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공연
U2 내한공연, 좌석 추가 오픈..13일 낮 12시 '티켓을 잡아라'
박재준  |  tvj@tvj.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8.06  10:38:2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제공=MBC

[연예투데이뉴스=박재준 기자] 세계 최고의 록 밴드 U2의 첫 내한공연이 팬들의 뜨거운 성원으로 조기 매진되면서 좌석을 추가 오픈한다.

MBC와 라이브네이션코리아의 주최로 이루어질 이번 U2의 내한공연은 공연 개최 소식이 알려지자마자 예매 관련 문의가 빗발쳤다. 특히 1회 공연만이 예정되어 있어 지난 6월 티켓 판매 당시 조기 매진으로 티켓을 구하지 못한 수많은 팬들의 아쉬움을 남겼다. 특히 좌석 티켓의 경우, 순식간에 예매가 완료되었다. 이에 좌석을 선호하는 팬들의 요청을 적극 수용해 아티스트의 무대 연출과 제작 및 프로덕션 플랜을 최종적으로 확정하여 기존 좌석과 별도로 추가 좌석을 설치할 예정이다.

추가 좌석은 공연장 1층 플로어에 별도로 설치되며 공연 관람 편의를 위해 단차를 둔 계단형 스탠드로 제작될 예정이다. 1층 플로어 VIP석 티켓(330,000원)은 8월 13일(화) 낮 12시부터 공식 예매처인 예스24(ticket.yes24.com, 1544-6399)에서 예매 가능하며 별도 선예매는 진행되지 않는다.

U2의 공연은 세계적 수준의 무대 연출과 규모로 최고의 평가를 받아왔다. 결성된 지 40여년이 지났음에도 전성기를 구가하고 있는 U2는 활발한 공연 활동으로 콜드플레이, 에드 쉬런,브루노 마스, 케이티 페리 등을 제치고 2018년 가장 많은 수입을 기록한 아티스트 1위를 차지한 바 있다.

이번 내한공연을 위해서도 화물 전세기 4대 분량, 50피트 카고 트럭 40대 분량의 글로벌 투어링 장비가 그대로 공수 되는데, 가로 61미터, 세로 14미터 규모의 8K 해상도 LED 스크린을 이용한 초대형 무대와 내한공연 역사상 가장 많은 음향, 조명 장비를 사용해 국내 최대 규모이자 세계 최고 수준의 공연을 선사할 예정이다.

사상 처음으로 진행되는 U2의 이번 내한공연은 U2에게 첫 그래미 수상의 영예를 안겨주었고 현재까지도 유수의 음악 전문지와 평론가들로부터 ‘최고의 앨범’으로 손꼽히는 [The Joshua Tree]의 ‘With or Without You’, ‘Where the Streets Have No Name’등 수록곡 전부와 ‘One’, ‘Sunday Bloody Sunday', ‘New Year’s Day’, ‘Ultraviolet (Light My Way)’ 등 히트곡으로 구성되어 U2의 대표곡을 라이브로 생생하게 경험할 수 있는 최초이자 최고의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U2 첫 내한공연은 오는 12월 8일 (일) 저녁 7시, 고척 스카이돔에서 펼쳐진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TV조선 '사랑의 콜센타' 음원 발매... '감동 다시 선사'
2
[today포토] ‘저녁 같이 드실래요?’ 서지혜-송승헌, ‘비주얼 커플’
3
OCN 드라마틱 시네마 '번외수사' 드디어 오늘 첫 공개!
4
로이킴, 오늘(27일) 신곡 '살아가는 거야' 공개..명품 발라드 예고
5
[today포토] ‘저녁 같이 드실래요?’ 서지혜-송승헌, ‘기분 좋은 손인사’
6
임슬옹,KBS 주말 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 OST 출격!
7
[today포토] ‘저녁 같이 드실래요?’ 송승헌-손나은, ‘선남선녀’
8
[화보] 전지현, ‘일상의 우월한 자태’
9
윤종신의 ‘월간 윤종신’ 5월호, 'Easy Listening' 26일 공개
10
[화보] 송지효, ‘때론 관능적이면서도 당당한 자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