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연예
강지환, 성폭행 혐의 "일정 취소"..'조선생존기' STOP
김은정  |  tvj@tvj.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7.10  17:23:0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연예투데이뉴스=김은정 기자] 배우 강지환이 성폭행 및 성추행 혐의를 받고 있는 가운데, 그에 대한 책임을 통감하며 향후 일정을 전면 취소하고 경찰 조사에 임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10일 경기 광주경찰서는 강지환을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상 준강간 혐의로 9일 오후 10시 50분쯤 광주시 오포읍 자택에서 긴급체포했다고 밝혔다. 강지환은 회식 후 A씨와 B씨 등 외부 스태프 2명과 자택에서 술을 마신 뒤 이들이 자고 있던 방에 들어가 A씨를 성폭행하고 B씨를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에서 강지환은 "술을 마신 것까지는 기억이 나는데 그 이후는 전혀 기억이 없다. 눈을 떠보니 A씨 등이 자고 있던 방이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1시간여 경찰 조사를 받은 강지환은 현재 유치장에 입감됐다.

이에 강지환의 소속사 화이브라더스코리아는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불미스러운 소식으로 인사드리게 되어 유감"라며 "이번 사안에 대한 심각성과 더불어 배우 관리를 철저하게 하지 못했던 부분에 책임을 통감하고 있다. 앞으로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관리 개선에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이어 "현재 경찰 조사가 진행 중이고 조사 결과가 발표되지 않은 상황이라 어떤 말씀을 드리는 것도 조심스럽다"며 "피해자 역시 함께 일하던 스태프이자 일원이기 때문에 두 사람을 보호하는 차원에서도 섣불리 입장을 전하기가 조심스러운 점 양해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또한, 강지환의 향후 거취에 대해 "강지환은 향후 모든 일정을 전면 취소하고 성실히 경찰 조사에 참여할 것"이라며 "불미스러운 일로 많은 분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사과했다. 

한편, 강지환이 주인공으로 출연 중인 TV조선 드라마 '조선생존기'는 금주부터 결방을 결정했고 결국 방송 중단으로 가닥을 잡는 모양새다. 이 작품은 강지환의 소속사 화이브라더스 코리아가 제작을 맡은 작품이기도 하다. 총 20부작으로, 현재 10회까지 방영됐으나 해당 드라마의 VOD 서비스 공식사이트는 물론 동영상 서비스 사이트에서도 일괄 삭제됐다. 

이하, 화이브라더스코리아 측 공식입장 전문.

화이브라더스코리아 입니다.

우선 불미스러운 소식으로 인사드리게 되어 유감입니다.

최근 불거진 일에 대해 당사에서도 면밀하게 상황을 파악 중이며, 이번 사안에 대한 심각성과 더불어 배우 관리를 철저하게 하지 못했던 부분에

책임을 통감하고 있습니다. 이에 앞으로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관리 개선에 노력하겠습니다.

다만 현재 경찰 조사가 진행 중이고 조사 결과가 발표되지 않은 상황이라 어떤 말씀을 드리는 것도 조심스럽습니다.

또한 피해자 역시 함께 일하던 스태프이자 일원이기 때문에 두 사람을 보호하는 차원에서도 섣불리 입장을 전하기가 조심스러운 점 양해 부탁드립니다.

강지환은 향후 모든 일정을 전면 취소하고 성실히 경찰 조사에 임할 것입니다.

다시 한번 이런 불미스러운 일로 많은 분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today포토] 김소유,’어머나’
2
[today포토] 김소유,’흥으로 채운 무대’
3
트와이스 채영, 신곡 'Feel Special' 티저 공개..판타지 속 강렬한 매력
4
[today초점] 뮤지컬 '히쉬태그2', 미혼모 편견에 말한다.."우린 행복해"
5
[today초점] 공효진X강하늘X김지석 '동백꽃', 케미 맛집 될까
6
[today포토] 김소유,’과즙미 가득'
7
[today포토] 김희진-박성연,’김소유 얼싸안고’
8
[today초점] 욕망女 아이콘 김선아..'시크릿부티크' 새장르 개척할까
9
[today포토] 블랙핑크 지수, ‘고혹적인 미모’
10
[today포토] 블랙핑크 지수 ‘조심스러운 발걸음’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