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영화
봉준호 감독, 5번째 칸 입성! '기생충' 제72회 칸 국제영화제 경쟁 부문 진출 확정!
남궁선정  |  zenosun@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4.18  23:07:5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연예투데이뉴스=남궁선정 기자]

18일(목) 제72회 칸 국제영화제 집행위원회는 <기생충>을 영화제 경쟁부문에 공식 초청한다고 발표했다. 이로써 봉준호 감독은 <괴물>(2006년 감독 주간), <도쿄!>(2008년 주목할 만한 시선), <마더>(2009년 주목할 만한 시선), <옥자>(2017년 경쟁 부문)에 이어 본인의 연출작으로만 5번째 칸에 초청되는 영광을 안았다.

칸 국제영화제는 유수의 국제영화제 중 가장 권위 있고 전 세계 영화팬들의 주목도 또한 가장 높은 영화제로 꼽힌다. 올해는 5월 14일부터 25일까지 프랑스 칸에서 개최되며, <버드맨>, <레버넌트: 죽음에서 돌아온 자>를 연출한 알레한드로 곤잘레스 이냐리투가 심사위원장을 맡았다.

봉준호 감독은 “유난히 뜨거웠던 지난 여름, 다 함께 <기생충> 촬영에 몰두했던 나 자신과 배우들, 그리고 제작진 모두와 이 기쁨을 나누고 싶다. 지금 현재 우리 시대의 생생한 모습이 담긴 영화를, 칸 영화제의 열기 속에서 처음으로 선보이게 되어 영광스럽고 설레는 마음이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기생충>에 출연한 배우 송강호는 <괴물>(2006년 감독 주간), <밀양>(2007년 경쟁 부문), <좋은 놈, 나쁜 놈, 이상한 놈>(2008년 비경쟁 부문), <박쥐>(2009년 경쟁 부문)에 이어 다섯 번째 칸 진출을 이어갔고, 이선균은 <끝까지 간다>(2014년 감독 주간) 이후 두 번째 초청 대열에, 배우 최우식은 <부산행>(2016년 비경쟁 부문)과 <옥자>(2017년 경쟁 부문)에 이어 세 번째 칸 진출의 기쁨을 맛보게 됐다.

한편, 투자배급사인 CJ ENM은 <기생충>을 포함해 자사 투자배급작 중 총 10편의 영화를 칸 국제영화제에 진출시키는 기록을 세웠다. CJ ENM은 지금까지 <달콤한 인생>(2005년 비경쟁 부문), <밀양>(2007년 경쟁 부문), <좋은 놈, 나쁜 놈, 이상한 놈>(2008년 비경쟁 부문), <박쥐>(2009년 경쟁 부문), <마더>(2009년 주목할 만한 시선), <표적>(2014년 비경쟁 부문), <아가씨>(2016년 경쟁 부문), <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2017년 비경쟁 부문), <공작>(2018년 비경쟁 부문) 등을 칸 영화제에 진출시키며 한국 영화를 세계 무대에 알리는 데 앞장서 왔다. 국내 투자배급사로서는 칸 영화제 진출 최다 작품 보유 배급사다.

영화 <기생충>은 전원백수인 ‘기택’네 장남 ‘기우’가 고액 과외 면접을 위해 ‘박사장’네 집에 발을 들이면서 시작된 두 가족의 만남이 걷잡을 수 없는 사건으로 번져가는 이야기다. 봉준호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으며 송강호, 이선균, 조여정, 최우식, 박소담, 장혜진 등 연기파 배우들의 변신과 호연이 어우러진 <기생충>은 칸 국제영화제에서 첫 선을 보인 후 오는 5월 말 국내 개봉 예정이다.

   
▲ 제72회 칸 국제영화제 경쟁 부문 진출을 확정한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남궁선정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김경화, SBS 금토드라마 ‘날아라 개천용’ 합류!...'첫 정극 데뷔'
2
'팬텀싱어3' 길병민, 포트럭과 전속 체결..옥주현-이지혜 한솥밥
3
[today초점] 공연장 방역지침 실효성 마이너스, 중대본 응답할까
4
얼어붙은 심장, 진실한 사랑에 눈뜨다. 영화 <블라인드>
5
송가인, '중소기업 돕기 선행'...'홈쇼핑 무료 출연'
6
뮤지컬 '팬텀', 박은태·카이·김소현 등 출연..레전드의 귀환
7
윤보미‧김민경‧박기량 야구 예능 '마녀들', MBC 지상파로
8
그루비룸X저스디스X머쉬베놈, 리믹스 앨범 ‘굴젓 (G+Jus)’ 발매
9
황민현, '라이브온' 첫 주연작 성공적 마무리
10
KBS, 금요드라마 편성..'디어엠' 2월 첫 방송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