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연예
'뭉쳐야 찬다' 日 편성 첫방, 시청률 껑충 5.4% '자체최고'
윤희정  |  tvj@tvj.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07  09:54:0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제공=JTBC

[연예투데이뉴스=윤희정 기자] 일요일 밤 9시로 시간대를 옮긴 JTBC ‘뭉쳐야 찬다’가 시청률 5%대를 돌파하며 자체최고시청률을 경신했다.
 
지난 6일 방송된 JTBC ‘뭉쳐야 찬다’ 16회는 닐슨코리아 유료플랫폼 전국기준 시청률 5.437%를 기록했다. 전회 3.961% 대비 1.476%P 상승한 수치로, 첫 5%대를 돌파함과 동시에 자체최고기록을 경신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어쩌다FC의 첫 용병, 김병현의 활약이 공개됐다. 그는 아시아인 최초 미국 메이저리그 양대 리그 우승반지를 보유한 야구 레전드. 같은 야구계 전설인 양준혁은 김병현의 등장에 긴장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용병현’이 등장하자 어쩌다FC 멤버들의 모습도 180도 달라졌다. 안정환 감독이 앞으로 용병시스템을 통해 무한경쟁체제에 들어갈 것을 선언했기 때문. 특히 양준혁은 안정환이 “아무리 축구장이지만 야구 레전드가 두 명이면 실력 차가 비교될 수밖에 없다”는 말에 경쟁심이 폭발해 ‘역대급’ 활약을 펼쳤다. ‘아빠가 된 파이터’ 김동현 역시 연속 세이브를 기록했다. ‘라스트 보이’ 진종오는 나날이 눈부시게 발전하는 실력으로 안정환 감독의 인정을 받았다. 어쩌다FC는 공릉축구회와의 대결에서 0:4로 패했지만 안 감독에게 “경기 내용이 이전과 전혀 달랐다”며 “1승이 머지않았다”는 평을 받았다.
 
한편, 용병 김병현의 입단 여부는 안정환 감독이 차후 발표하겠다고 밝혀 궁금증을 자아낸 가운데, 오는 13일(일) 방송에서는 ‘국보급’ 허벅지를 가진 새 용병이 등장할 것으로 예고돼 궁금증을 높였다.
 
JTBC ‘뭉쳐야 찬다’는 매주 일요일 밤 9시에 방송된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뉴에라, '미스터트롯' 탑6 매니지먼트 전담..김호중은 단체활동만
2
최시원, SF8 프로젝트 '증강 콩깍지' 주인공 캐스팅
3
[화보] 엄정화, ‘압도하는 카리스마 분위기’
4
[화보] 수지, ‘피로 없애는 편안한 휴식 무드’
5
[화보] 박신혜, ‘꽃보다 아름다움에 머문 꿀벌’
6
소지섭♡조은정, 2년 열애 끝 부부.."더욱 책임감 있는 배우로"
7
'사냥의 시간' 이제훈X안재홍X최우식X박정민, 시너지 폭발 캐릭터 스틸 공개!
8
극장가에 불어오는 로맨스 봄바람! 'n번째 이별중' 사랑이 뭘까' '나의 청춘은 너의 것'
9
신승훈, 오늘(8일) 스페셜 앨범 'My Personas' 발표..자화상 같은 앨범
10
[화보] 정경호 , ‘남다른 패션’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