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연예
'뭉쳐야 찬다' 日 편성 첫방, 시청률 껑충 5.4% '자체최고'
윤희정  |  tvj@tvj.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07  09:54:0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제공=JTBC

[연예투데이뉴스=윤희정 기자] 일요일 밤 9시로 시간대를 옮긴 JTBC ‘뭉쳐야 찬다’가 시청률 5%대를 돌파하며 자체최고시청률을 경신했다.
 
지난 6일 방송된 JTBC ‘뭉쳐야 찬다’ 16회는 닐슨코리아 유료플랫폼 전국기준 시청률 5.437%를 기록했다. 전회 3.961% 대비 1.476%P 상승한 수치로, 첫 5%대를 돌파함과 동시에 자체최고기록을 경신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어쩌다FC의 첫 용병, 김병현의 활약이 공개됐다. 그는 아시아인 최초 미국 메이저리그 양대 리그 우승반지를 보유한 야구 레전드. 같은 야구계 전설인 양준혁은 김병현의 등장에 긴장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용병현’이 등장하자 어쩌다FC 멤버들의 모습도 180도 달라졌다. 안정환 감독이 앞으로 용병시스템을 통해 무한경쟁체제에 들어갈 것을 선언했기 때문. 특히 양준혁은 안정환이 “아무리 축구장이지만 야구 레전드가 두 명이면 실력 차가 비교될 수밖에 없다”는 말에 경쟁심이 폭발해 ‘역대급’ 활약을 펼쳤다. ‘아빠가 된 파이터’ 김동현 역시 연속 세이브를 기록했다. ‘라스트 보이’ 진종오는 나날이 눈부시게 발전하는 실력으로 안정환 감독의 인정을 받았다. 어쩌다FC는 공릉축구회와의 대결에서 0:4로 패했지만 안 감독에게 “경기 내용이 이전과 전혀 달랐다”며 “1승이 머지않았다”는 평을 받았다.
 
한편, 용병 김병현의 입단 여부는 안정환 감독이 차후 발표하겠다고 밝혀 궁금증을 자아낸 가운데, 오는 13일(일) 방송에서는 ‘국보급’ 허벅지를 가진 새 용병이 등장할 것으로 예고돼 궁금증을 높였다.
 
JTBC ‘뭉쳐야 찬다’는 매주 일요일 밤 9시에 방송된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이병헌X하정우X마동석X전혜진X배수지 캐스팅 '백두산' 티저 예고편 공개!
2
결국 사실로..'프로듀스' 3-4 조작 인정, 엑스원-아이즈원 활동 어쩌나
3
'동백꽃 필 무렵' 이정은, 신을 대신한 모정이란
4
'동백꽃 필 무렵' 공효진, 까불이 만났다..18.8% 또 자체최고
5
[today포토] ‘보좌관2’ 신민아,’고혹적으로’
6
남궁민, '나 혼자 산다' 다시 온다
7
송가인, '가인이어라'로 입증한 시청률 보증수표
8
김희애X박해준 '부부의 세계', '미스티' 영광 재현할까
9
'뭉쳐야 찬다' 슛도사 이충희 떴다..시청률 껑충 7.14%
10
'쥬만지: 넥스트 레벨' 액션 어드벤처 블록버스터의 귀환! 12월 개봉 확정!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