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연예
[질투의 화신] 박지영, 기품 넘치는 아나운서국 왕언니
김정은  |  tvj@tvj.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07.27  08:49:5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제공=SM C&C

[연예투데이뉴스=김정은 기자] '질투의 화신' 박지영이 아나운서국의 왕언니로 분할 예정이다.

SBS 새 수목드라마 ‘질투의 화신’(극본 서숙향/연출 박신우/제작 SM C&C)에서 박지영은 세포 하나까지 아나운서의 프라이드를 자랑한다.

오는 8월 방송되는 ‘질투의 화신’에서 박지영은 미모의 아나운서국장 방자영으로 분해 엘리트의 포스를 발산한다. 특히 뼛속까지 박힌 아나운서 프라이드가 지금의 그녀를 만들었고 누구보다도 직업에 대한 애정이 남다른 인물이다.

또한 노련함이 느껴지는 방자영(박지영 분)의 카리스마는 사람들이 쉽게 다가가지 못 하게 만들기도 한다고. 그러나 알고 보면 아나운서 후배들의 기를 살리고 좋은 자리를 만들어 주기 위해 물불 가리지 않아 후배들의 절대 지지를 받고 있다.

이를 통해 보도국 내에서 아나운서로의 자긍심을 지키려는 방자영의 파워를 느낄 수 있으며 동시에 냉철해 보이는 그녀의 이면에 자리한 따뜻함이 시청자들에게 신선한 매력으로 다가갈 예정이다.

더욱이 극 중에서 방송국 입사동기인 앵커 계성숙(이미숙 분)과는 옷부터 남자 취향까지 비슷해 사사건건 갈등을 빚으며 숙명적인 라이벌 관계를 형성, 계성숙 앞에서 만큼은 아나운서의 냉철함을 한 꺼풀 벗어낸 흐트러진 모습도 주목해야할 포인트다.

무엇보다 박지영(방자영 역)은 프로페셔널하고 세련된 아나운서국장의 이미지를 위해 헤어스타일 등 외모에도 큰 변화를 줬으며 이미 몸에 아나운서의 기품과 행동들이 배어 있어 리얼리티를 높이고 있다.

뿐만 아니라 극 중 방자영처럼 실제로도 후배들을 살뜰히 챙기는 등 촬영장 분위기도 돋우고 있어 아나운서국의 믿음직한 왕언니가 된 그녀의 모습이 기대되고 있다.

아나운서국장으로 변신한 박지영을 만날 수 있는 SBS 새 수목드라마 ‘질투의 화신’은 사랑과 질투 때문에 뉴스룸의 마초기자와 기상캐스터, 재벌남이 망가져가는 유쾌한 양다리 로맨스 작품으로 오는 8월 중 방송된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팬텀싱어3' 대역전 '라포엠' 우승, 문투 49만7563건 최다 기록
2
이순재 측 기자회견 대신한 입장문..사태 일단락될까
3
전효성, B컷 프로필 사진 공개..청순+러블리 매력 발산
4
전효성, 새 프로필 사진 공개..물오른 비주얼
5
[PICK!터뷰①] 남태현, 올인했다는 뮤지컬 '6시 퇴근'
6
이민호, 기부 플랫폼 '프로미즈'로 건강한 기부문화 선도
7
[PICK!터뷰②] 남태현, '6시 퇴근' 성공적 안착..워너비 작품은 '헤드윅'
8
민아, 지민 사과에도 복잡한 심경..소속사 측 "회복에 최선"
9
‘아침마당’ 박서진, 아침 안방 물들인 감성 열창..또 다른 맛
10
'팬텀싱어3' 라포엠, "카운터테너+안정적 블렌딩 장점"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