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영화
나문희X김수안 단짠 케미, 웃음과 감동을 담은 유쾌한 드라마 '감쪽같은 그녀' 11월 27일 개봉 확정!
남궁선정  |  zenosun@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14  23:04:5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연예투데이뉴스=남궁선정 기자]

3600만 관객을 울리고 웃긴 나문희와 최연소 쌍천만 배우 김수안이 <감쪽같은 그녀>에서 외모, 성격, 취향까지 모두 극과 극인 ‘말순’과 ‘공주’ 역을 맡아 65년 나이차를 초월하는 최고의 연기 호흡을 예고한다. <감쪽같은 그녀>는 72세 꽃청춘 ‘말순’(나문희) 할매 앞에 듣도 보도 못한 손녀 ‘공주’(김수안)가 찾아오면서 시작되는 기막히고 수상한 동거를 그린 작품이다.

<수상한 그녀>, <아이 캔 스피크> 등의 작품을 통해 3600만 관객을 웃고 울린 대한민국 대표 배우 나문희와 <부산행> 공유, <군함도> 황정민 등 성인 배우들과 완벽한 연기 합을 선보였던 김수안은 철부지 72살 할매 ‘말순’과 애어른 12살 손녀 ‘공주’로 만니 좌충우돌 동거 생활을 통해 유쾌한 웃음과 진한 감동을 선사하며 단짠 커플의 면모를 보여준다.

   
▲ 철부지 72살 할매 ‘말순’과 애어른 12살 손녀 ‘공주’로 만난 나문희와 김수안의 케미를 볼 수 있는 스틸

그들의 케미는 보기만 해도 미소가 지어지는 스틸 컷을 통해 먼저 확인할 수 있다. 영화를 촬영하는 순간부터 쉬는 시간까지 함께 밝은 웃음을 짓는 나문희와 김수안은 친할머니 친손녀 같은 케미를 내뿜으며 촬영 현장을 가족 같은 분위기로 훈훈하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현장에서 찰떡 호흡을 자랑했던 나문희와 김수안은 서로에 대한 감정을 아낌없이 전했다. 나문희는 김수안에 대해 “감정과 인내심을 고루 갖춘 훌륭한 배우다. 함께 하는 내내 고맙고 자랑스러웠다”라며 김수안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김수안은 “나문희 선생님께서 연기에 몰입할 수 있도록 많이 도와주셨다. 선생님의 손을 만지는 것으로도 굉장히 마음이 따뜻해졌다”라며 나문희 배우와 함께 연기 호흡을 맞추며 느꼈던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 배우 나문희와 김수안의 65년 나이차를 뛰어넘는 특별한 케미를 엿볼 수 있는 스틸

세대를 초월한 두 배우의 만남은 새로운 단짝 커플의 탄생을 알리며 2019 연말 관객들의 감성을 자극할 예정이다. 여기에 드라마 [멜로가 체질], 영화 <우상><곡성><한공주> 등 독보적인 필모그래피를 쌓고 있는 실력파 배우 천우희가 ‘공주’의 다정한 담임 선생님이자 반전 매력을 지닌 ‘박 선생’으로 특별 출연해 극에 시너지를 더 할 예정이다.

65년이라는 나이 차이를 넘어 극강 케미를 선보이는 나문희와 김수안의 만남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감쪽같은 그녀>는 오는 11월 27일 극장에서 확인할 수 있다.

   
▲ 배우 나문희와 김수안의 단짠 케미를 볼 수 있는 웃음과 감동을 담은 유쾌한 드라마 <감쪽같은 그녀>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남궁선정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today초점] 뮤지컬 '은밀하게 위대하게', 발톱 드러낸 확장판 "THE LAST"
2
아이즈원, ‘블룸아이즈’ 35만 6천 장 판매..걸그룹 초동 신기록 경신
3
[화보] 오마이걸(Oh My Girl) 유아, ‘색다른 매력의 눈빛’
4
[today현장] 봉준호 감독, '기생충' 금의환향..오스카 캠페인부터 한국영화 전망까지
5
[today초점] 뮤지컬 '셜록홈즈:사라진 아이들', 장르물+대중성 '두 토끼' 성공할까
6
ITZY(있지), 두 번째 미니앨범 'IT'z ME' 티저 이미지 공개..3월 9일 컴백
7
방탄소년단 신보, 역대 최고-최다 대기록 행진
8
여자친구, '교차로 (Crossroads)' 음악방송 6관왕..끝없는 1위 행진
9
'미스터트롯' 마의 벽 뚫었다, 3R 眞은 임영웅..30.4% '또 최고'
10
'하이에나' 드디어 온다..김혜수X주지훈이 직접 뽑은 관전포인트.4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