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연예
구하라, 하늘의 별로..'또 안타까운 비보'
김은정  |  tvj@tvj.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1.25  07:18:1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연예투데이뉴스=김은정 기자] 또 한 명의 스타가 하늘의 별이 되었다. 지난 24일 오후, 구하라(28)가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고, 경찰은 구하라가 스스로 극단적인 선택했을 개연성을 염두에 두고 정확한 사인을 조사 중이다. 절친이기도 한 故 설리가 세상을 떠난지 40여일 만에 구하라의 비보가 들려오면서 또 한 번 대중은 충격에 휩싸였다. 

24일, 서울 강남경찰서 측은 “가수 구하라가 오후 6시쯤 자택서 숨진채 발견됐다. 정확한 사인에 대해 수사중”이라고 밝혔다.

아이돌그룹 '카라' 출신 구하라는 17세에 데뷔해 팀 내에서도 두각을 나타내며 큰 사랑을 받았고 '미스터'의 초히트로 일본에서 큰 인기를 모아 2013년 국내 여성 그룹 최초로 일본 도쿄돔에서 콘서트를 열기도 했다. 그 인지도를 통해 구하라는 지난 2016년 그룹 해체 후에도 올해 6월 일본에서 솔로로 활동을 재개하기도 했다. 그러나 지난해 9월에는 전 남자친구 최 씨와 폭행과 불법촬영 등을 주장하며 법정다툼을 벌이는 등 다사다난한 시간도 있었다.

특히 지난 10월, 절친 故설리의 사망 소식이 있을 당시 구하라는 일본 활동 중인 탓에 빈소에 찾지 못하는 상황이 되자 SNS 라이브로 팬들과 슬픔을 나눴고, 구하라는 여기서 "네 몫까지 열심히 살겠다"고 밝히기도 한만큼 팬들의 충격과 슬픔은 더욱 큰 상황이다.

한편, 장례를 조용히 치르고 싶다는 유가족의 뜻에 따라 구하라의 장례와 발인 등은 일절 비공개로 진행된다. 그러나 유가족 측은 강남성모병원 장례식장 1호실에 빈소를 마련하여 팬들의 조문을 받기로 하였다. 팬 조문은 25일 오후 3시부터 26일 밤 12시(자정)까지 가능하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상담전화 ☎ 1393, 정신건강 상담전화 ☎1577-0199, 희망의 전화 ☎ 129, 생명의 전화 ☎ 1588-9191, 청소년 전화 ☎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TV조선 '사랑의 콜센타' 음원 발매... '감동 다시 선사'
2
[today포토] ‘저녁 같이 드실래요?’ 서지혜-송승헌, ‘비주얼 커플’
3
배우 이준기, 모바일 RPG 게임 ‘궁 3D’ 홍보모델 발탁!
4
OCN 드라마틱 시네마 '번외수사' 드디어 오늘 첫 공개!
5
로이킴, 오늘(27일) 신곡 '살아가는 거야' 공개..명품 발라드 예고
6
[today포토] ‘저녁 같이 드실래요?’ 서지혜-송승헌, ‘기분 좋은 손인사’
7
임슬옹,KBS 주말 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 OST 출격!
8
[today포토] ‘저녁 같이 드실래요?’ 송승헌-손나은, ‘선남선녀’
9
[화보] 전지현, ‘일상의 우월한 자태’
10
윤종신의 ‘월간 윤종신’ 5월호, 'Easy Listening' 26일 공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