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연예
[today초점] 원작과 다르다는 '어쩌다 발견한 하루', 독일까 득일까
홍미경  |  mkhong77@gmai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02  17:25:4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네티즌들의 폭발적인 관심을 모았던 인기웹툰 '어쩌다 발견한 하루'가 드라마화 된다. 원작이 있는 작품은 늘 원작과 비교되는 아픔을 겪는다. 반면 원작의 인기를 등에 업고 순항하는 경우도 있다.  MBC 새 수목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 제작진과 배우들은 '원작과 다르다'고 입을 모았다. 원작과 거리를 둔 것이 득이될까 독이될까.

2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MBC에서 MBC 새 수목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 제작발표회가 열려 김상협 PD를 비롯해 김혜윤, 로운, 이재욱, 이나은, 정건주, 김영대, 이태리가 참석했다.

‘어쩌다 발견한 하루’는 여고생 단오(김혜윤 분)가 정해진 운명을 거스르고 사랑을 이뤄내는 본격 학원 로맨스 드라마다. 

연출을 맡은 김상협 PD는 "'어쩌다 발견한 하루'를 작년 여름에 처음 읽었다. 설정, 세계관, 캐릭터들이 제게 재밌는 상상력을 불러일으켰고, 제가 담고 싶은 정서들이 강하게 왔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판권이 와서 드라마를 만드는 것을 결정했다. 웹툰이 가지고 있는 정보로만은 할 수 없었다. 원작의 캐릭터와 다른 부분이 있다"면서 "웹툰 팬들이 보기에는 원작과 다르다고 생각할 수 있지만, 달라서 재밌게 보는 재미가 있을 것 같다"고 원작과 차별점을 짚었다.

만화 속 인물이라는 사실을 안 은단오가 자신의 운명을 개척한다는 내용은 자칫 시청자들에게 어렵게 느껴질 수 있다. 이에 김 PD는 “시나리오를 만들면서 이 세계를 시청자들에게 어떻게 납득시키고, 몰입을 시키고, 유입할 것인가를 고민했다. CG와 배우들의 연기를 고려해서 제작했다. 1~2부 보면 어렵게 느껴지지 않을 것 같다. 세계에 빠져들면 시청자들이 쉽게 따라오지 않을까 싶다”고 설명했다.  

이어 "시청자들에게 풋풋한 감성과 판타지 세계가 주는 재미를 종합세트선물처럼 포장한 드라마라고 할 수 있다"고 소개했다.  

화제와 열풍을 일으켰던 'SKY캐슬'에서 예서 역을 연기하며 안방극장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던 김혜윤은 극중 부잣집 외동딸이지만 운명을 개척해나가는 여고생 은단오 역을 맡았다. 그는 "제가 전에 맡았던 캐릭터가 워낙 강해서 새로운 모습을 어떻게 보여드리면 좋을까해서 감독님과 연구를 많이 했다. 어떻게 잘 나왔을지 모르겠지만 예쁘게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혜윤은 드라마에서 만화책 속의 엑스트라라는 사실을 깨닫게 되는 인물을 그리는만큼 어떤 캐릭터를 완성할지 이목이 집중됐던 상황. 이에 대해 김혜윤은 "웹툰을 읽었을 때 어떻게 표현이 될까 했는데 시나리오를 읽었을 때 정리가 잘 되어 있었다. 시나리오도 재밌었지만, 제가 연기를 했을 때 시청자분들이 이해를 할 수 있을까 걱정을 많이 했다"면서 "만화 속과 만화 속 아닌 캐릭터를 연기할 때 배우분들 감독님과 의논을 많이 했다"고 밝혔다.

또 김혜윤은 "로맨스 작품이 처음이다. 제가 상대방을 좋아하는만큼 사랑 받는 캐릭터가 처음이라서 되게 낯설고 잘해야겠다는 생각이 든다"고 말했다. 

   
 

김혜윤은 전작인 'SKY캐슬'에서는 SF9의 멤버 찬희(우주 역)을 짝사랑했지만, 이번에는 로운과 호흡을 맞추는 바. 김혜윤은 찬희와 로운의 매력이 다르다면서, "하루(로운 역)가 더 좋다"고 너스래를 떨었다.

김혜윤은 첫 주연작이라는 부담감도 가지고 있었다. 그는 "부담도 됐지만 한편으로는 설레기도 했다. 또래 친구들도 많이 나오고, 감독님도 잘 해주셔서 재밌고 즐겁게 촬영하고 있다. 시청자 분들의 반응이 기대되고 걱정된다"며 첫 주연작을 맡은 심경을 전했다. 

그러자 이 드라마를 통해 주연배우 도전에 나서는 로운 역시 "첫 주연에 대한 불안함은 정말 많았다. 어쩌다 발견한 7월에서 하루로 제목이 바뀌는 것도 저는 불안했다. 현장 스태프분들과 동료분들이 떨쳐내주는 것 같아서 감사하면서 촬영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로운은 "전체 대본리딩 끝나고 김혜윤이 저에게 '불안감 속에서 재미를 느꼈으면 좋겠다'고 말해줬다. 지금 불안감 속에서 재미를 느껴가고 있다. 현장에서 재밌게 즐기면 카메라에도 티가 날 거라고 생각한다. 그렇게 하도록 노력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또한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로 주목받은 이재욱은 은단오(김혜윤 분)의 정혼자이자 오랜 짝사랑 상대인 백경 역을 연기한다. 연기 경력 21년에 빛나는 이태리는 만화 속 세상의 비밀을 알고 있는 요정 '진미채'로 분한다. 여기에 이재욱과 함께 정건주, 김영대가 꽃미남 3인방으로 나서 극의 재미를 더한다. 

끝으로 김 PD는 "이 드라마를 보고 하루가 어떤 인물인지, 드라마가 어떻게 전개될지 주목해주시면 재미있게 보실 수 있을 것 같다"고 관전 포인트를 짚었다.

'어쩌다 발견한 하루'는 2일 수요일 오후 8시 55분 첫 방송 된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동백꽃 필 무렵' 까불이 잡혔건만..공효진-강하늘 로맨스 위기
2
'블랙머니' 관객들의 호응 얻으며 개봉 5일째 100만 관객 돌파!
3
강다니엘, 디지털 싱글 TOUCHIN' 커버 아트 공개..더 넓어진 음악적 스펙트럼
4
'감쪽같은 그녀' 훈훈한 웃음과 감동으로 가득찬 언론시사회 성황리 개최!
5
[today포토] 마마무(MAMAMOO) 솔라,’돋보이는 퍼포먼스’
6
'청일전자 미쓰리' 현실 휴먼 오피스..호평 속 종영
7
현실을 반영한 한국형 생계범죄 블랙코미디 '카센타' 언론배급 시사회 성료!
8
[today포토] 세븐어클락 태영,’신비로운 헤어 컬러’
9
[today포토] 마마무(MAMAMOO) 휘인,’분위기가 다한’
10
라이언 레이놀즈 X 마이클 베이 감독 내한한다! 넷플릭스 '6 언더그라운드' 세계 최초 월드 프리미어 개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