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연예
영크림, 대마초 흡연 불기소 처분.."죄송한 마음"
김은정  |  tvj@tvj.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11.10  09:27:3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제공=플레이뮤직그라운드

[연예투데이뉴스=김은정 기자] 대마초 흡연 혐의로 조사를 받았던 래퍼 영크림이 최종 불기소 처분을 받은 가운데, 8일 소속사를 통해 당시의 논란을 직접 밝히고 뒤늦게 공식 사과의 입장을 내놓았다.

지난 5월 대마초 흡연(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로 논란이 되었던 영크림은 검찰 조사 결과,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에 대해서는 범죄 전력이 없고, 초범인 것 등을 고려해 불기소 처분을 받았다.

사건 보도 당시 별다른 입장을 밝히지 않았던 영크림은 논란 이후 6개월 만인 지난 6일 한 언론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대마초 논란과 관련해서 반성 중이며 불미스러운 일로 대중 분들을 실망시켜드린 것에 대해서 죄송한 마음"이라는 입장을 전했다.

영크림은 6개월 만에 해당 사건에 대한 심경을 고백하는 이유로 "사건 당시 공황장애와 조증이 너무 심해서 병원에 입원하게 됐다. 그래서 사과나 입장을 밝힐 수 없는 상황이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영크림은 당시 대마초를 흡연하게 된 이유로 "엠아이비 활동 당시 공황장애와 조증을 진단받았다. 의사로부터 약물 치료를 권유받았지만 당시 사람을 믿지 못하는 상황이었기 때문에 이를 거절하고 혼자 이겨내고 싶었다. 호전된 줄 알았지만 코로나19로 운영 중인 플레이뮤직그라운드 경영이 어려워지면서 병이 다시 재발했다, 공황장애와 조증이 재발한 상황에서 한 술집에서 만난 외국인으로부터 대마초를 권유 받았고, 당시 판단력이 흐려진 상태에서 대마초를 흡연하게 된 것 같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영크림은 "대마초를 하면 증세가 나아질 줄 알았는데 더 심해졌다"라고 말했다. 또한 여성을 미행했다는 보도에 대해서 "악의를 가지고 따라간 것이 아니다. 당시 공황장애가 심해진 상태라서 그냥 있어도 죽을 것 같았다. 주차장을 나가야겠다는 생각에 출구를 찾으려고 했는데 쉽지가 않았다. 도움을 요청하려 다가갔는데 여성분들이 제 상태가 너무 불안정해 보이니까 오해한 것 같다. 이 부분에 대해서는 사건 이후 저를 대신해서 어머니가 그분들과 전화 통화를 해서 오해를 푼 상태"라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영크림은 "제가 유명한 사람은 아니지만, 어쨌든 연예인으로서 대마초 흡연으로 법을 어긴 것에 대해서 죄송한 마음이 너무 크다. 반성하고 있다"면서 "아직 병세가 완치된 것은 아니지만 꾸준히 치료를 받을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영크림은 지난 2011년 엠아이비 멤버로 가요계 데뷔했다. 엠아이비가 해체한 뒤 영크림은 솔로로 활동한 뒤 현재는 자신의 소속사인 플레이뮤직그라운드를 운영하고 있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임영웅, K 아이웨어 브랜드 모델 발탁...'돋보이는 잘생김'
2
‘MMA 2020’ 2차 라인업 공개!...'잔나비 최정훈∙사이먼 도미닉∙아이즈원 등 초호화 출연진 참석'
3
미래의 인류를 위한 아름다운 이야기! <미드나이트 스카이>
4
아이즈원(IZONE), 미니 4집 ‘One-reeler’ Scene #2 콘셉트 포토 공개 ...'눈을 뗄 수 없는 세련미'
5
김강우X유인나, 유연석X이연희, 이동휘X천두링X염혜란, 최수영X유태오! '새해전야' 12월 개봉 확정!
6
아이즈원(IZ*ONE),미니 4집 ‘One-reeler’ 콘셉트 포토 Scene #3 공개...'공존하는 우아함과 독보적 비주얼'
7
세븐틴(SEVENTEEN), ‘2020 더팩트 뮤직 어워즈’서 日 발표곡 한국어 ver. 무대 최초 공개
8
원어스(ONEUS), 12월 1일 신곡 '뿌셔' 발매...'첫 온택트 라이브 '크러쉬 온 어스'서 무대 최초 공개'
9
(여자)아이들 미연, ‘구미호뎐’ 마지막 OST ‘My Destiny’ 오늘(26일) 공개
10
소지섭 해설로 만나는 창덕궁, 'ON 달빛기행' 오픈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