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연예
MBC-카카오M, 디지털·글로벌 콘텐츠 IP사업 추진 MOU체결
한연수  |  tvj@tvj.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6.30  13:21:5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제공=MBC

[연예투데이뉴스=한연수 기자] MBC가 카카오M과 손잡고 디지털·글로벌 콘텐츠IP 비즈니스 경쟁력 강화에 나선다.

​MBC는 30일 상암 MBC 사옥에서 박성제 MBC 대표이사 사장, 김성수 카카오M 대표 등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양사의 디지털·글로벌 콘텐츠IP 사업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 협약의 핵심 내용은 △MBC 주요 콘텐츠의 디지털IP화 △글로벌 시장을 겨냥한 TV·디지털 드라마 기획·제작 △양사의 콘텐츠를 활용한 마케팅·커머스 사업 추진이다. 양사는 막강한 영향력과 화제성을 갖춘 MBC의 주요 프로그램들을 기반으로 디지털 콘텐츠를 기획·제작하여, 카카오M을 통해 선보일 계획이다. 또한, 양사의 크리에이티브 역량을 활용해 글로벌 시장을 타깃으로 한 드라마를 공동으로 기획·제작하는 등 글로벌 트렌드에 적합한 TV·디지털 드라마IP 개발에도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뿐만 아니라 콘텐츠를 활용한 마케팅·커머스 사업을 추진하며, 이를 위해 합작법인을 설립하는 등 다양한 협업 방안을 모색할 방침이다.

​양사는 오랫동안 축적된 MBC의 강력한 콘텐츠 제작 및 크리에이티브 역량과 오리지널 영상 콘텐츠 제작 역량을 비롯한 기획-제작-유통을 아우르는 카카오M의 디지털 콘텐츠 사업 경쟁력을 결합하여 콘텐츠 산업에서 새로운 성장 동력을 발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양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시작으로 산업 내 다양한 파트너들과의 협업을 확대함으로써 콘텐츠IP 비즈니스 경쟁력 강화를 지속적으로 추진하는 동시에 미디어 및 콘텐츠 산업의 성장을 이끌어가겠다는 목표를 밝혔다.

​MBC 박성제 대표이사 사장은 “이번 협력은 카카오M과 카카오 공동체가 보유한 최고의 콘텐츠, 마케팅, 플랫폼 역량과 MBC가 오랜 시간 동안 축적한 콘텐츠 제작 능력을 기반으로 한 탁월한 프로그램, 이른바 ‘텐트폴IP’의 결합이다. 양사의 만남은 ‘핏이 잘 맞는’ 최고의 궁합이라고 생각한다” 라고 이번 MOU의 의미를 평가했다. 이어 “이번 MOU를 통해 MBC의 뛰어난 콘텐츠가 카카오M과 만나 시청자들에게 더 가까이 다가갈 수 있게 되기를 희망한다” 며 큰 기대를 나타냈다.

​카카오M 김성수 대표는 “독보적인 콘텐츠IP와 크리에이티브를 보유한 MBC와 차별화된 오리지널 디지털 콘텐츠 사업 역량을 갖춘 카카오M이 힘을 합쳐, 플랫폼의 경계를 허물고 양사의 사업 경쟁력을 높이는 시너지를 창출해낼 것”이라며, “특히 카카오M은 콘텐츠IP 발굴 및 확보, 자체 제작 역량 강화를 위해 과감하게 투자해 온 만큼 이번 협력을 통해 카카오M의 오리지널 디지털 콘텐츠 사업 경쟁력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고 전했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팬텀싱어3' 대역전 '라포엠' 우승, 문투 49만7563건 최다 기록
2
전효성, B컷 프로필 사진 공개..청순+러블리 매력 발산
3
민아, 지민 사과에도 복잡한 심경..소속사 측 "회복에 최선"
4
‘미스터트롯’ 대국민 감사 콘서트…’매회 다른 스페셜 무대로 장식’
5
[today포토] ‘미쓰리는 알고있다’ 김규선,’바비인형’
6
'뽕숭아학당' 뽕F4, 번지점프→나홀로캠핑..15.3% 자체최고
7
[today초점] '저녁 같이 드실래요' 2%대 최저..힘 못쓰는 막장 멜로
8
'삼시세끼-어촌편5' 도련님 이서진, "그래도 밉지 않아"
9
강소라, 유기농 생리대 ‘르씨엘’ 전속모델 발탁!
10
독특한 세계관, 액션 여전사 샤를리즈 테론의 귀환 '올드 가드' 7월 10일 공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