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연예
'집사부일체' 5만 소방관 사부의 뜨거운 울림
조현성  |  tvj@tvj.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5.13  08:19:4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SBS '집사부일체' 화면캡처

[연예투데이뉴스=조현성 기자] '집사부일체'가 5만 소방관들의 땀과 눈물을 통해 의미와 감동을 모두 잡았다.

지난 12일(일)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는 ‘국민 영웅’ 소방관에 대한 감사의 마음과 응원의 메시지를 전하며 시청자들의 뜨거운 호평을 이끌어냈다. 

이날 방송에는 이승기, 이상윤, 육성재 양세형이 ‘화벤져스’ 사부와 함께 실전에 투입된 모습이 그려졌다.

백드래프트 훈련 이후 컨테이너 박스 안에서 발화점을 찾는 훈련이 이어졌다. 교관은 훈련을 받을 멤버로 육성재를 선택했고, 이에 육성재는 배몽기, 홍범석 사부와 함께 컨테이너 박스로 들어갔다. 육성재는 사부의 지도하에 잔불을 진압했다. 그때 갑자기 육성재의 산소통에서 경보음이 울렸다. 산소통의 산소가 부족함을 알리는 경보음이었다. 사부는 “공기가 얼마 안 남았다는 거다. 원래 ‘삐’ 소리 나면 바로 비상탈출해야 한다”라고 했다. 육성재는 “빨리 끝내고 나가겠다”라며 끝까지 화재 진압 훈련을 마무리했다. 훈련 후 배몽기 사부는 “화재 현장에서 되도록 과호흡을 줄여야 한다. 그래야 조금이라도 길게 화재 진압을 할 수 있다”라고 전했다.

이후 멤버들은 홍범석 사부가 근무하는 용인 소방서로 향했다. 이상윤, 이승기는 구조팀, 양세형, 육성재는 구급팀에서 실제 야간 근무를 시작했다. 그러던 중 화재 신고가 접수됐다. 구조팀 대원들은 신속하게 구조차에 탑승, 탑승과 동시에 방화복으로 환복했다. 이상윤, 이승기 역시 구조팀을 따라 침착하게 출동에 나섰다. 출동 지령이 떨어진 지 단 24초 만에 이뤄진 일이었다.

   
▲ 사진=SBS '집사부일체' 화면캡처

화재 현장에 도착했지만 선착대 덕분에 화재는 이미 진압되어 있었다. 구조대는 화재 진압이 끝난 후도 남은 불씨, 인명 피해 등을 거듭 체크했다. 신고한 지 10분도 되지 않아 총 8대의 소방차가 출동, 6분 만에 화재 진압된 상황에 이승기, 이상윤은 연신 감탄했다.

양세형과 육성재는 새벽 3시경 심폐소생술(CPR)이 필요한 구급 출동에 나서게 됐다. 자는 도중 심정지가 일어난 응급 상황이었던 것. 구급대는 신고 접수 후 30초 만에 출동, 신속하게 구조 활동에 나섰다. 환자와 함께 모습을 드러낸 구급 대원들은 이동하면서도 환자에게 심폐소생술을 실시했다. 이어 구급대는 환자를 병원으로 이송했다. 구급 대원은 “CPR을 실제로 하고 나면 진이 빠진다. 벌써 해가 떴네요”라며 날이 밝은지도 모를 만큼 긴박했던 상황을 전했다.

다음날 아침 이재식 주임은 “하는 일이 나쁜 것도 많이 보다 보니 거기에서 오는 스트레스가 있다. 정신적 스트레스를 이기지 못하고 나가는 분들도 많다. 견디지 못하고 자살을 하는 경우도 있다”라며 아픔을 전했다. 이상윤은 “출동하기 전에는 불과 싸우는 것만이 제일 무서운 줄 알았는데 그것 말고도 그 이후의 상황들을 정신적으로 감당해야 하지 않냐. 그런 것들을 견디기가 너무 힘들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라며 공감했다.

박병수 팀장은 “험악한 현장, 동료의 죽음을 보며 스트레스가 쌓인다”라며 최근 구조 활동 중 순직한 동료를 떠올리며 눈시울을 붉혔다. 이어 그는 “그래도 저희는 또 열심히 생활해야 하고 시민의 안전을 위해서 열심히 해야 한다”라고 덧붙여 보는 이의 마음을 뭉클하게 했다.

이후 멤버들은 국민들의 안정을 위해 희생도 마다하지 않는 소방관들을 위해 ‘소방관 GO 챌린지’를 함께했다. 소방관들의 처우 개선을 응원하는 챌린지로, 소화기 속 분말소화약재로 쓰이는 베이킹소다를 뒤집어쓰면서 소방관들을 응원하는 것. 멤버들은 소방관들이 직접 뿌려주는 베이킹소다를 맞으며 “소방관 여러분들을 응원합니다. 화벤져스 파이팅”이라며 대한민국 5만 명의 소방관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전하며 훈훈하게 마무리했다.

한편, 이어진 예고 영상에는 힌트 요정으로 국가대표 배우 이병헌이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인터뷰①] 자이로 Say #슈퍼밴드 #자이로쌤 #Smooth #단독콘서트
2
[인터뷰②] 기타리스트vs싱어송라이터..'자이로 is 뭔들'
3
원작자도 반했다..'헤드윅' 존카메론미첼이 찾는 이름 "윤소호"
4
[today포토] 이선빈, ‘경쾌한 발걸음’
5
홍진영-뮤직케이, 전속분쟁 예고..10년 의리 깨지나
6
[현장後] '스웨그에이지' 버스킹 성료.."모든 순간 행복했습니다"
7
[today현장] 'NEW 달을 품은 슈퍼맨', 2019 트렌드로 확 바꾼 청춘성장기
8
구혜선-안재현, 3년 만에 파경.."결혼 유지 어려워"
9
'슈퍼밴드' 이주혁-김형우 속한 '기프트', 9월 단독 콘서트 개최
10
'리틀 포레스트' 시청률 상승 5.2%..동시간대 1위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