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영화
박신혜 X 전종서 주연 '콜' 넷플릭스 통해 전 세계 공개 결정!
남궁선정  |  zenosun@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10.20  21:34:5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연예투데이뉴스=남궁선정 기자]

영화 <콜>이 넷플릭스에서 오는 11월 27일 전 세계 단독 공개된다. <콜>은 한 통의 전화로 연결된 서로 다른 시간대의 두 여자가 서로의 운명을 바꿔주면서 시작되는 광기 어린 집착을 그린 미스터리 스릴러다.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 시청자들과 만나게 될 영화 <콜>은 신선한 반전과 인상적인 롱테이크 기법으로 많은 화제를 낳았던 단편 영화 <몸 값>으로 제33회 부산국제단편영화제 심사위원특별상과 제11회 파리한국영화제 최우수단편상을 포함, 다양한 영화제를 석권했던 신예 이충현 감독의 장편 데뷔작이다. 수많은 작품으로 아시아를 사로잡은 박신혜와 이창동 감독의 영화 <버닝>으로 주목받는 여배우로 자리매김한 전종서의 신선한 앙상블로 뜨거운 기대를 모으고 있는 작품이기도 하다.

   
▲ @<콜> 과거를 되돌린 대가로 살인마를 마주하게 된 ‘서연’을 연기한 박신혜

박신혜는 영화 <#살아있다>, <형>, 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닥터스], [피노키오] 등 매 작품마다 큰 화제를 불러일으키는 원조 한류스타로, <콜>에서 오랜만에 집으로 돌아와 낡은 전화기를 연결했다가 과거로부터 전화를 받게 되는 서연으로 분해 필모 사상 가장 강렬한 스릴러에 도전한다.

제71회 칸 국제영화제 국제비평가연맹상을 수상한 영화 <버닝>으로 영화계 블루칩으로 급부상한 전종서는 과거의 집에서 현재로 전화를 걸게 되는 영숙 역을 통해 역대 최강 여성 연쇄살인마로 완벽하게 변신했다. 과거를 바꾼 대가로 살인마를 마주하게 되는 서연과 자신의 끔찍한 미래를 알고 억눌렸던 광기를 폭발시키는 영숙을 각각 연기한 박신혜와 전종서의 강렬한 변신이 세간의 이목을 집중시키며 궁금증을 키워가고 있다.

   
▲ @<콜> 자신의 끔찍한 미래를 알고 폭주하게 되는 ‘영숙’을 연기한 전종서

<콜>은 <독전>, <럭키>, <아가씨>, <뷰티 인사이드> 등 상업성과 작품성을 모두 만족시키는 다양한 장르 영화를 제작하며 대한민국 영화계를 선도해 온 제작사 용필름이 제작했다. 용필름 측은 <콜>의 넷플릭스 공개를 앞두고 “좋은 이야기를 전달하는 방법이 점차 다양화되고 있는 시대에 <콜>을 전 세계 시청자에게 소개할 수 있게 돼 기대가 된다”는 소감을 전했다.

영화계가 주목하는 신예 이충현 감독의 강렬한 연출과 박신혜, 전종서의 놀라운 변신 그리고 충무로의 실력파 제작사 용필름과 넷플릭스의 만남으로 기대를 더하고 있는 영화 <콜>은 다가오는 11월 27일, 오직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에 단독 공개될 예정이다.

   
▲ 관객들을 사로잡을 강렬한 연기 시너지! 미스터리 스릴러 <콜>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남궁선정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승리호' 넷플릭스 통해 전세계 동시 공개!
2
[화보] 아이유, '카리스마 담은 강렬한 눈빛'
3
각본의 힘과 배우들의 강렬한 연기! 영화 <콜>
4
디즈니ㆍ픽사의 특별한 상상! '소울' 국내 극장 개봉 확정!
5
차인표 주연 영화 '차인표' 2021년 1월 1일 넷플릭스 공개!
6
KBS '플레이 서울', 코로나19 시대 케이팝 ★와 함께 하는 서울 투어
7
[today포토] ‘복수해라’ 유선 - 김사랑 - 윤소이, ‘화려한 미모’
8
[today포토] ‘복수해라’ 김사랑, ‘여신 미모’
9
[today포토] ‘복수해라’, ‘많은 사랑 부탁드려요~’
10
여자친구, 'GFRIEND's MEMORIA 가평 한옥마을 편' 5회 공개! ...'역대급 웃음 예고!'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