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영화
우리 주변에 있을 법한 이야기. 연극 <내 안에 침팬지가 산다>
남궁선정 기자  |  zenosun@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4.04.22  09:13:3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내 안에 침팬지가 산다>는 큰 성공을 맛보았다가 급한 내리막길을 타고 내려오는 전직 펀드매니저 "허영세"와 그의 유일한 친구인 동물병원 원장 "이호란"이 주인공으로, 금전에 대한 욕망이 사람들에게 끼치는 영향을 가까이에서 관찰하며 웃음과 함께 물질만능주의가 팽배한 현 세태를 풍자한다.

또 증권, 연애, 게임 등 현대를 살아가는 우리 개인이 쉽사리 빠져드는 대상을 각 캐릭터에게 대입하여, 각 캐릭터들이 자기 나름의 방식으로 행복을 추구하는 과정을 통해 관객들로 하여금 자신의 인생을 투영할 수 있게 한다. 이를 위해 꿈을 향해 살아가는 사람들의 강한 의지가 담긴 대사들과 일상의 사실적인 연출은 물론, 연극 무대에서 보기 힘든 나레이션과 대사의 교차, 영상과의 과감한 결합 등을 도입하여 효과적인 무대를 선보인다.

연극 <내 안에 침팬지가 산다>는 우리 주변에 있을 법한 또다른 “우리”의 이야기를 무대에 그린다. 증권에 관한 한 최고임을 자부하는 허영세는 세계 경기불황으로 직장을 잃지만, 또다시 증권을 통해 한 몫 챙길 인생 역전의 날을 꿈꾸며 살고 있다. 그는 주식으로 누구보다 많은 돈을 벌 자신이 있지만, 그에게 주어진 환경이란 형의 집에 얹혀 살며 형수가 운영하는 PC방을 대신 운영하는 일 뿐이다. PC방에서 분노하고 있는 그의 앞에 자꾸 이상한 사내가 게임에 열중하며 자연으로 돌아가고 싶은 자신의 꿈을 말해오고, 작전주에 역으로 작전을 걸어 대박을 건진 그의 앞에 사색이 된 형수가 나타나는데...

연극 <환장지경> <로베르트 쥬코>로 이미 연기력을 인정받은 배우 정충구가 8년간 일한 증권사에서 쫓겨났으나 여전히 증권에 빠진 주인공 영세 역을, 연극 <갈매기><파우스트> 영화 <빈집> <가시> 등 무대와 스크린을 오가며 폭넓은 연기를 보여주는 배우 박세진이 사랑에 빠진 그녀, 호란 역을 열연할 예정이다. 

또 연극 <바냐아저씨> <소설가 구보씨의 자전거> 등에서 자신만의 색깔있는 연기를 보여준 배우 이승철이 게임에 빠진 알 수 없는 사내역을, 연극 <처용> <노이즈오프> 등 수많은 연극에 출연하여 탄탄한 연기 내공을 쌓은 배우 김로사가 곤란에 빠진 영세의 형수역을, 연극 <바쁘다 바뻐> <이런 사랑>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에 출연하며 연기 내공을 쌓고 있는 배우 조용환이 미지의 존재, 알파엑스역으로 출연할 예정이다. 연극 <내 안에 침팬지가 산다>는 4월 25일부터  5월 25일까지 대학로예술극장 3관 무대에서 올려진다.

   
▲ 우리 시대의 또 다른 이야기. 연극 <내 안에 침팬지가 산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남궁선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인터뷰] '10주년' 고은성, 첫 앨범 'Start Over'에 담은 나의 이야기
2
[today초점] 서예지 '애정 싸움'으로 넘긴 공..김정현 순순히 받을까
3
김희재, 오늘(14일) 새 싱글 ‘따라따라와’ 발매..섹시+치명 댄싱머신 예고
4
큐브엔터테인먼트, 신인 걸그룹 'LIGHTSUM(라잇썸)' 론칭 예고..3년 만
5
배우 김강우와 서예지의 열연으로 빛나는 미스터리 스릴러! <내일의 기억>
6
新수목대전? '대박부동산'1위, '로스쿨' '마우스' 5%대 접전
7
밴드 YB, 드라마 '모범택시' OST 'SILENCE' 16일 발매
8
현주 왕따설 ing..에이프릴 측 "진실 끝까지 밝히겠다"
9
이병헌X박서준X박보영 '콘크리트 유토피아' 오늘 크랭크인!
10
배우 혜리, 패션브랜드 '제이제이지고트' 뮤즈 발탁!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