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연예
'미스터트롯' 영예의 眞 임영웅..문자투표 압승
이애림  |  tvj@tvj.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3.14  10:47:0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TV CHOSUN '내일은 미스터 트롯' 캡처

[연예투데이뉴스=이애림 기자] 제1대 ‘미스터트롯’ 眞의 자리는 임영웅에게 돌아갔다. 대국민 문자투표에서 압도적 지지를 받아 최종 1위를 차지했다. 뒤를 이어 영탁과 이찬원이 2,3위를 확정지었다.

원조 트로트 서바이벌 TV CHOSUN ‘내일은 미스터트롯’(이하 ‘미스터트롯’)은 지난 14일, 특별 방송을 편성해 생중계로 최종 7인의 순위를 발표했다. 지난 12일 결승전 정규방송에서 대국민 문자 투표가 773만 1781표에 달해 집계 및 분류 시스템에 과부하가 발생하면서 결과 발표를 미룬 탓이다.

그에 따라 오늘(14일) 저녁 ‘미스터트롯’ TOP7이 최종 결승전 순위 발표를 위해 다시금 한 자리에 모인 가운데, MC 김성주가 마스터 총점 2000점, 대국민 응원투표 점수 800점, 그리고 국민 여러분의 소중한 한 표 한 표를 빠짐없이 더해 낸 실시간 문자 투표 점수 1200점을 각각 반영한 최종 순위 발표지를 손에 쥔 모습으로 긴장감을 더했다.

이런 가운데 임영웅이 지난 3개월 간 대한민국을 진하고 뜨거운 ‘트롯의 맛’에 취하게 만든 트롯맨들 중 영예의 1위인 진(眞)으로 호명됐다. 임영웅은 실시간 국민투표에서 쏟아진 유효 투표 수(542만8900표)중 137만4748표(25.32%)를 받아 대한민국 국민들의 마음에 둥지를 튼 ‘최후의 트롯맨’으로 결정되면서 최종 우승자인 ‘영예의 진’에게 수여되는 상금 1억 원과 더불어 명실상부 히트 작곡가 조영수의 신곡, 최고급 SUV 제공이라는 특전까지 받아들게 된 것. 이어 영탁이 2위 선(善), 이찬원이 3위 미(美)를 차지하면서 전 세계에 K트롯 한류를 일으킬 ‘트롯 군단’의 진용을 갖췄다.

이와 관련 14일(오늘) 방송을 통해 진선미로 전격 발탁된 임영웅, 영탁, 이찬원 등 3인방이 무대가 끝난 직후 모인 대기실에서 아직 가시지 않은, 감동을 가득 담아낸 소감을 전했다.

   
▲ 사진=TV CHOSUN '내일은 미스터 트롯' 캡처

무려 1만 7천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최후의 트롯맨’이 된 임영웅은 “시청자 여러분과 좋은 조언과 응원 전해주신 마스터 분들, 그리고 긴 시간 함께 고생해주신 스태프 분들께 감사 드린다”고 말하며 “그리고 어머니, 할머니, 마지막으로 하늘에 계신 아버지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는 소감을 전해 뭉클함을 안겼다.

이어 영탁은 “긴 여정 동안 많은 도움을 주신 선배님들, 동료 분들 덕에 잘 걸어올 수 있었다. 제작진과 마스터 분들께 깊은 감사드린다. 끝으로 부모님께 영광을 돌린다”며 “앞으로도 한 걸음 한 걸음 걸어 나가는 저희가 될 테니 꾸준한 응원 부탁 드린다”는 각별한 각오를 내비쳤다.

이찬원은 수상 소감을 통해 자신의 고향인 대구 지역민들에게 위로와 공감을 표하며 “코로나19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 경북 주민 분들과 의료진 분들이 부디 희망을 갖고 일어나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어 “대구 경북에 계신 부모님들이 결승에 오지 못하셨다. 늘 좋은 조언과 도움을 주신 부모님께 가장 감사 드린다”라고 말해 감동을 전했다.

전 국민적 사랑과 관심 속, 약 3개월간의 긴 여정에 마침표를 찍은 3인방은 앞으로 전국투어, 해외공연 등 시청자들이 보내준 큰 사랑에 보답할 수 있는 무대 공연을 이어갈 예정이다. 앞으로 펼쳐질 그들의 행보와 활약에 기대감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

제작진은 “시청자 여러분의 열화와 같은 성원과 지지, 뜨거운 응원 덕에 3개월 동안 ‘트롯맨’들이 모든 노력을 쏟아 부으며 달려올 수 있었다”는 깊은 감사를 전했다. “비록 ‘미스터트롯’ 방송은 끝이 났지만, 진.선.미를 비롯한 ‘트롯맨’들이 모쪼록 빠른 시일 내에 시청자분들을 다시 찾아갈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팬텀싱어3' 스페셜, 라포엠에 궁금한 'A to Z'
2
[today포토] ‘우아한 친구들’ 한다감,’우아하게’
3
'뽕숭아학당' 뽕F4, 번지점프→나홀로캠핑..15.3% 자체최고
4
[today포토] ‘미쓰리는 알고있다’ 김규선,’바비인형’
5
[today현장] 뮤지컬 '제이미', 음악+춤+드라마 다 있는 "종합선물세트"
6
고립된 땅에서 일어나는 역대급 긴장과 모험! '반도'
7
제24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개막, 코로나 시대 하이브리드 영화제로 8일간 일정 돌입!
8
NiziU(니쥬), 일본 오리콘 주간 합산 랭킹 1위..사상 최초 기록 달성
9
[today포토] ‘미쓰리는 알고있다’ 김예원,’빛나는 자태’
10
'꼰대인턴 상담소' 착한 콘텐츠의 힘..기부펀딩 700% 육박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