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연예
KBS 글로벌 청춘액션로맨스 [무림학교] 내년 1월 목표로 제작 착수!
이성미  |  tvj@tvj.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5.07.13  09:20:1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동안미녀-총리와 나, 각 포스터
[연예투데이뉴스=이성미 기자] KBS가 새로운 한류 패러다임을 제시할 킬러 콘텐츠로 기획한 드라마, ‘무림학교’(武林學校, 극본 김현희, 연출 이소연, 제작 제이에스픽쳐스)가 본격적인 시동을 걸었다.

KBS 측은 “ ‘무림학교’가 내년 1월 방송을 목표로 제작에 착수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이어 “‘교육’이라는 국경을 초월한 보편적 주제와 차별화된 전략으로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했다. 정체기를 맞고 있는 한류 드라마 시장에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고 전세계가 함께 소통할 수 있는 드라마를 만들고자 한다”고 설명했다.

‘무림학교’는 취업과 스펙 쌓기가 목적이 아닌, 정직, 신의, 생존, 희생, 소통, 관계 등 사회에 나아가 세상에 맞설 수 있는 덕목을 가르치는 곳. 각기 다른 이유로 이곳에 모인 다양한 국적의 교사와 학생들이 ‘무림학교’의 특별한 인생 교육을 통해 부딪치고 소통하며 진정한 의협을 배워갈 글로벌 청춘 캠퍼스다.

드라마 ‘무림학교’는 차별화된 제작 방식으로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 우선 한국배우뿐 아니라 외국 배우도 대거 캐스팅한다. 한국에서 활동하고 있는 외국 배우들로만 제한을 두지 않고, 제작진이 직접 중국, 태국 등으로 날아가 오디션도 동시에 진행할 예정이다. 끼와 재능이 많은 다국적 배우들을 현지에서 직접 발굴하겠다는 것.

또한 다국적 문화와 가치, 무협과 로맨스 등 시청자들이 다함께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이야기와 볼거리가 담길 예정. 여기에 사전제작을 통해 완성도와 디테일을 높인다. 한국의 아름다운 4계절을 드라마 안에 담아내겠다는 목표도 가지고 있다.

KBS측은 “드라마를 제작하고 수출하는 기존의 방식으로는 더 이상 한류를 지속할 수 없다. ‘무림학교’는 사전 단계에서부터 전세계 시청자들을 타깃으로 공감대를 형성하고 문화를 교류할 수 있도록 기획된 드라마다”라며 “대한민국 공영방송 KBS가 한 번도 시도한 적 없는 기획과 전략을 통해 新한류열풍을 만들고자 한다”는 각오를 내비쳤다.

글로벌 청춘 액션 로맨스 ‘무림 학교’의 메가폰은 ‘동안미녀’, ‘총리와 나’ 등을 통해 트렌디하고 감각적인 연출을 보여준 이소연 PD가 잡는다. 2016년 1월 월화드라마로 KBS 2TV에서 방송될 예정이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별의 탄생과 생명의 탄생을 판타지로 풀어낸 애니메이션! <해수의 아이>
2
강예슬, 영탁 ‘찐이야’ 커버 영상 공개..다분한 끼 대방출
3
유아인X유재명의 케미스트리가 빛난 온라인 제작보고회 성황리에 개최!
4
김호중, ‘우리家’ 발매 첫 날 41만장 돌파..온·오프 '후끈'
5
tvN 새 기대작, '구미호뎐', '스타트업' 10월 동시 출격
6
'18어게인', 부부 공감+웃음 패러디+성장..'고백부부' 넘을까
7
[today포토] 체크메이트(CHECKMATE),’기대 높이는 완벽 조합’
8
인생을 항해해가는 멋진 방법을 제시하는 영화! <어디갔어, 버나뎃>
9
영화 ‘죽지않는 인간들의 밤’ 관객들을 사로잡을 매력을 발산한 언론 시사 & 라이브 컨퍼런스!
10
배우 이건명X전문의 이동환, 26일 온라인 토크콘서트 진행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