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연예
사상 최초의 한중미 공동제작 웹드라마 [드라마월드] 내년 상반기 방영!
이성미  |  tvj@tvj.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5.09.18  13:28:0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제공=BH엔터테인먼트
[연예투데이뉴스=이성미 기자] 사상 최초로 미국이 한국, 중국과 함께 K-드라마(한국드라마)를 소재로 한 웹드라마를 제작한다.

미국의 글로벌 TV사이트 ‘비키(VIKI; www.viki.com)’는, 자사가 공동제작하고 직접 제공하는 웹드라마 <드라마월드(DramaWorld)>가 오는 10월부터 본격 촬영을 개시한다고 18일 발표했다. 올해 서울과 LA에서 촬영 작업을 마친 뒤 후반 작업을 거쳐 내년 상반기에 공개될 예정이다.

<드라마월드>는 K-드라마 광팬인 미국 여대생이 마법에 걸려 K-드라마 속으로 빠져 들어가 좌충우돌하는 모험담을 그리게 되며, 스토리 대부분이 서울을 배경으로 펼쳐진다. 총 10회의 에피소드와 회당 20분 분량으로 구성되는 <드라마월드>는, 영어와 한국어가 동시 구사되는 특성상 스토리의 절반가량이 자막 작업을 필요로 한다.

리브 휴슨(Liv Hewson), 션 리차드(Sean Richard), 저스틴 전(Justin Chon) 등 할리우드 배우들이 직접 한국을 방문해 한국 배우들과 함께 연기를 펼친다. 드라마 연출은 극작가 조쉬 빌링(Josh Billing)과 대본을 공동 집필한 크리스 마틴(Chris Martin) 감독이 맡는다.

<드라마월드>에 출연할 한국측 배우들은 현재 오디션을 진행 중이며 촬영이 개시되기 전인 9월까지 배역이 모두 확정될 예정이다. K-드라마를 소재로 한 이번 공동제작 드라마를 응원하고자, 한국의 인기스타들도 카메오로 대거 출연한다. 한지민, 최시원 등 각기 다른 한국 스타들이 에피소드마다 번갈아 가며 깜짝 출연한다.

첫 시즌 제작에 들어가면서 시즌2, 3가 기획될 정도로 이미 미국에서는 비상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번 제작에는 중국의 ‘제타바나 엔터테인먼트’, 미국과 한국의 ‘엔터미디어 콘텐츠’, 미국의 ‘서드컬처 콘텐트’ 등이 참여했다.

비키 CEO인 태미 남(Tammy Nam)은 “<드라마월드>는 전 세계 드라마 팬들에 대한 우리의 러브레터이다”라고 이번 제작의 의의를 밝혔다. 그는 “미국과 한국, 중국이 함께 K-드라마를 소재로 드라마를 제작하는 건 최초의 사건이다. 이번 웹드라마를 계기로 미국과 한국, 중국 등 전 세계의 문화적 경계가 더욱 사라질 것이다. 지금까지 비키가 제공한 드라마들이 그래왔듯이, <드라마월드> 역시 언어와 문화의 장벽을 허물어뜨리는 데 크게 기여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글로벌 TV사이트 비키는 한국, 미국, 중국, 대만, 일본, 인도, 태국, 베네수엘라, 터키 등 전 세계 드라마를 200개 언어로 자막 지원하며 고속 성장해온 동영상 스트리밍 웹플랫폼이다. 시청 점유율 40%가 넘는 미국을 중심으로 전 세계에서 월 4000만 명 이상이 관람하고 있다. 비키의 전체 드라마 중 한국드라마의 시청 점유율이 30%를 상회할 정도로 가장 큰 인기를 모으고 있는데, 이 점이 바로 비키가 최초 제작하는 오리지널 웹드라마 시리즈의 모티브이자 배경으로 K-드라마를 선택한 이유이다.

제타바나 엔터테인먼트 CEO인 아이비 총(Ivy Zhong)은 이번 투자에 큰 기대를 걸며 말했다. “이번 드라마월드의 독특한 콘셉트에 반했다. 이 드라마는 지금 세계를 휩쓸고 있는 한국의 대중문화를 새로운 시각으로 보여주는 작품이다. 중국여성이 K-드라마에 뛰어들게 될 차기 시즌에서는 한국, 미국, 중국의 대중문화가 더욱 어우러지기를 기대한다.”

<드라마월드>에서 주인공 ‘클레어 던컨’ 역을 맡은 리브 휴슨은 저명한 프로듀서 제임스 브룩스(James Brooks)에 의해 발탁된 호주 출신의 신성이다. 현역 배우를 포함하는 2000 대 1이 넘는 경쟁률을 뚫고 이번 드라마의 주인공으로 발탁됐다. 상대역 ‘박준’을 맡은 션 리차드는 한국과 미국을 오가며 활동해온 한국계 미국배우로 <제중원><아테나; 전쟁의 여신> 등 한국드라마에서도 활약한 바 있다. 역시 주역인 미스터리 인물 ‘세스’ 역을 맡은 저스틴 전은 세계적으로 빅히트한 무비시리즈 <트와이라잇> 시리즈의 ‘에릭 요키’ 역으로 널리 알려진 한국계 미국배우이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임영웅, K 아이웨어 브랜드 모델 발탁...'돋보이는 잘생김'
2
각본의 힘과 배우들의 강렬한 연기! 영화 <콜>
3
‘MMA 2020’ 2차 라인업 공개!...'잔나비 최정훈∙사이먼 도미닉∙아이즈원 등 초호화 출연진 참석'
4
박세영, SBS fil '나만 아는 거기' 메인 MC 발탁
5
방탄소년단, 그래미 어워즈 입성.."수상 꿈" 이룰까
6
'펜트하우스' 박은석, 압도적 존재감..누구냐 넌?!
7
'나의 위험한 아내' 김정은X최원영 표 부부 잔혹극..웰메이드 종영
8
'원더 우먼 1984' 마침내 12월 23일 국내 개봉 확정!
9
아이즈원(IZONE), 미니 4집 ‘One-reeler’ Scene #2 콘셉트 포토 공개 ...'눈을 뗄 수 없는 세련미'
10
웹드라마 '나의 별에게', 손우현-김강민 캐스팅.."역대급 BL물" 예고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