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영화
마동석X김영광의 콤비, 정의로 의기투합하다! 영화 <원더풀 고스트>
남궁선정  |  zenosun@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9.18  23:22:3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연예투데이뉴스=남궁선정 기자]

<범죄도시>와 <신과함께-인과 연>으로 흥행 연타석을 친 마동석과 <너의 결혼식>으로 관객들에게 존재감을 각인시킨 김영광이 의기투합했다. 영화 <원더풀 고스트>는 ‘내 눈에만 보이는 고스트와의 합동 수사’라는 신선한 설정 안에 마동석, 김영광 두 배우의 콤비 플레이로 관객들에 확실한 재미를 보장한다.

딸 '도경'(최유리) 앞에선 바보지만 남의 일에는 1도 관심 없는 유도 관장 ‘장수’(마동석)에게 의욕과다 경찰 출신 고스트 ‘태진’(김영광)이 보이기 시작한다. 안 들리는 척, 안 보이는 척해도 ‘장수’에게 착 달라붙은 고스트 ‘태진’은 그에게 자신과 함께 이 동네에서 일어나는 사건을 함께 수사할 것을 부탁한다. 한편 태진의 연인 '현지'(이유영)에게도 나쁜 사건이 발생하고, 태진은 장수를 재촉해 연인을 구해달라고 부탁하려는 찰나 자신의 육신에 문제가 생겼음을 직감한다.

   
▲ '태진'은 연인 '현지'와 함께 보낼 미래를 꿈꾸며 살아가지만 경찰근무 중 위험한 사건에 휘말리게 된다

영화 <원더풀 고스트>는 정의감 0% 유도 관장이 정의감 200% 열혈 고스트와 합동 수사를 시작한다는 독특한 설정에 유쾌한 웃음을 더한다. 만사 귀찮은 ‘장수’와 의지 충만한 고스트 ‘태진’이 합동 수사를 펼치게 되면서 발생하는 사건들은 때로는 예기치 못한 재미로 관객들에게 즐거운 시간을 선사한다.

<원더풀 고스트>는 고스트에게 대처하는 무심한 듯 허를 찌르는 마동석 특유의 코믹함과 나쁜 놈들을 맨손으로 때려잡는 전매특허 액션, 여기에 고스트가 되어서도 정의감에 불타 사건을 해결하려고 고군분투하는 김영광의 연기 호흡만으로도 관객들에게 흥미진진한 흥분마저 제공한다.

   
▲ '태진'은 병원에 입원한 ‘장수’만이 자신을 볼 수 있다는 사실을 알고 '장수'에게 찰싹 달라붙는다

성격도, 지향점도 전혀 다른 두 캐릭터가 펼쳐 보이는 의외의 반전 케미는 충만한 브로맨스로 관객들에게 유쾌한 코미디를 선사한다. 까질한 캐릭터 '장수'를 맡은 마동석은 특유의 터프한 액션으로 그만이 가진 통쾌한 매력을 보여주며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는다.

또한 ‘태진’의 똑 부러지는 약혼녀 ‘현지’와 비밀을 간직한 ‘태진’의 직속 상관 ‘종식’(최귀화) 그리고 ‘장수’의 단 하나뿐인 귀여운 딸 ‘도경’까지 다양한 인물들이 그려져 영화 <원더풀 고스트>를 더욱 풍성하게 만든다.

   
▲ 딸 '도경'을 위해서 그리고 '태진'의 거절할 수 없는 부탁으로 '장수'는 나쁜 놈들의 은거지로 향한다

데뷔작인 <죽이고 싶은>에서 뇌 질환을 앓고 있는 남자와 기억을 잃어버린 남자가 한 병실에 묵게 되면서 벌어지는 복수를 기상천외한 스토리로 호평을 받은 조원희 감독은 신선한 설정에 코미디, 액션, 따뜻한 감동까지 담아내며 영화 <원더풀 고스트>를 액션 코미디로 완성한다.

장르 불문 특유의 존재감을 내뿜는 마동석, 그리고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넘나들며 최근 영화계 블루칩으로 떠오른 김영광의 콤비가 정의로 의기투합한 영화 <원더풀 고스트>는 9월 26일 전국 극장에서 개봉된다.

   
▲ 마동석X김영광의 콤비, 정의로 의기투합하다! 영화 <원더풀 고스트>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남궁선정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잔나비 유영현 탈퇴 이어 효린은 강경대응, 가요계 '학폭 비상'
2
[today초점] '슈퍼밴드' 2R 8인 탈락, 시청률 최고 vs 시청자 싸늘
3
'단 하나의 사랑' 수목극 왕좌 선점, 첫방 9.2%..'봄밤' 6.0% 출발
4
[today초점] '봄밤', 한지민X정해인에 쏠리는 기대와 부담
5
'아름다운 세상' 서동현 자진 경찰서行..결말은 과연?
6
[today초점] '단 하나의 사랑' 발레+메시지+판타지멜로, 세 토끼 잡을까
7
[today포토] 러블리즈(LOVELYZ),’풋풋한 사랑의 그리움을 그린 여덟 요정’
8
'악인전' 국내 흥행 이어가며 뜨겁게 달군 칸 국제영화제!
9
'그녀의 사생활' 김재욱, 이일화에 아들 고백..역대급 '맴찢'
10
현빈X손예진, 열애설→연인 호흡..박지은 작가 '사랑의 불시착' 출연 확정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