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연예
'배가본드' 이승기, 청와대서 비행기테러 폭로..11.5% 자체최고
조현성  |  tvj@tvj.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05  08:22:0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SBS '배가본드' 화면캡처

[연예투데이뉴스=조현성 기자] '배가본드' 이승기가 기어기 청와대에 입성, 대통령 앞에서 비행기 테러를 폭로했다. 긴박한 스토리가 진행되면서 '배가본드'는 11.4%의 자체최고시청률을 경신했다. 

지난 4일 방송된 SBS 금토극 ‘배가본드’(장영철, 정경순 극본, 유인식 연출,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제작) 5회는 닐슨코리아 전국기준 평균 시청률 11.5%를 기록했다. 전회 10.2% 대비 1,3%P 상승한 수치로, 동시간대 지상파와 케이블, 종편에서 방송된 모든 프로그램에서 전체 1위를 차지했다.

이날 방송분은 차달건(이승기 분)이 제시카 리(문정희 분)를 찾아갔다가 “돈이 곧 힘이고, 힘이 진실을 만든다. 그쪽이 끼어들 싸움이 아니다”라는 말에 화가 치밀었다. 그리고는 이내 마이클의 사고사 등을 언급한 뒤 “상대를 잘못골랐다”라는 말과 함께 단단히 벼르면서 시작되었다.

그런가 하면, 고해리(배수지 분)는 강주철(이기영 분)에게 도움을 요청하다 여의치 않자 직접 나서기로 결심했고, 공화숙(황보라 분)이 김세훈(신승환 분)과 술을 마시는 사이 몰래 세훈의 신분증으로 국정원 통제실 안으로 들어갔다. 하지만 찾아냈던 USB가 바이러스에 걸려있자 실망했던 해리는 기태웅(신성록 분)을 만난 자리에서 일부러 국정원장의 지시로 은폐했다는 내용을 녹음하기도 했다.

날이 바뀌고, 달건은 릴리(박아인 분)가 쏜 가스총을 맞아 기절했다가 곧이어 앰뷸런스에 실려서 이동하게 되었다. 그러다 정신을 차렸던 그는 릴리일행과 격투를 벌인 끝에 위험에서 벗어났고, 때마침 달려온 해리덕분에 비행기사고 유가족들이 참석한 청와대까지 들어갈 수 있게 되었다. 이후 우여곡절끝에 대통령 정국표(백윤식 분)와 유가족, 그리고 언론과 마주했던 그는 비행기가 테러로 추락했음을 폭로했다. 또한, 해리와 태웅이 몰래 이야기나눴던 “국정원장 지시로 진실을 은폐했다”라는 대화마저 공개하면서 행사장을 일대 혼란에 빠뜨렸다.

이로 인해 국표는 국정원장 안기동(김종수 분)의 세차게 뺨을 때리고는 사태에 대한 해결을 지시했다. 그 시각 국정원에서는 주철과 민재식(정만식 분)이 서로를 탓하기 바빴고, 당시 같은 자리에서 불안해하던 해리는 태웅의 기지덕분에 위기를 모면하기도 했다. 한편, 달건은 정무수석 윤한기(김민종 분)의 손에 이끌려 안전가옥으로 가게 되면서 후속스토리에 대한 관심을 이끌어냈다.

한편, SBS ‘배가본드’는 민항 여객기 추락 사고에 연루된 한 남자가 은폐된 진실 속에서 찾아낸 거대한 국가 비리를 파헤치게 되는 드라마로, 6회는 10월 5일 토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동백꽃 필 무렵' 까불이 잡혔건만..공효진-강하늘 로맨스 위기
2
'블랙머니' 관객들의 호응 얻으며 개봉 5일째 100만 관객 돌파!
3
강다니엘, 디지털 싱글 TOUCHIN' 커버 아트 공개..더 넓어진 음악적 스펙트럼
4
'감쪽같은 그녀' 훈훈한 웃음과 감동으로 가득찬 언론시사회 성황리 개최!
5
[today포토] 마마무(MAMAMOO) 솔라,’돋보이는 퍼포먼스’
6
'청일전자 미쓰리' 현실 휴먼 오피스..호평 속 종영
7
현실을 반영한 한국형 생계범죄 블랙코미디 '카센타' 언론배급 시사회 성료!
8
[today포토] 세븐어클락 태영,’신비로운 헤어 컬러’
9
[today포토] 마마무(MAMAMOO) 휘인,’분위기가 다한’
10
라이언 레이놀즈 X 마이클 베이 감독 내한한다! 넷플릭스 '6 언더그라운드' 세계 최초 월드 프리미어 개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