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영화
영화 '암살자들' 언론 시사회 및 화상 기자간담회 성황리 개최!
남궁선정  |  zenosun@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07.29  16:21:2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연예투데이뉴스=남궁선정 기자]

올여름 한반도를 뒤흔들 센세이션 추적 스릴러 <암살자들>의 언론 시사회와 화상 기자간담회가 7월 28일 개최돼 개봉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화상으로 진행된 기자간담회에는 <암살자들>의 연출을 맡은 라이언 화이트 감독이 참석해 다양한 비하인드 스토리를 풀어냈다.

8월 12일 극장에서 개봉하는 <암살자들>은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이복형 김정남이 2017년 2월 13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국제공항에서 두 여성에 의해 피살당한 사건을 재구성해 암살의 실체를 추적하는 작품이다.

   
▲ 센세이션 추적 스릴러 <암살자들>의 라이언 화이트 감독

먼저, 라이언 화이트 감독은 “한국에서 개봉하게 돼서 굉장히 기쁘다. 한국인들은 아무래도 사건의 내용이 익숙할 것 같아서 영화가 어떻게 다가올지 궁금하다”면서 한국 개봉 소감을 밝혔다.

이어 “용의자로서 나오고 있는 여성들이 누구였는지, 그들이 암살사건 전에 어떤 사람이었는지, 그리고 어떻게 이 사건의 일부가 되었는지에 대해 주목하고 싶었다”면서 관객들이 두 여성들의 인생과 본질에 주목했으면 좋겠다고 강조했다.

감독은 작품을 만든 계기에 대해 “기본적으로 이 여성들이 정말 진실을 말하는 것인지 아닌지에 대해 지켜보는 것으로도 다큐멘터리로써 매력적이라고 생각했다”면서 “거짓말을 하건 진실을 얘기를 하고 있건 이 이야기들에 대해 한 번 따라가 보는 것이 굉장히 중요하고도 매력적이라고 생각했다. 2년 동안 말레이시아에 거의 매달 한 번씩 가면서 재판 과정을 따라가며 영화를 만들게 됐다”고 연출 포인트를 짚었다.

   
▲ 영화 <암살자들> “사건 자체보다 용의자였던 여성들의 인생과 본질에 더 주목했으면 좋겠다”

영화 속 중요한 인물로 등장하는 시티와 도안의 변호사들의 촬영 협조에 대해서 “처음 말레이시아에 갔을 때 법조에 있는 사람들이나 수사 당국, 언론인 모두들 두 여성이 유죄를 받고 사형에 처할 것이라고 생각했다”면서 당시 상황을 떠올렸다.

“변호인들도 오히려 두 여성이 유죄를 받을 수 있는 많은 상황들이 쌓여있는 상태에서 이런 내용들을 전 세계적으로 알릴 수 있는 기회라고 생각했을 것 같다”고 전했다. 이어 “다른 데서는 공개하지 않았던 자료를 보여주면서 아무래도 더 널리 알려질 수 있는 기회가 될 수 있었던 것”이라고 덧붙였다.

   
▲ 영화 <암살자들> 전 세계가 경악한 ‘김정남 암살사건’의 CCTV 푸티지

영화 촬영 중 정보 접근 등의 어려움에 대한 질문에 “두 여성이 석방된 이후 영화에 참여하도록 설득하는 것이 어려웠다”고 답하면서 “다큐멘터리에 참여했으면 좋겠다고 접근하는 것이 이 암살사건에 처음 연루됐던 순간과 똑같았다”는 이유로 설득 과정에 어려움이 있었다고 전했다.

또한 “전체 CCTV 푸티지를 받고 나니 DVD 수십 장의 분량이었고 어떤 타임라인이 있는 게 아니라 그냥 큰 뭉치의 1천 시간 정도의 것”이었다면서 결정적 증거자료였던 CCTV를 분석하는 과정에서의 애로사항을 전했다.

   
▲ <암살자들>의 라이언 화이트 감독이 함께 한 화상 기자간담회 현장

마지막으로 화상 기자간담회를 마무리하며 라이언 화이트 감독은 “이 주제에 대해 그 어떤 국가보다 가장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는 국가가 한국일 것”이라고 언급하며 “한국에서 개봉을 하게 되면서 관객들이 영화를 볼 수 있는 기회가 생기게 됐는데 영화를 즐겨주셨으면 좋겠다”는 메시지를 전하며 한국 개봉에 대한 기쁨을 나눴다.

언론 시사회와 화상 기자간담회를 성황리에 마무리하며 올여름 극장가에 센세이션을 일으킬 준비를 마친 <암살자들>은 오는 8월 12일 개봉한다.

   
▲ ‘김정남 암살사건’의 실체를 추적하는 영화 <암살자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남궁선정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화보] 배우 이세영, '아무나 소화 못하는 청청패션'
2
[화보] 배우 이세영, '도시녀의 고급미'
3
자레드 레토 X 앤 해서웨이 주연! Apple TV+ ‘우린폭망했다’ 3월 18일 공개!
4
[화보] 더보이드, '소년美로 물든'
5
[화보] 배우 이학주, '슈트핏의 정석'
6
디즈니 플러스 오리지널 K-장르물 시리즈 '그리드' 2월 16일 공개 확정!
7
송지효, 코로나19 음성에도 '런닝맨' 녹화 불참.."선제적 격리"
8
[화보] 배우 박은빈, '다채로움 속 눈부시게 빛나는 미모'
9
[화보] 모델 차주영, '신비롭고 몽환적'
10
[일문일답] 진진&라키, 유닛 특유의 유쾌함 담은 'Restore(리스토어)'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