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영화
놀라운 신기록! '어벤져스: 엔드게임' 역대 최단기간 1000만 관객 돌파!
남궁선정  |  zenosun@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5.04  23:39:4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연예투데이뉴스=남궁선정 기자]

2019년 전 세계 최고의 화제작 <어벤져스: 엔드게임>(수입/배급: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이 영진위통합전산망 배급사 실시간 티켓 발권 기준 개봉 11일째인 5월 4일(토), 드디어 1,000만 관객을 돌파했다. 

마블 스튜디오 및 시리즈 3편 연속 천만 영화 탄생을 알린 영화 <어벤져스: 엔드게임>은 영진위통합전산망 공식통계 집계 기준으로 24번째 천만 영화가 되었으며 수일 내 <어벤져스> 시리즈를 모두 제치고 역대 외화 흥행 기록도 갈아치울 것으로 전망된다.

작년 11,211,880명을 동원하며 천만 영화 클럽에 가입한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2018)에 이어 1년 만에 외화로선 독보적으로 천만 영화가 된 <어벤져스: 엔드게임>은 역대 최단 기간 천만 영화 흥행 신기록까지 추가되었다. 이는 <명량>(2014)의 12일, <신과함께-인과 연>(2018)의 14일, <신과함께-죄와 벌>(2017)의 16일, <극한직업>(2019)의 15일보다 모두 빠른 역대 최단 흥행 신기록이다. 

이 뿐만 아니라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2018)의 19일,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2015)의 29일의 천만 돌파 시점을 압도적으로 앞당겼다. 이로써 <어벤져스: 엔드게임>은 역대 최고 오프닝, 역대 개봉주 최다 관객수, 역대 일일 최다 관객수 및 개봉 1일째 100만, 2일째 200만, 3일째 300만, 4일째 400만, 5일째 600만, 7일째 700만, 8일째 800만, 10일째 900만, 11일째 10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시리즈 대망의 흥행 피날레를 예고한다.

이 같은 역대 흥행 신기록의 배경에는 마블 스튜디오의 첫 작품 <아이언맨>(2008)을 시작으로 11년 간 약 4천 만명의 관객들의 꾸준하고도 뜨거운 지지와 사랑이 바로 오늘, <어벤져스: 엔드게임>의 역대 흥행 신기록을 만들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특히 영화 속 명대사인 ‘3000만큼 사랑해’는 그야말로 <어벤져스>시리즈를 천만 영화로 만들어준 대한민국 관객들에게 전하는 최고이자 최선의 감사 응답이 될 것이다.

<어벤져스: 엔드게임>은 인피니티 워 이후, 지구의 마지막 희망이 된 살아남은 어벤져스 조합과 빌런 타노스의 최강 전투를 그린 영화. 천만 영화에 등극한 <어벤져스: 엔드게임>은 IMAX, 4DX, MX, Super Plex G, Super S, Super 4D 등 다양한 포맷으로 절찬상영중이다.

   
▲ 영화 역사를 바꾸는 마블의 경이로운 10년을 집대성한 영화! <어벤져스: 엔드게임>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남궁선정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단 하나의 사랑' 수목극 왕좌 선점, 첫방 9.2%..'봄밤' 6.0% 출발
2
[today초점] '봄밤', 한지민X정해인에 쏠리는 기대와 부담
3
[today초점] '단 하나의 사랑' 발레+메시지+판타지멜로, 세 토끼 잡을까
4
[today포토] 러블리즈(LOVELYZ),’풋풋한 사랑의 그리움을 그린 여덟 요정’
5
[today초점] '봄밤' 믿고보는 안판석, MBC 드라마 자존심 살릴까
6
'그녀의 사생활' 김재욱, 이일화에 아들 고백..역대급 '맴찢'
7
[today포토] 어벤져스 뭉친 '봄밤', 드라마를 부탁해
8
[today포토] 엔플라잉, ‘잘생김이 가득’
9
[today포토] 러블리즈(LOVELYZ) 정예인,’여성미 가득한’
10
[today영상] AB6IX (에이비식스) '박우진' 직캠 - BREATHE (쇼케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