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연예
'아스달 연대기' part.2의 시작은 송중기..'출생+반전'
이애림  |  tvj@tvj.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6.23  08:21:0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tvN '아스달 연대기' 화면캡처

[연예투데이뉴스=이애림 기자] ‘아스달 연대기’ part.2의 시작은 송중기였다. 쌍둥이 이그트 중 은섬은 아사혼(추자현 분)의 아들임이 밝혀졌고, 생을 탑에 갇혀 살아온 사야는 매사 두려움 속에 살아온 듯 했지만 타곤(장동건 분)과 태알하(김옥빈 분)를 향한 복수를 꿈꾸는 인물이었다. 그렇게 아스달에 향할 두 쌍둥이 형제의 행보가 더욱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지난 22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아스달 연대기’(극본 김영현, 박상연/ 연출 김원석/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KPJ) Part2 ‘뒤집히는 하늘, 일어나는 땅’의 첫 시작인 7화에서는 타곤이 20년 간 숨겨왔던 이그트(사람과 뇌안탈의 혼혈) 양자 사야의 두 얼굴이 드러나면서 파격적인 대반전 서사를 예고했다. 

탑 안에 있던 사야는 갑작스럽게 들어온 탄야(김지원 분)에 의해 보라색 입술이 드러나면서 이그트(사람과 뇌안탈의 혼혈)임을 들키게 됐던 터. 그때 대칸이 도망간 와한족을 잡으러 사야의 방까지 들어왔고, 사야가 이그트임을 알고 칼을 뽑아 든 순간, 방에 들어온 타곤이 대칸을 죽여 버렸다. 타곤은 사야의 멱살을 잡으며 “너 때문에 내가 내 형제 몇을 죽여야 하는 거냐”라고 분노한 후 탄야 마저 기절시켜 창고에 내동댕이쳤다.

이후 타곤은 대제관 아사론(이도경 분)을 은밀히 만나 자신이 산웅(김의성 )을 죽였으니 아사론 또한 죽일 수 있다는 협박을 하며, 연맹장은 자신이, 신을 모시는 제관은 계속 아사론이 하자는 조건을 제시했다. 이에 아사론은 연맹장 관례에 따라 아사씨와의 혼인을 제안했고, 타곤은 태알하를 떠올리며 고민에 빠졌지만, 결국 태알하를 두 사람이 연인관계를 시작한 숲으로 불러 이 사실을 전했다. 분노했지만 타곤을 떠날 수 없는 현실에 슬퍼했던 태알하는 비취산(무미 무색 무향의 독)을 통해 아사론을 암살한 후 그 죄를 단벽(박병은 분)에게 뒤집어씌울 계략을 세웠다. 화가 난 연맹인들이 단벽을 끌어내린 후 연맹장이 된 타곤과의 혼인을 꿈꿨던 것.

태알하의 계략을 시행하는 날, 태알하는 길선(박형수 분)을 시켜 아사론의 식사에 비취산을 넣게 하고, 같은 시각 연맹인들에게 직접 아사론의 연금 소식을 알리러 나왔던 단벽은 밥을 먹다 잠시 나왔을 때 베일을 쓴 의문의 사람에게 비취산 해독제를 비밀리에 건네받았다. 그리고 자신이 비취산을 먹었다는 걸 믿지 않던 단벽은 조금 전 밥을 먹은 닭들이 죽은 데에 경악, 해독제를 먹었다. 하지만 잠시 후 연맹인들 앞에서 소식을 전하던 단벽은 갑자기 온몸에서 피를 쏟고, 바들바들 떨며 위독한 처지에 빠졌다.

결국 아사론의 암살은 실패하고 단벽이 위독해지는, 자신의 계략과 정반대 결과가 도래하자 태알하는 충격에 휩싸였고, 자신이 암살 계획을 세울 때 지나간 사야를 의심했다. 그러나 사야를 찾아간 태알하가 화가 끓어오르는 듯 눈물을 흘리며 “너니?”라며 따지자, 사야는 깜짝 놀란 듯 무슨 일이 있냐며 심각한 표정을 지었다. 이어 걱정스런 눈망울로 태알하를 지그시 바라보던 사야는 갑자기 웃음을 터트리며 “그럼 누구겠어요?”라며 섬뜩하게 웃어 보였다. 아사론은 살리고 단벽을 죽여야 태알하가 괴로워진다는 것을 알게 된 사야가 단벽에게 해독제로 위장한 비취산을 건넨 것.

사야는 정말 너냐며 분노의 눈물을 흘리는 태알하에게 “이제 서로 주고받은 거죠? 태알하님께서도 제가 그리도 바랐던 사람, 내가 마음에 품었던 사람, 잃게 했자나요”라면서 독기 서린 눈빛으로 복수의 의도를 드러냈다. 사야가 과거 자신이 마음에 품었던 새나래(지수)에게 팔찌를 끼워주며 같이 도망가려 하자 태알하가 해투악(윤사봉 분)과 함께 새나래를 죽이고 피 묻은 팔찌를 전한 것을 알고 있었던 것. 사야가 새나래 때문이냐는 태알하에게 “이제 아버지는 아사씨 여자랑 혼인할 테니까...태알하님도 잃으셨네요. 그리도 바랐던 사람을”이라며 통쾌한 듯 웃어 보이는, 사야의 두 얼굴이 드러나면서 소름 돋는 엔딩을 선사했다.

이로써 타곤과의 미래를 꿈꾼 태알하의 계획은 수포로 돌아갔고, 본색을 드러낸 사야는 어떤 움직임을 시작할지 기대를 모았다.

그런가하면, 타곤의 군사들에게 쫓겨 도망쳤다가 절벽에서 강으로 몸을 던진 은섬은 정신을 잃은 채 한 산채에 있었다. 은섬을 거둔 것은 다름 아닌 타곤의 수하 무백(박해준 분)이었다. 무백은 은섬이 전설의 말 모르칸을 타고 있던 당시부터 정체에 대해 궁금증을 품고 있었기에 이그트임을 알면서도 그를 숨긴 것. 이때 아스달에서 은섬을 도운 채은(고보결 분)이 은섬과 함께 있던 아이에게서 은섬의 어머니 것이라고 들은 목걸이를 들고 왔다. 그것은 은섬의 어머니 아사혼의 목걸이였고, 아사씨의 가문의 문장이었다. 무백은 과거 아사혼을 지키지 못한 죄책감을 가진 듯 했고, 은섬이 아사혼의 아들임을 알게 되면서 무백의 행보에고 궁금증이 쏠렸다.

한편, tvN ‘아스달 연대기’ 8화는 23일(오늘) 밤 9시에 방송된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스물다섯 설리.."하늘의 별로 빛나길"
2
정준일, 30일 정규 4집 ‘러브 유 아이 두’ 발매..2년 7개월 만 컴백
3
SM측, 설리 빈소 마련..유가족 뜻으로 "팬들과 마지막 인사"
4
'같이펀딩' 대통령도 흐뭇한 태극기함부터 새 프로젝트 '같이 사과'까지
5
[today초점] 서울예술단, 장르물도 통한 '다윈영의 악의 기원'
6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 압도적인 액션 블록버스터의 신기원!
7
정해인, 걸어서 뉴욕 간다..'정해인의 걸어보고서' 기대↑
8
[today포토] 이성경,’시크하게’
9
BIAF2019 괴물신인 ITZY 축하공연으로 개막식 성황리 개최!
10
'겨울왕국 2' 올겨울 전세계를 전율케 할 메인 예고편 전격 공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