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연예
이효리♡이상순 찰떡 케미, '동상이몽2' 시청률도 급상승
조현성  |  tvj@tvj.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9.17  08:18:0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SBS '동상이몽2' 화면캡처

[연예투데이뉴스=조현성 기자] 이효리-이상순 부부의 찰떡 케미가 '동상이몽2'의 시청률까지 끌어올리며 역시 최고의 화제성을 입증했다.

지난 16일(월)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은 닐슨코리아 전국기준 6.1%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전회 5.3% 대비 0.7%P 상승한 결과로 월요예능 1위를 차지했다.

이날 방송에는 이효리-이상순 부부를 만난 윤상현-메이비 부부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스튜디오에는 메이비가 스페셜 MC로 함께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윤상현은 집을 정리하며 다소 긴장된 듯한 모습을 보였다. 이는 다름 아닌 이효리, 이상순 부부의 방문 때문이었다. 곧이어 이효리와 이상순이 윤비 하우스에 도착했고, 오랜만에 재회한 메이비와 이효리는 포옹을 하며 반가움을 표했다.

이후 윤상현과 이상순이 요리를 하는 동안 메이비와 이효리는 “이제는 안 놀고 싶다”라며 과거 두 사람이 밤늦게까지 놀았던 이야기를 나눴다. 과거에 대해 이야기하던 중 윤상현은 “과거는 중요하게 생각하지 않는다”라고 했고, 이상순은 “과거를 중요하게 생각했으면 (이효리를) 안 만났지”라고 농담해 웃음을 안겼다. 이에 이효리는 “내 과거가 어때서. 좀 화려했을 뿐이다”라고 당당하게 응수해 눈길을 끌었다.

메이비는 이효리에 대해 “친구지만 커 보였다”라며 “나는 속마음을 터놓는 스타일이 아니기 때문”이라고 했다. 이어 메이비는 “효리가 외로워 보였다. 내가 도움이 되고 싶은데 그것도 조심스러웠다”라며 “효리의 위치가 어려운 거지 사람이 어려운 건 아니었다”라고 덧붙였다. 이에 이효리는 “나를 어려워하는 친구들이 많다”라며 친구들이 언제든 자신을 편히 의지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밝혔다. 또 이효리는 “부모님도 나를 어려워한다. 나한테 안 하고 오빠한테 전화한다”라고 했고, 이를 듣던 이상순은 “친구들도 다 나한테 전화한다”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그런가 하면 이효리는 윤상현과 메이비를 보며 “잘 만났다. 복받았나 보다”라며 육아와 집안일에 적극적인 윤상현을 칭찬했다. 이상순은 “부럽니?”라며 질투했고, 이에 이효리는 “난 진짜 거짓말 안 하고 나는 상순 오빠 잘생겼다고 생각한다. 소름 끼치게(?) 잘생기진 않았지만 매력 있고 남자답다”라며 이상순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메이비는 타로카드로 이효리의 고민을 풀어줬다. 이효리는 “방송을 안 하고 싶다는 생각이 들 때가 있다”라며 방송을 은퇴한 후의 삶이 어떨지에 대해 물었다. 메이비는 이효리가 뽑은 카드를 보며 “허전하다고 생각은 할 것 같다. 근데 (방송을) 끊었다고 해서 불행할 것 같진 않다”라고 답변했다. 이에 이효리는 “그럼 딱 자르지 말고 슬금슬금 하면서 살아야겠다”라고 너스레를 떨었고, 메이비는 “편안한 네 모습을 그대로 보여줄 수 있는 것만 하면 된다”라고 조언했다.

이후 메이비는 이효리와 이상순의 음악 콜라보 계획에 대한 이야기를 꺼냈다. 그러던 중 이효리는 “(이상순의) 기타 치고 필름 카메라 찍는 어쿠스틱한 감성에 사랑에 빠졌다. 그런데 기타는 건드리지도 않고 DJ 하고 카메라도 디카만 쓴다. 변했다”라고 했다. 이효리는 이상순에게 “나 꼬시려고 카메라 든 거 아니냐”라고 했고, 이에 이상순은 당황하지 않고 “그럼. 여자 만나기 전에 키트가 있다. 메모장, 손수건 등이 있다”라고 농담했다. 이효리는 거기서 그치지 않고 “아날로그 키트”라고 덧붙이며 쿵짝이 잘 맞는 부부 호흡을 선보였다. 두 사람이 남다른 짝꿍 케미를 보여준 이 장면은 훈훈한 웃음을 자아내며 ‘최고의 1분’을 차지하기도 했다.

한편, SBS '동상이몽2'는 매주 월요일 밤 11시 20분에 방송된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보이스퀸' 전국투어 멤버 7인 확정..2월 기대↑
2
새로운 마블 안티 히어로 '모비우스' 티저 예고편 공개, 7월 개봉 확정!
3
ITZY(있지), 첫 해외 쇼케이스 투어 미국 공연 돌입..괴물 신인 매력 전파
4
56회 대종상 후보작 발표, '기생충'부터 '극한직업'까지
5
노틸러스, 새 싱글 ‘작곡가’ 오늘(17일) 발매..이별 아픔 담긴 신곡
6
에버글로우, 2월 3일 첫 미니앨범 ‘레미니선스’로 컴백..한층 더 발전
7
다비치 이해리, 새 미니앨범 'from h' 트랙리스트 공개..자작곡 2곡 수록
8
[today포토] ‘XX(엑스엑스)’ 황승언, ‘초롱초롱한 눈빛’
9
[today포토] ‘XX(엑스엑스)’ 황승언, ‘고혹적인 발걸음 ’
10
[today포토] ‘XX(엑스엑스)’ 안희연, ‘빛나는 미모’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