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영화
놀라운 흥행기록! <인터스텔라> 50일만에 천 만 관객 돌파!
남궁선정 기자  |  zenosun@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4.12.25  18:43:4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2014년 하반기 최고의 화제작 <인터스텔라>가 12월 25일(목) 누적관객 1천만 명을 넘어섰다. 25일 0시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의 집계에 따르면 <인터스텔라>가 누적관객 10,000,046을 기록했다. 11월 6일 개봉 이후 끊임없는 화제 속에 상영을 이어간 지 50일만의 기록이다. 이로써 <아바타>(최종 13,624,328명), <겨울왕국>(10,296,101명)에 이어 국내 개봉한 외화 중 역대 흥행 3위로 올라섰고, 더불어 <명량>(최종 17,610,863명), <겨울왕국>에 이어 2014년 외화로는 두 번째, 한국영화와 외국영화 통틀어 3번째로 1천만 관객을 돌파했다.
  전통적인 비수기로 분류돼 온 11월 개봉작 중에는 역대 최고 기록으로 국내 개봉작 역대 흥행기록 40위권 안에 11월 개봉작은 <인터스텔라>(역대 11위/2014년 11월 6일 개봉)가 유일하다. 100위권 안에서도 <인터스텔라>와 <2012>(역대 44위/2009년 11월 12일 개봉) 단 2편뿐으로 놀라운 흥행기록이 아닐 수 없다. 전 세계적으로도 미국과 중국에 이어 세 번째로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다.
  또한 <인터스텔라>는 개봉 2달여 가까이 되었음에도 불구하고 아이맥스(IMAX) 재상영에 대한 관객들의 빗발치는 문의와 요청에 힘입어 12월 22일(월)부터 CGV 상암, 광주(터미널), 대구, 대전, 서면, 소풍, 수원, 울산삼산, 인천, 일산, 춘천, 전주효자까지 전국 CGV 12개 극장에 재입성했다.
  <인터스텔라>의 이와 같은 흥행 요인은 교육(Education)과 오락(Entertainment)이 결합된 에듀테인먼트(Edutainment) 무비로서 지적 호기심을 충족시켜주고, 아버지의 부정과 가족애 등 시공을 초월한 사랑을 다루고 있다는 점이 감성적인 측면에서 보편적인 공감을 이끌어내 전 세대 관객을 사로잡은 데 있다. 개봉 전부터 <다크나이트> 시리즈와 <인셉션> 등의 작품을 통해 형성된 크리스토퍼 놀란 감독에 대한 신뢰도와 충성도로 SNS 돌풍을 일으키고, 개봉 후 문화, 과학 등 다양한 분야를 아우르며 가히 신드롬에 가까운 열풍을 일으켰다. 특히 “<인터스텔라>는 아이맥스로 봐야 한다”는 분위기가 만들어지면서 개봉 수주 전부터 아이맥스 명당 자리의 표가 매진되고 90%가 넘는 점유율까지 치솟는 등 올해 아이맥스 최고 점유율 기록을 세웠다.
  영화적 상상력의 극대치와 세대와 성별을 포괄하는 보편적인 드라마적 감성이 조화된 새로운 영화적 체험을 전한 <인터스텔라>는 현재도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 지구와 우주, 그리고 사랑하는 가족과 사람들. 크리스토퍼 놀란 감독의 대 서사극 <인터스텔라>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남궁선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today포토] 가수 이승윤, ‘신난 눈빛’’
2
‘트롯 아이돌’ 황윤성, '스카이이앤엠과 전속계약 체결'...'장윤정·이찬원과 한솥밥'
3
[today포토] 팝페라 포레스텔라, ‘빛나는 자태’
4
웨이브 오리지널 '트레이서' 통쾌함 배가 시키는 기대포인트 공개!
5
전현무X김숙X양세찬X이찬원, JTBC '톡파원 25시' MC 확정..2월 2일 첫 방송
6
김사무엘, 분쟁 종결→활동 재개.."다시 처음부터 최선을 다해"
7
설 연휴 극장가를 책임질 영화 '해적: 도깨비 깃발' 언론 시사회 성황리에 개최!
8
[today포토] 한유미, ‘모델자태’
9
CIX(씨아이엑스) 배진영, '첫 스크린 연기 도전'...'태국·싱가포르 합작 영화 캐스팅'
10
슈퍼주니어 출신 배우 김기범, PA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 체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