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영화
위대한 사가, 그 장대함을 전설로 남기다! 영화 <스타워즈: 라이즈 오브 스카이워커>
남궁선정  |  zenosun@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2.25  00:57:3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연예투데이뉴스=남궁선정 기자]

스카이워커 사가의 마지막 이야기이자 <스타워즈> 시리즈의 대미를 장식할 영화 <스타워즈: 라이즈 오브 스카이워커>(STAR WARS: THE RISE OF SKYWALKER)가 드디어 국내 관객들을 만난다. <스타워즈: 라이즈 오브 스카이워커>는 어둠의 지배자 '카일로 렌'과 이에 맞서는 '레이'의 운명적 대결과 새로운 전설의 탄생을 알릴 시리즈의 마지막 SF 액션 블록버스터이다.

   
▲ '레이'의 '포스'를 노리는 제국군은 '포', 핀', '레이'를 추격하며 압도적인 화력을 사용한다

더욱 강력해진 포스로 돌아온 ‘레이’(데이지 리들리)는 전 우주를 어둠의 힘으로 지배하려는 ‘카일로 렌’(아담 드라이버)에게 대적할 유일한 히로인으로 거듭난다. 미래의 운명을 쥔 ‘레이’는 든든한 조력자이자 친구인 ‘핀’(존 보예가), ‘포’(오스카 아이삭)와 함께 새로운 미래를 위한 험난한 여정을 떠나고, 선과 악의 거대한 전쟁을 마주하게 된다. 또한 ‘카일로 렌’과의 피할 수 없는 운명적 대결을 펼치게 되는데…

보는 것만으로도 경이로운 비주얼, 러닝타임 내내 긴장감을 늦출 수 없는 스펙터클한 액션, 선과 악의 거대한 전쟁을 종결시킬 새로운 영웅의 탄생이란 스토리적 궁금증까지 <스타워즈: 라이즈 오브 스카이워커>는 시리즈 역사상 최고의 명작으로 남을 다양한 매력 요소들을 갖춘 영화다.

   
▲ 제국의 무시무시한 야망을 무력화시키기 위해 '레이'는 저항군 동료들과 함께 전투에 임한다

특히 이번 대결은 <스타워즈> 시리즈의 대미를 장식할 가장 경이롭고 거대한 선과 악의 대결로 국내 뿐만 아니라 전 세계인들의 폭발적인 관심을 받고 있다. <스타워즈> 시리즈의 새로운 히로인으로 발돋움한 ‘레이’는 엄청난 잠재력과 상상을 초월하는 ‘포스’를 지닌 인물로 오랜 수련을 통해 폭발적인 성장을 이룬다. 특히 이번 편에서는 이전에 보지 못한 영웅적 면모부터 더욱 강인해진 모습까지 미래의 운명을 쥔 유일한 희망으로서 영화의 중추를 차지한다.

‘레이’의 오랜 숙명의 라이벌이자, 압도적인 어둠의 힘으로 미래의 운명을 뒤흔들 지배자로 자리한 ‘카일로 렌’은 시시탐탐 '레이'의 '포스'를 노리며 그녀에게 '다크 사이드 포스'를 받아들일 것을 요구한다.

   
▲ '레이'는 '시스'의 부활을 막기 위한 여정에서 '카일로 렌'과 피할 수 없는 대결을 펼친다

<스타워즈: 라이즈 오브 스카이워커>는 '제다이'의 힘을 물려받은 '레이'가 '시스'의 부활을 막고 제국의 야망을 좌초시켜야만 하는 히어로의 운명을 장대하게 그려낸다. '레이'를 연기하는 데이지 리들리는 압도적인 액션은 물론이거니와 전무후무한 캐릭터를 완벽하게 연기한다.

<스타워즈: 깨어난 포스>에 이어 <스타워즈> 시리즈의 대미를 장식할 작품인 <스타워즈: 라이즈 오브 스카이워커>를 연출한 J.J. 에이브럼스 감독은 <스타워즈> 시리즈의 방대한 이야기를 완벽히 연결시키고, 다채로운 캐릭터들을 보다 입체적으로 이야기에 자연스럽게 스며들게 만들어 시리즈의 장대함을 완성한다.

   
▲ '파이널 오더'가 압도적인 무력을 사용하지만 저항군에 모인 사람들은 사력을 다해 제국군에 맞선다

또한 <스타워즈> 시리즈 내내 광활한 우주를 배경으로 일어나는 함대와 우주선들의 전투는 말 그대로 '스타워즈'를 증명하듯이 눈을 뗄 수 없는 스펙터클로 관객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액션, 스케일, 볼거리, 스토리 등 모든 면이 업그레이드 돼 관객들의 기대를 절대로 저버리지 않는 위대한 사가 영화 <스타워즈: 라이즈 오브 스카이워커>는 2020년 1월 8일 국내 극장에서 개봉된다.

   
▲ 위대한 사가, 그 장대함을 전설로 남기다! 영화 <스타워즈: 라이즈 오브 스카이워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남궁선정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today포토] ‘노는 언니’ 정유인, ‘여자 마동석’
2
[today포토] ‘노는 언니’ 곽민정, ‘빛나는 미모’
3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쾌속 흥행 질주! 개봉 4일째 100만 관객 돌파!
4
[today포토] ‘노는 언니’ 남현희, ‘환한 미소’
5
[today포토] 에이프릴(APRIL),’여름 정복하러 온 여섯 요정’
6
[화보] 백지원, '대한민국 빛낼 배우 24인' 선정...'데뷔 이래 첫 화보'
7
기적 같은 만남! 박정민, 이성민, 임윤아, 이수경 '기적' 촬영 돌입!
8
[today포토] ‘노는 언니’ 곽민정, ‘사랑스러운 피겨포즈’
9
이병헌, 박서준, 박보영 '콘크리트 유토피아'(가제) 환상적인 캐스팅 확정!
10
[today포토] ‘노는 언니’ 박세리, ‘힘찬 파이팅’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