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연예
'닥터 프리즈너' 남궁민, 최원영 약점 잡았다..전쟁 끝낼까
김영기  |  tvj@tvj.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5.09  08:14:2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KBS '닥터 프리즈너' 화면캡처

[연예투데이뉴스=김영기 기자] ‘닥터 프리즈너’ 남궁민이 최원영의 약점을 잡았다. 최원영은 치명적인 유전병을 앓고 있었다. 과연 이대로 최원영을 무너뜨릴 수 있을까. 

지난 8일 방송된 KBS 수목드라마 ‘닥터 프리즈너’(연출 황인혁, 극본 박계옥, 제작 지담) 27, 28회는 닐슨코리아 전국 기준 11.9%, 14.5%의 시청률을 각각 기록했다. 동시간대 경쟁작들을 따돌리고 압도적인 위치에서 수목극 왕좌를 이어갔다.

이날 방송에서는 남궁민이 최원영이 치명적인 유전병을 앓고 있음을 확신했다. 나이제(남궁민 분)는 이재환(박은석 분)을 형집행정지로 빼내기 위해 온갖 수단을 강구했다. 이재환 또한 형 이재준(최원영 분)에 대한 복수 의지를 불태우며 나이제의 지시에 적극적으로 따랐다. 나이제는 다양한 방법으로 이재환에게 급성신부전증이 발현하도록 만들었고, 마침내 이재환에게 원하던 증상이 나타나면서 형집행정지가 가까워지는 듯 보였다.

하지만 이재준의 계략으로 이재환의 임검 날짜가 일주일 뒤로 미뤄지면서 신부전증을 유지할 경우 이재환이 위험한 상황에 놓일 것이라는 판단에 다른 병을 찾기로 했다. 우선적으로 가족력을 알아보던 나이제는 선배 장민석(최덕문 분)과의 대화 도중 모이라가 이덕성 회장의 병에 관해서 숨기는 것이 있음을 눈치챘다.

이후 이재인(이다인 분)과 한소금(권나라 분)의 도움으로 이덕성 회장이 앓던 병이 알츠하이머가 아닌 가족력이 있는 유전병인 ‘헌팅턴무도병’이었음을 알아냈다. 또한 이재준 역시 이덕성 회장과 같은 병을 앓고 있다고 확신했다.

한편, 이재환을 처리하라는 이재준의 지시를 받은 최동훈(채동현 분)은 이재환이 잠든 사이 그에게 주사를 놓으려했지만 이를 대비하고 있던 이재환은 그를 저지했다. 나이제는 제압당한 최동훈에게 사주한 사람에게 전화하라고 했고 최동훈은 이재준에게 전화를 했다. 전화가 연결되자 나이제는 상대방의 말을 듣지도 않고 이재준이 태강 케미컬 노동자를 살해지시한 녹취록을 갖고 오라고 했다.

나이제는 최동훈을 사주한 것이 이재준이라는 것을 이미 알고 있었지만 짐짓 모르는 채 하며 선민식(김병철 분)이 자신과 이재준 사이에 줄타기를 하고 있는 것을 알고 그 고리를 끊으려고 한 것이었다.

이재준은 선민식을 불러 사실을 확인했고 선민식은 당당한 태도로 인정했다. 이에 이재준은 경고의 메시지로 수의를 집으로 보냈고 이를 알게된 선민식은 놀랐다.

극 말미 회장의 정확한 병명을 알아내려는 선민식이 병원장을 만나 유전병이 아닌지를 묻자 옆방에서 이를 엿듣고 있던 이재준은 굳은 얼굴로 방을 나섰고, 인기척 소리에 문을 연 선민식은 이재준과 눈이 마주쳤다.

모든 것을 걸고 싸우는 나이제와 이재준의 전쟁이 끝을 향해 달려가고 있는 가운데 마지막까지 긴장의 끈을 놓을 수 없게 만들고 있는 ‘닥터 프리즈너’ 29, 30회는 오늘(9일) 밤 10시 KBS 2TV를 통해 방송된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today현장] "농가 살리자"..백종원X이관원 콤비 '만남의 광장' 스타트
2
마블 스튜디오 '블랙 위도우' 티저 포스터와 티저 예고편 최초공개!
3
강소라X안재홍X박영규X김성오X전여빈, 영화 '해치지않아' 웃음폭탄 예고!
4
[today포토] 김혜윤’미모가 활짝’
5
[today포토] 희나피아(HINAPIA) 민경,’때론 섹시하게’
6
[today포토] 희나피아(HINAPIA) 민경,’치명적인 눈빛’
7
'하자있는 인간들' 여심저격 3인방 주목.."능글-잔망 다 있어"
8
영화 '시동' 전 세계 흥행시동! 해외 21개국 선판매 쾌거!
9
"역시 JYP"..박진영 신곡 'FEVER' 차트+온라인 후끈
10
'6 언더그라운드' 내한 기자간담회와 그린카펫, 월드프리미어 성료!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