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연예
<사랑비> ‘마성남’ 장근석, 가슴 두근거리게 하는 전문 ‘서실장’답게 로맨틱 대사로 여심 울려!달콤하거나 치명적이거나! 여심(女心) 관통!
권현아 기자  |  tvj@tvj.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2.04.30  11:58:2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KBS 월화드라마 <사랑비>[연출 윤석호/ 극본 오수연/ 제작 윤스칼라]에서 무차별 공격으로 여심을 울고 웃기는 장근석의 어록이 화제가 되고 있다.
   
 
<사랑비>에서 마성의 포토그래퍼 ‘서준’으로 분해 매회 한 마디 한 마디 여심을 관통하는 로맨틱 멘트들로 ‘마성남’다운 신공을 발휘하고 있는 장근석의 명대사는 극 중 “날 보고 가슴 두근거리게 하는 전문이지”라고 했던 그의 말처럼 시청자들의 머릿속에 박혀 여성 시청자들의 마음을 두근거리게 만들고 있다.

‘서준 어록’ 두근 포인트1 - “난 한번 끝이면 끝이라구. 그러니까 우리 여기서 끝내고, 처음부터 다시 시작하자”

8부에서 처음으로 까칠남 ‘서준’(장근석 분)이 투닥거리기만 했던 ‘하나’(윤아 분)에게 마음을 고백한 ‘리셋(Reset) 프로포즈’. 박력 있으면서도 로맨틱한 그의 고백은 여심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서준 어록’ 두근 포인트2 - “잘 들어 딱 한번 말할 거니까”

‘하나’가 생전 처음 남자에게 받았던 고백의 말로, 8부 그녀에게 찾아간 ‘준’이 단 한 번의 큰 임팩트로 “나 너 좋아하는 것 같다”라고 직설적으로 고백해 그녀의 마음을 서서히 움직이게 했다.

‘서준 어록’ 두근 포인트3 - “난 잊지도 않고 후회하지도 않을 거니까”

또한, 예고 없이 나오는 ‘준’의 진지한 진심은 여심을 울린다. 9부 ‘하나’와 취중키스 후 부끄러워하는 그녀를 놀리던 ‘준’의 이 한마디는 그녀에게 자신의 확고한 마음을 암시해 가슴에 더 와 닿게 했다.

‘서준 어록’ 두근 포인트4 - "이건 잊지마라“, “피하고 싶으면 피해도 돼”

9부 기습 뽀뽀로 ‘하나’의 심장을 멎게 한 뒤 말한 ‘준’의 결정적 로맨틱 펀치. 그 후 달달한 경고에도 피하지 않은 그녀에게 ‘준’은 진한 ‘3단 분수키스’를 선사해 안방극장 여심을 초토화시키기도 했다.

‘서준 어록’ 두근 포인트5 - “지금 다시 갈까?...갈까?”, “무슨 일 난 줄 알고 미친놈처럼 뛰어 왔잖아”, “그냥 여기 있을 거야. 맨날 여기까지 뛰어오는 것도 귀찮아”

‘준’의 애정이 폭발한 달달한 대사들. 10부 ‘하나’와 전화 통화하던 ‘준’이 그녀를 보고 싶은 마음을 드러내 설레게 만들었고, 걱정되는 마음으로 뛰어와 던진 그의 말들은 진정 여심이 원하는 로맨틱 멘트의 끝을 보여주었다.

‘서준 어록’ 두근 포인트6 - “앞으로 여기 찾아오지 마. 얘 내 꺼니까”

10부 ‘하나’가 태성과 있는 모습을 보고 질투가 폭발한 ‘준’이 그녀가 자신의 여자임을 엄포하는 두근두근 결정적 한마디.

‘서준 어록’ 두근 포인트7 - “받는다. 니 대답”

10부 ‘하나’가 좋아하는 마음을 표현하기 위해 몰래 책상 위에 놓았던 반지를 ‘준’이 보고, 스스로 반지를 자기 손에 끼워 ‘셀프 프로포즈’를 해 그녀의 마음을 사르르 녹여버리기도 했다.

이 외에도 ‘하나’와 투닥거리다가도 진지한 목소리로 “너 진짜 예쁘다”, “예쁘다”라고 말하는 ‘서준’의 예상치 못한 로맨틱 멘트는 모든 여성을 그에게 반하게 만들며, ‘준’의 대사 한 마디조차도 놓칠 수 없게 하고 있다.

이처럼 까칠하고 가벼운 듯 말하지만 그 누구보다 솔직한 마음을 전하는 ‘서준’의 화법은 직설적인 현세대의 사랑법 안에도 사랑에 대한 순수한 진심이 담겨 있음을 보여주며 시청자들을 더욱 열광케 하고 있다.

한편, 풋풋한 장근석과 윤아의 사랑은 물론 중년의 애틋한 사랑을 그리고 있는 이미숙, 정진영의 로맨스가 시작되며 젊은 시청자들은 물론 중년 시청자들에게 사랑의 떨림을 전하고 있는 KBS 월화드라마 <사랑비>는 오늘(월) 밤 9시 55분에 만나볼 수 있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권현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today초점] '우리 식구됐어요' 엠넷 편성? MBC 왜 이러나.
2
[today포토] 전여빈, ‘여신 강림’ (청룡영화상)
3
[today포토] 뱀뱀, ‘스타일리쉬함 가득’ (2021 AAA)
4
'우리 식구됐어요' 12월 6일 최종 결정.."시즌2도?" 헛웃음
5
[today포토] 전여빈, ‘여신의 하트’
6
[today포토] 공승연, ‘청순 넘치는’ (청룡영화상)
7
이승윤, ‘교재를 펼쳐봐’ 뮤비 공개..다크 카리스마
8
[today포토] 윤아, ‘밤 밝히는 미모’ (청룡영화상)
9
[today포토] 김혜수, ‘청룡의 그녀’
10
[today포토] 뉴이스트(NU'EST), ‘훈훈함이 가득’ (2021 AAA)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