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연예
'선을넘는녀석들-리턴즈', 설화 & 전설을 찾아서..8월 18일 첫 방송
한연수  |  tvj@tvj.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7.29  10:09:3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제공=MBC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

[연예투데이뉴스=한연수 기자] MBC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가 일요 예능으로 편성을 확정짓고 오는 8월 컴백한다.

역사 예능의 끝판왕 MBC ‘선을 넘는 녀석들’이 시청자들의 방송 요청에 힘입어, 오는 8월 18일(일) 밤 9시 5분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로 돌아온다. 이번엔 대한민국 구석구석을 돌아다니며, 우리가 알지 못했던 숨겨진 역사 이야기를 들려줄 예정이다.

‘선을 넘는 녀석들’은 역사와 문화, 예술의 현장을 직접 찾아가는 발로 터는 탐사 예능 프로그램. 국경선을 넘었던 ‘시즌1-해외 편’, 한반도의 선을 넘었던 ‘시즌2-한반도 편’을 연이어 성공시키며, ‘역사 탐사 예능’라는 신세계를 열었다. 특히 ‘시즌2-한반도 편’은 8.3%(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의 높은 시청률은 물론, 6주 방송 내내 2049 시청률 동시간대 1위 기록을 세우며 뜨거운 화제를 모았다.

무엇보다 이번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가 특별하게 다가오는 이유는 대한민국 곳곳에 숨겨진 역사 현장을 찾아가는데 의의가 있다. 역사 책에선 배울 수 없는 진짜 우리의 이야기를 찾아 나서는 여정이 흥미를 자극하는 것. 나아가 우리가 미처 알지 못했던 한국의 어제와 오늘, 그리고 내일의 이야기를 함께 그려가는 의미 있는 움직임을 펼칠 전망이다.

한국사 탐험 여정을 함께할 라인업 역시 든든하다. 믿고 듣는 역사 강의의 신(神) 설민석과 뇌섹남 MC 전현무가 시즌2에 이어 뭉쳐, 업그레이드된 지식 케미를 선보인다. 또한 시즌1,2에서 활약한 유병재와 역사덕후를 꿈꾸는 김종민도 함께해 기대를 높인다. 여기에 역사의 현장마다 새롭게 합류할 특급 게스트들은 한국사 탐사 여정을 더 풍성하고 즐겁게 만들어줄 것으로 보인다.

제작진은 "지난 시즌에서 못다 한 이야기가 너무도 많다. 이번엔 ‘시간의 선’을 넘어, 전국 곳곳을 돌아다니며 다양한 설화와 전설을 품고 있는 우리의 역사를 풀어낼 계획이다. 예능 프로그램으로서 재미는 물론, 한국사의 숨은 매력을 알아가는 즐거움, 시대를 관통하는 인문학적 공감 또한 시청자들에게 전달할 수 있도록 다채로운 이야기를 준비하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대한민국 구석구석 숨어있는 역사 이야기를 찾아 나서는 MBC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는 8월 18일 일요일 밤 9시 5분 첫 방송된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today초점] 뮤지컬 '히쉬태그2', 미혼모 편견에 말한다.."우린 행복해"
2
정유미 & 공유 '82년생 김지영' 10월 개봉 확정!
3
[today포토] 블랙핑크 지수, ‘고혹적인 미모’
4
[today포토] 블랙핑크 지수, ‘머리 넘기는 인형’
5
[today포토] 블랙핑크 지수 ‘조심스러운 발걸음’
6
[today포토] 블랙핑크 지수 ‘청순+섹시 완벽’
7
[today초점] 공효진X강하늘X김지석 '동백꽃', 케미 맛집 될까
8
[today포토] 블랙핑크 지수 ‘러블리로 가득’
9
[today초점] 욕망女 아이콘 김선아..'시크릿부티크' 새장르 개척할까
10
[today초점] 지창욱X원진아 '날 녹여주오', 시청자 마음 녹일까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