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연예
'간택', '대군' 넘었다..TV조선 드라마 최고 시청률로 종영
이애림  |  tvj@tvj.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2.10  08:22:4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TV CHOSUN '간택' 방송캡처

[연예투데이뉴스=이애림 기자] 드라마 '간택'이 '대군'을 넘어 TV CHOSUN 역대 드라마 최고 시청률의 주인공으로 새 역사를 새기며 막을 내렸다.

지난 9일 방송된 TV CHOSUN 특별기획 드라마 ‘간택-여인들의 전쟁’(연출 김정민/극본 최수미/제작 하이그라운드, TV CHOSUN, 코탑미디어/이하 ‘간택’)은 6.3%(닐슨코리아 전국 기준), 분당 최고 7%(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를 돌파하면서 지상파-종편 종합 동시간대 1위, 종편 전체 1위에 오르며 TV CHOSUN 역대 최고 시청률 드라마가 됐다. 

이날 방송에서는 강은보(진세연)-이경(김민규)-왈(이시언)을 위협하던 이재화(도상우)-조영지(이열음)의 반란이 진압되며 역모의 불씨가 사그라 들었다. 인질로 붙잡혔음에도 기세를 잃지 않은 강은보, 다시 한 번 예지몽을 통해 반란군 기지를 알아낸 이경, 부상 투혼을 발휘한 왈이 합세해 최후의 전투를 치렀고, 이재화는 강은보를 눈에 담으며 절명, 조영지는 아버지 조흥견(이재용)의 사약 소식에 오열했다.

하지만 강은보는 자신을 살리기 위해 ‘꿈’으로 ‘미래’를 바꾼 이경이 혼절하자 기함했다. 더욱이 도무녀로부터 ‘왕에게서 떨어져야 왕을 살린다’라는 조언을 듣자 결국 아무도 몰래 궁을 떠났고, 민가에 숨어서 어느새 품게 된 ‘이경의 아이’를 키우며 살아갔다. 하지만 정보상으로 복귀한 왈이 강은보를 찾아냈고, 결국 단숨에 달려온 이경으로 인해 두 사람은 감격의 재회를 이뤘다. 강은보-이경은 ‘같이 겪어내자’며 평생을 약속했고, 손을 꼭 잡은 채 아이의 이름을 짓는 두 사람의 미소에서 엔딩, 떨림 가득한 해피엔딩이 완성됐다. 

무엇보다 '간택'은 빠르게 뻗어 나가면서도 놓치는 것이 없는 전개력, 무거움과 가벼움이 물 흐르듯 오가며 펼쳐지는 스릴과 재미, 한국적 미가 도드라지는 아름다운 연출까지, 사극 명장 김정민 감독의 명불허전 호흡이 또 하나의 웰메이드 사극을 탄생시켰다는 평가다.

특히 배우들의 활약이 빛났다. 진세연은 1인 2역을 맡아 강은보, 강은기 역을 연기하며 감정의 밑바닥부터 절정까지를 표현하는 뜨거운 열연을 펼쳤고 김민규는 이경 역으로 생애 최초 왕 역할에 도전하며 격랑 속에서 피어나는 뭉클한 로맨스를 그려냈다. 도상우는 뜻을 숨긴 대군 이재화 역을 맡아 순박함과 열망을 동시에 발산했다. 이열음은 조영지 역으로 등장, 사랑에서 파생되는 기쁨, 아픔, 슬픔, 분노를 다각도로 보여줘 긴장감을 끌어냈다. 이시언은 거리의 정보상 왈 역을 장난과 진담을 자유자재로 오가는 유쾌한 연기로 완성해 폭소와 감동을 자아냈다. 여기에 정애리-이재용-손병호-엄효섭-조은숙 등 명품 조연들의 활약도 빛을 발했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아이즈원, ‘블룸아이즈’ 35만 6천 장 판매..걸그룹 초동 신기록 경신
2
[화보] 오마이걸(Oh My Girl) 유아, ‘색다른 매력의 눈빛’
3
[today초점] 뮤지컬 '셜록홈즈:사라진 아이들', 장르물+대중성 '두 토끼' 성공할까
4
방탄소년단 신보, 역대 최고-최다 대기록 행진
5
[화보] 로켓펀치(Rocket Punch), ‘다채로움 발사하는 매력돌’
6
[화보] 레드벨벳(Red Velvet) 조이, '아름다움 담은 여행자 패션’
7
'미스터트롯' 24일 결승 녹화 잠정 연기..코로나19 확산 우려
8
'코로나19' 여파, '은밀하게 위대하게' '빨래' '적벽'까지 공연 중단 줄줄이
9
'미스터트롯' 마의 벽 뚫었다, 3R 眞은 임영웅..30.4% '또 최고'
10
여자친구, '교차로 (Crossroads)' 음악방송 6관왕..끝없는 1위 행진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