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연예
민아, 지민 사과에도 복잡한 심경..소속사 측 "회복에 최선"
김은정  |  tvj@tvj.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7.04  12:28:1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민아, 지민

[연예투데이뉴스=김은정 기자] 그룹 AOA 전 멤버 민아(권민아)가 SNS를 통해 밝힌 지민과의 불화가 사과로 일단락됐다.  

지난 3일, 민아는 자신의 SNS를 통해 AOA로 활동하던 시절 지민에게서 지속적인 괴롭힘을 받았며 그로 인해 팀을 탈퇴했고 현재 몸도 마음도 많이 망가져있다고 밝혀 대중을 놀라게 했다. 최근 부친상을 당한 '언니'로만 밝혔던 민아의 심경글에 지민이 자신의 SNS에 '소설'이라고 남겼다가 그에 격분한 민아가 '지민 언니'라고 직접 지목하며 극단적 선택을 시도하기까지 했던 이유가 '오로지 한 사람, 언니 때문'이라고 밝히기까지 했다. 지민은 이후 게시물을 삭제했다. 

민아는 스스로 자신의 상태가 정상이 아니라며 솔직하게 털어놓았고, 이를 지켜보는 이들도 민아의 상태를 걱정하기에 충분했다. 그런데 이유여하를 막론하고 한 팀으로 지냈던 멤버가 고통을 호소하는 글에 '소설'이라고 대응했던 지민의 태도는 너무나 가볍고 경솔했다는 여론이 들끓었다. 또한, 민아는 AOA 활동 당시 수면제 과다 복용으로 병원에서 의식이 덜 깬 상태에서 전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 측에 '지민 언니 때문에 힘들다'고 밝혔음에도 아무런 조치도 없었다고 밝혀 논란이 확산됐다. FNC엔터테인먼트 측은 현재까지도 묵묵부답인 상태다.

그나마 다행인 점은 4일, 지민을 포함한 AOA 멤버들과 매니저들이 민아를 찾아왔고 지민이 사과를 했다는 점이다. 그러나 민아가 밝힌 당시의 상황 설명은 지민은 화가 난 상태로 민아의 집에 왔고 실랑이가 이어지다 지민이 자신이 죽으면 되느냐고 했다는 것. 이후 대화 중 지민은 기억이 안 난다면서도 미안하다고 사과를 했는데, 민아는 사과를 받아들이면서도 한편 "지민이 화나서 온 첫 장면만 반복해서 떠오른다"며 여전히 복잡한 심경을 토로했다. 오랜 시간 쌓인 앙금을 풀어내기에는 역부족이었던 모양. 

이에 민아는 "저도 이제 진정하고 꾸준히 치료 받으면서 노력하고, 더 이상은 이렇게 소란피우는 일 없도록 하겠다 정말 죄송하다"며 회복을 위해 노력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민아의 회복 의지에 응원을 보내면서 반면 지민을 향해 진심이 담긴 사과가 맞느냐며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또한, 소속 아티스트를 보호, 관리해야 할 FNC 엔터테인먼트 측의 안일함도 지적하고 있다. 

   
▲ 사진=우리액터스 측 공식입장

다행스러운 점은 현재 민아의 소속사 우리액터스가 민아의 회복에 최선을 다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는 점이다. 우리액터스 측은 4일 공식입장을 통해 "현재 권민아 배우는 안정을 찾고 휴식을 취하고 있다. 많은 분들의 응원과 애정으로 힘든 시간들을 버틸 수 있었다"며 "당분간 회사와 권민아는 심리적인 치료를 병행하며, 건강한 모습으로 돌아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이번 사태로 인해 권민아 배우는 본인의 꿈을 계속해 나갈 수 있을까 우려한다. 당사는 권민아 배우가 건강을 되찾고 본인의 역량을 맘껏 발휘할 수 있는 배우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임을 약속드린다. 지금처럼 많은 응원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송중기, 김태리, 진선규. 유해진의 '승리호' 기대감 증폭시키는 티저 예고편 공개!
2
양준일, 프로덕션이황과 매니지먼트 계약 체결..8월 중 새 음반 예정
3
[today포토] 박수인, ‘눈물 흘리며’
4
[화보] 소유,’뜨거움으로 가득 찬 슈트 패션’
5
엄정화, '환불원정대' 오늘 첫 만남.."음원 발표 있을 수도"
6
그룹 SF9, 바디케어 브랜드 '바디판타지' 모델 발탁
7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황정민X이정재X박정민. 배우들의 강렬한 카리스마가 폭발한다!
8
유아인, 박정민, 김현주, 원진아, 양익준 초호화 캐스팅!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지옥'
9
[today포토] 에이티즈(ATEEZ) 성화,‘만찢남’
10
'놀면 뭐하니' 싹쓰리 열풍 후끈..음원-음방-시청률 올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