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가요
하성운, ‘경우의 수’ OST ‘우연일까’ 오늘 26일 발매
김은정  |  tvjnews@jmai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9.26  16:55:0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제공=모스트콘텐츠

[연예투데이뉴스=김은정 기자] 하성운이 JTBC 새 금토드라마 ‘경우의 수’의 OST 첫 주자로 발탁되었다.

하성운이 참여한 화제의 드라마 JTBC ‘경우의 수’ 첫 번째 OST ‘우연일까’가 오늘 26일 오후 6시 공개된다. 오늘 공개되는 ‘우연일까’는 감성적인 어쿠스틱 팝 곡으로, 화창하고 청명한 가을 날씨를 자연스레 연상시킨다. 

특히 하성운의 감미로운 보이스에 따뜻한 기타 반주와 브러쉬 드럼, 풍성한 코러스 라인이 더해져 곡의 아련한 분위기가 더욱 극대화되었다. 이 곡은 정식 발매 전부터 드라마 ‘경우의 수’의 티저 영상과 하이라이트 영상 등을 통해 미리 만나볼 수 있었던 곡으로, 청량한 극의 분위기와 드라마틱하게 어우러져 많은 리스너들에게 ‘설렘 주의보’를 안겨줬다. 

하성운의 OST 참여 소식이 알려지자 그룹 Wanna One으로 함께 활동한 바 있는 하성운과 옹성우의 각별한 우정에 관심이 모이고 있다. 하성운은 “옹성우가 주연을 맡은 드라마 OST에 가창 참여를 하게 되어 감회가 새롭다”고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우연일까’는 수많은 대세 아티스트를 비롯하여 ‘호텔 델루나’, ‘부부의 세계’ 등 다수의 히트 드라마 OST를 작업한 한밤(midnight)과 이승기, 마마무, 로시 등 다양한 아티스트와 협업해 꾸준히 좋은 작업물을 선보인 TM이 의기투합한 곡이다. 두 대세 작곡가와 하성운의 섬세한 목소리가 시너지 효과를 내 극의 싱그러운 분위기와 완벽하게 어우러지는 명품 웰메이드 OST를 탄생시켰다.

하성운은 지난 6월 발매된 ‘Get ready’를 비롯하여 개인 앨범 외에도 수많은 예능과 방송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며 만능 엔터테이너로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지난 25일 첫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경우의 수’는 10년에 걸쳐 서로를 짝사랑하는 두 남녀의 청춘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이다. 방영에 앞서 몇 차례 티저를 공개하면서 두 주연 옹성우와 신예은을 비롯하여 풋풋하고 싱그러운 청춘 배우들의 완벽한 합을 뽐내며 많은 시청자들의 기대 속에 시작을 알렸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김은정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온택트 2020 강남페스티벌 영동대로 K-POP 콘서트 특급 라인업 공개
2
Red Velvet (레드벨벳),'tvN 토일드라마 "스타트업" OST PART. 1 ‘미래’ 발매
3
크러쉬, 타이틀곡 ‘놓아줘’ 뮤비 티저 공개..태연 피처링 참여
4
넷플릭스 '블랙핑크: 세상을 밝혀라' 관람 포인트 공개!
5
tvN 새 토일드라마 '스타트업' 레드벨벳·정승환·오마이걸 등 OST 1차 황금 라인업 공개
6
소지섭X김윤진X나나 주연! 영화 '자백' 강렬한 서스펜스 예고하는 스틸 공개!
7
'미스터트롯: 더 무비' 팬들이 응원한 온라인 제작보고회 성황리 개최!
8
시상식 2020 Asia Artist Awards, 1차 가수 라인업 공개! 대한민국 대표 그룹부터 신흥 대세 그룹 출격 예고
9
라이언 레놀즈의 신개념 히어로영화 '프리가이' 메인 예고편 공개!
10
최장수 e스포츠리그 ‘카트라이더 리그’ 다큐멘터리 'The Rider'온라인 공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