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영화
'기생충' 한국영화 역사상 최초로 골든글로브 수상!
남궁선정  |  zenosun@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1.06  18:36:2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연예투데이뉴스=남궁선정 기자]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이 대한민국 최초로 골든글로브 트로피를 품에 안았다. 올해로 77회째를 맞는 골든글로브 시상식은 할리우드 외신기자협회가 주최하고 매년 미국 LA에서 개최되는 시상식으로, 아카데미 시상식과 함께 미국을 대표하는 양대 시상식 중 하나다. 

미국 현지 시간으로 5일(일) 오후 5시 LA 비버리힐스에서 제77회 골든글로브 시상식이 개최된 가운데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은 최우수 외국어영화상을 수상했다. 봉준호 감독은 지난해 칸 국제영화제에서 한국영화 최초로 황금종려상을 수상한데 이어 또다시 한국영화 최초로 골든글로브 트로피까지 품에 안으며 대한민국 영화 역사에 길이 남을 발자취를 또 하나 남겼다. 

   
▲ [제공: CJ엔터테인먼트] 제77회 골든글로브 어워즈에 참석한 '기생충' 배우 이정은, 조여정, 송강호

전 세계가 지켜보는 가운데 최우수 외국어영화상을 수상한 봉준호 감독은 “놀라운 일입니다. 믿을 수 없습니다. 나는 외국어로 영화를 만드는 사람이어서, 통역이 여기 함께 있습니다. 이해 부탁드립니다. 자막의 장벽, 장벽도 아니죠. 1인치 정도 되는 장벽을 뛰어넘으면 여러분들이 훨씬 더 많은 영화를 만날 수 있습니다. 오늘 함께 후보에 오른 페드로 알모도바르 그리고 멋진 세계 영화감독님들과 함께 후보에 오를 수 있어서 그 자체가 이미 영광입니다. 우리는 단 하나의 언어를 쓴다고 생각합니다. 그 언어는 영화입니다. (I think we use only one language, The Cinema.)”라며 소감을 밝혔다. 

   
▲ [제공: CJ엔터테인먼트] 제77회 골든글로브 어워즈에서 최우수 외국어영화상을 수상한 <기생충>

또한, 시상식 직후 이루어진 공식 기자회견에서 봉준호 감독은 “자본주의에 관한 영화인데, 미국이야말로 자본주의의 심장 같은 나라니깐 논쟁적이고 뜨거운 반응이 있을 수밖에 없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리고 이런 정치적인 메시지나 사회적인 주제도 있지만, 그것을 아주 매력적이고 관객들이 친근하게 받아들일 수 있게 전해주는, 우리 뛰어난 배우들의 매력이 어필되었기 때문에 미국 관객들에게 좋은 반응이 있었던 것이 아닌가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아까 수상 멘트할 때 정신이 없어서 간결하게 서브 타이틀(자막)에 대한 이야기만 했는데, 같이 일한 멋진 앙상블을 보여준 우리 배우들과 같이 일한 스탭, 바른손, CJ, NEON(미국 배급사)의 회사 분들께 감사의 말을 못 했었어요. 마침 이렇게 얘기할 수 있는 기회를 주셔서 감사합니다”라고 소감을 덧붙였다.

   
▲ [제공: CJ엔터테인먼트] 제77회 골든글로브 어워즈에서 최우수 외국어영화상을 수상하는 봉준호 감독

<기생충>은 지난해 10월 11일 미국 현지 언론과 평단의 스포트라이트를 받으며 뉴욕과 LA 3개 상영관에서 선개봉했다. 당시 <기생충>의 오프닝 스코어는 역대 북미에서 개봉한 모든 외국어 영화의 극장당 평균 매출 기록을 넘어서는 신기록이었다. 개봉 후에는 관객들의 입소문이 더해지며 상영관 수를 최대 620개까지 빠르게 확장했다. <기생충>은 개봉 80여 일이 지난 지금까지도 꾸준한 흥행세를 유지하며 5일 기준 북미 박스오피스 누적 매출 2,390만 739달러(약 279억원)를 돌파했다. 이는 북미에서 개봉한 역대 한국영화 흥행 1위 기록이자 북미에서 개봉한 역대 모든 외국어 영화 중 흥행 순위 8위의 대기록이다. <기생충>의 북미 흥행세는 이번 골든글로브에서의 수상 소식 및 2월에 있을 아카데미상 노미네이트 기대감까지 더해지며 당분간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 [제공: CJ엔터테인먼트] 제77회 골든글로브 어워즈 최우수 외국어영화상의 봉준호 감독 '기생충'

영화 <기생충>의 흥행은 비단 북미에서만은 아니다. <기생충>은 지난해 5월 30일 한국 개봉을 시작으로 프랑스, 스위스, 호주, 홍콩, 대만, 스페인, 이탈리아, 브라질, 멕시코, 일본 등 세계 40개국에서 개봉했다. 이중 프랑스, 터키, 스페인, 이탈리아, 벨기에, 베트남, 인도네시아, 호주, 독일, 이탈리아 등 해외 23개국에서 현지 개봉한 역대 한국영화 흥행 1위 타이틀을 거머쥐는 저력을 과시했다. 올해도 영국, 핀란드, 인도, 아르헨티나, 불가리아, 아랍에미리트 등에서 개봉을 계획하고 있다.

   
▲  [제공: CJ엔터테인먼트] 한국영화 최초로 골든글로브 최우수 외국어영화상을 수상한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

<기생충>은 골든글로브상 이전에도 각종 해외 영화제와 해외 시상식에서 잇단 낭보를 전하며 한국영화의 저녁을 전 세계에 과시한 바 있다. <기생충>은 지난해 5월 제72회 칸 국제영화제 이후 해외 유수의 영화제 외에도 해외에서만 약 30여 개 시상식에 걸쳐 주요 부문 수상의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한편 영화 <기생충>은 <플란다스의 개>, <살인의 추억>, <괴물>, <마더>, <설국열차>, <옥자>에 이어 봉준호 감독이 내놓은 7번째 장편 영화다. 봉준호 감독은 기존 장르의 틀에 갇히지 않은 허를 찌르는 상상력에서 나온 새로운 이야기로 인간애와 유머, 서스펜스를 넘나드는 복합적인 재미를 선사하며 사회와 시스템에 대해 끊임없는 질문을 던져왔다. 한국에서는 지난해 5월 30일 개봉해 누적 관객수 10,085,394명을 기록하는 등 흥행 면에서도 큰 성과를 거뒀다.

   
▲ 인간의 희로애락을 모두 담은 봉준호 감독의 마스터피스! <기생충>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남궁선정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아이즈원, ‘블룸아이즈’ 35만 6천 장 판매..걸그룹 초동 신기록 경신
2
아이즈원, 日 골드 디스크 대상 2관왕 영광..글로벌 대세 실감
3
[화보] 로켓펀치(Rocket Punch), ‘다채로움 발사하는 매력돌’
4
방탄소년단 신보, 역대 최고-최다 대기록 행진
5
'코로나19' 여파, '은밀하게 위대하게' '빨래' '적벽'까지 공연 중단 줄줄이
6
'미스터트롯' 24일 결승 녹화 잠정 연기..코로나19 확산 우려
7
'뮬란' 믿고 보는 디즈니 라이브 액션의 계보를 잇는다!
8
변우민, '김사부2' 종영소감.."함께했다는 감사와 자부심 있어"
9
송가인, '화류춘몽' 음원 수익..코로나19 극복 위해 전액 기부
10
나영석 PD의 새 도전, 패션 대결? '마포 멋쟁이' 28일 첫방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