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연예
'호텔 델루나' 이지은X여진구, 판타지 호로맨스 베일 벗었다
이애림  |  tvj@tvj.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6.09  10:21:1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tvN '호텔 델루나' 2차 티저 캡처

[연예투데이뉴스=이애림 기자] ‘호텔 델루나’의 호텔 사장 이지은(아이유)과 엘리트 호텔리어 여진구가 그릴 판타지 호로맨스가 최초로 베일을 벗었다.

tvN의 새 드라마 ‘호텔 델루나’(극본 홍정은 홍미란, 연출 오충환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지티스트)는 엘리트 호텔리어가 운명적인 사건으로 호텔 델루나의 지배인을 맡게 되면서 달처럼 고고하고 아름답지만 괴팍한 사장과 함께 델루나를 운영하며 생기는 특별한 이야기를 그린 판타지 호로맨스다.

오늘(9일) 공개된 2차 티저 영상은 아름다운 서울의 밤 전경과 감성을 자극하는 음악으로 시작된다. 그 사이, 조용히 모습을 드러낸 거대한 달이 모두 떠오르자 화려하면서도 신비로운 불빛을 뿜어내는 호텔 델루나를 배경으로 구찬성(여진구)이 등장한다. 단정하게 빗어넘긴 머리와 심플하지만 세련된 수트 차림, 그가 왜 엘리트 호텔리어인지 외양에서부터 느껴진다. 그런데 떠돌이 귀신들에게만 화려한 실체를 드러낸다는 호텔 델루나. 사람 구찬성은 어쩌다 이곳에 오게 됐을까.

뒤이어 등장한 호텔 델루나의 사장 장만월(이지은). 앤티크한 스타일링, 고고한 표정, 무엇보다 아름다운 얼굴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하지만 이렇게나 우아한 그녀는 괴팍하고, 심술 맞고, 변덕이 심하고, 의심 많고, 욕심까지 많으며 사치스런 성격의 소유자라는 반전이 있다는 사실이 알려진 바.장만월의 진짜 매력이 담긴 또 다른 영상 공개가 절로 기다려진다.

파격적인 연기 변신을 기대케 하는 이지은과 대세 배우로 자리매김한 여진구의 만남만으로도 화제를 모은 ‘호텔 델루나’. 달이 떠오르면 수상한 영업을 시작하는 특별하고 신비로운 호텔의 이야기와 더불어, 영상을 통해 최초 공개되며 찰나의 이미지만으로도 단숨에 기대를 증폭시킨 두 배우의 케미가 더욱더 궁금증을 자극한다.

“그동안 많은 예비 시청자들이 기다려왔던 배우 이지은과 여진구의 이미지를 임팩트있게 공개했다. 현장에서 스태프들마저도 반할 정도로 두 배우의 케미가 정말 좋다. 앞으로 차례로 공개될 영상도 기대해달라”고 전하며, “오는 7월 시청자들의 취향을 저격할 수 있는 특별하고도 재미있는 이야기로 찾아가겠다.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호텔 델루나’의 귀신이 머물고 가는 호텔 이야기는 지난 2013년 홍작가들이 집필한 ‘주군의 태양’의 초기 기획안이었다. 이 이야기가 2019년 세상에 나오게 됐고, ‘닥터스’, ‘당신이 잠든 사이에’의 오충환 감독이 연출을 맡는다. 오는 7월 첫 영업을 시작할 예정이다.

한편, 6월 12일부터 KT olleh tv의 tvN 채널번호가 17번에서 3번으로 변경된다. 이외 tvN은 SK Btv 3번, LG U+tv 17번, skylife 20번에서 만날 수 있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today포토] 배슬기, ‘아름다움 가득히’
2
[today포토] 배슬기, ‘미소도 띤 걸음’
3
수지, 잘못된 정보 확산..'미투 가해자' 오해받은 업체에 배상 판결
4
[today초점] '보좌관' 정치+휴머니즘 결합..재밌는 정치드라마 통할까
5
[today포토] 베리굿 조현, ‘현실로 나온 아리’
6
전세대가 공감하는 귀요미들이 돌아왔다! <토이 스토리 4>
7
[today포토] 배슬기, ‘누가 꽃이야!’
8
'날씨의 아이' 신카이 마코토 감독 신작, 10월 국내 개봉 확정!
9
박서준X안성기X우도환, 영화 '사자' 숨 막히는 긴장감 자아내는 2차 예고편 공개!
10
[today포토] 배슬기, ‘단아한 자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