연예투데이뉴스
공연
비주얼 퍼포먼스 '헬로 스트레인저', 7월 2일 초연 개막
박재준  |  tvj@tvj.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6.19  15:57:1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제공=문화예술 렛츠

[연예투데이뉴스=박재준 기자] 버라이어티 비주얼 퍼포먼스 ‘헬로 스트레인저(Hello Stranger)’가 오는 7월 2일 인사아트프라자 인사아트홀에서 초연의 막을 올린다.

‘헬로 스트레인저'는 2018년 ‘세계 공연유랑 프로젝트 PLAY BUS’를 통해 러시아, 폴란드, 영국 에딘버러에서 호평과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냈다. 버라이어티 비주얼 퍼포먼스 장르로 극단 ‘낯선사람’이 공연 유랑 중에 느낀 ‘이방인’으로서의 감각과 공연을 통해 세계 속에 어우러진 낯선 사람의 이야기를 담는다. 문화예술 렛츠와 세계 공연유랑 프로젝트를 이어가는 극단 낯선사람과 인사아트프라자가 공동으로 기획하고 제작했다.

단원들이 직접 버스 한 대를 마련해 세계 공연 유랑을 하면서 느낀 진솔한 감정과 청춘들의 열정이 녹아있는 넌버벌 작품인 헬로 스트레인저는 말이 통하지 않는 낯선 곳에서도 관객들과 마음이 소통되는 작품으로 평가받았다. 

극장에 들어오는 순간 관객 역시 낯선 미지의 공간에 발을 딛게 된다. 공연이 시작되면 배우들과 함께 미지의 세계로의 여행을 떠날 수 있다. 우주선의 카운팅과 발사 소리와 함께 무대와 객석 사방에서 배우들이 등장하고, 그들이 타고 온 우주선이 조립된다. 우주선은 놀랍게도 냉장고로 바뀐다.

냉장고는 극단 낯선사람의 세계 공연유랑프로젝트에서 활용한 메인 오브제다. 냉장고의 본연의 기능인 음식을 오랫동안 신선하게 보존하는 특성과 매치시켜 일상 속의 삶과 사람의 이야기를 담고자 했다. 냉장고와 함께 여행하는 동안 그 안에 이야기가 새로 담겼다. 그리고 이제 한국 초연 공연에서 냉장고 안에 담긴 이야기들을 꺼내서 보여줄 것이다.

냉장고 속에서 튀어나온 사람들은 각기 알아듣지 못하는 언어로 소통하려 하지만, 말이 통하지 않는다. 그때부터가 퍼포먼스의 시작이다. 언어를 넘어선 소통의 시작, 만남의 시작, 공연의 시작이다.

문화예술 렛츠는 일상을 낯설게 하기 시점으로 새롭게 보자는 의도가 담긴 이 공연은 극단 낯선사람의 이야기를 하지만 사람들 모두가 한 번쯤 경험하고 공감하는 삶의 모습을 그리고 있다며 다만 극장을 나서는 관객들이 더 이상 낯선사람 그리고 헬로 스트레인저를 낯설게 느끼지 않게 될 것이다고 밝혔다.

‘말은 알아듣지 못해도, 우리는 같은 사유를 하고 있다는 것이 느껴진다’는 러시아 관람객의 평처럼 이 공연을 통해 세계와 하나가 되고, 마지막 순간에 함께 즐기며 소통의 순간을 만들어낸다. 더 이상 낯선 것이 낯선 것이 아님을 증명해낸 것이다. 

한편, 세계 공연 유랑으로 청춘들의 패기를 보여주며 뜨거운 환호와 호응을 이끌어낸 극단 낯선사람의 헬로 스트레인저 공연은 7월 2일부터 8월 11일까지 인사아트프라자 인사아트홀에서 공연된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인터뷰 後] '덕밍아웃' 양희준, 박강현 배우님께 직접 물었습니다
2
[인터뷰①] "진짜 신인" 양희준, '스웨그에이지'로 발견한 원석
3
[today포토] 임수정, ‘청순 대방출’
4
[today포토] 이재욱, ‘멀리서도 보이는 손인사’
5
[today포토] 지승현, ‘순정남의 손인사’
6
케빈오, '리멤버' 싱글 발매+'슈퍼밴드' 멤버들과 밴드 새 출발
7
[인터뷰②] 양희준, 나에게 '스웨그에이지'란? "이미 고향이죠"
8
[today포토] 이다희, ‘무더위 잊게하는 미소’
9
[today포토] 전혜진, ‘우아한 발걸음’
10
SBS, 대왕조개 논란 '정글의 법칙' 제작진 징계..다시보기 전회 중단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