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연예
송중기-장동건 '아스달 연대기' 티저에 드러난 압도적 스케일..기대감↑
이애림  |  tvj@tvj.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4.15  14:58:5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tvN '아스달 연대기' 티저 캡처

[연예투데이뉴스=이애림 기자] 2019 tvN 최고 기대작 '아스달 연대기'가 첫 공개한 짧은 티저 만으로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리며 주목을 받고 있다.

‘자백’ 후속으로 오는 6월 방송될 tvN 새 토일드라마 ‘아스달 연대기’(극본 김영현, 박상연/ 연출 김원석/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KPJ)는 태고의 땅 ‘아스’에서 서로 다른 전설을 써가는 영웅들의 운명적 이야기를 담는다.

이와 관련 ‘아스달 연대기’가 상상 속에서만 가능했던 파격적인 비주얼을 드러낸, 신비로운 분위기의 ‘첫 티저’를 공개,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지난 12일(금) tvN 채널과 온라인 포털을 통해 공개된 15초 분량의 티저에는 강렬한 ‘태고적 느낌’이 생생하게 담겼다.

웅장한 음악과 함께 시작된 ‘아스달 연대기’ 첫 티저에는 “타곤”이라는 호명과 함께 타곤 역의 장동건이 정 중앙에 모습을 드러냈다. 그리고 거침없이 달려가는 전사들의 모습이 펼쳐지는 가운데 “그자는 어딨어?”라는 송중기의 목소리가 들렸던 터. 이어 ‘모든 것의 시작인 이곳’이라는 자막과 함께 하늘을 날고 있는 시점으로 광활한 산맥을 지나 태고의 땅 ‘아스’의 도시, ‘아스달’이 조망됐다.

특히 은섬 역의 송중기가 “아스달”이라고 읊조리면서 비장한 표정으로 말을 타고 내달리며 질주, 시선을 사로잡았다. 곧이어 ‘살아 남는다면 전설이 되리라’라는 문구 아래 울고 있는 갓난아기를 다독이는 손길, 숲을 달려가는 어린 아이의 모습과 동시에 “생명을 해치면서 채워지는 욕망”이라는 목소리 속에서 충성을 맹세하는 전사들과 제사를 위해 성스러운 신전으로 들어가는 이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 사진=tvN '아스달 연대기' 티저 캡처

이어 “그 누구도 믿어선 안 돼”라는 묵직한 울림 뒤에 김옥빈-김지원-장동건-송중기의 모습이 순서대로 섬광처럼 지나간 후 말을 탄 송중기의 폭발적인 카리스마가 마지막을 휘몰아쳤다. 15초라는 짧은 시간 안에 파격적인 비주얼부터 역대급 스토리 전개까지 예고되면서, 대한민국을 뒤흔들 또 한 번의 신화 탄생을 예고했다.

무엇보다 지난 12일(금) ‘아스달 연대기’ 첫 번째 티저가 공개된 직후 실시간 검색을 장악했고, 공개된 지 3일 만인 15일(월) 기준, 티저 조회 수가 약 180만(tvN 공식 및 팬 계정 취합)에 육박하는 등 폭발적인 화제를 모으고 있다. 

제작진은 “‘아스달 연대기’가 첫 번 째 티저를 통해 짧게나마 첫 선을 보이게 됐다”며 “지금껏 상상 속에서만 가능했던 고대인류의 삶과 사랑, 욕망 등 보편진리적인 스토리를 담아낼 ‘아스달 연대기’를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tvN 새 토일드라마 ‘아스달 연대기’는 ‘자백’ 후속으로 오는 6월 첫 방송된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인터뷰] U2 내한공연, "MBC 아니어도 상관 無"..꿈은 이루어진다
2
[today초점] 뮤지컬 '썸씽로튼', 서울에서 즐기는 브로드웨이 걸작
3
[today초점] YG, 비아이 광탈도 안 통한 '약국' 오명
4
이충주, 씨제스와 전속 체결..한지상-김준수 한솥밥
5
수지, 잘못된 정보 확산..'미투 가해자' 오해받은 업체에 배상 판결
6
모든 관객이 즐길 수 있는 완벽한 오락영화로 복귀했다! <맨 인 블랙: 인터내셔널>
7
'배우' 옹성우 베일 벗었다, '열여덟의 순간' 티저포스터 공개
8
박은태, 뮤지컬 '벤허' 전격 합류..2년 만의 귀환
9
[today초점] '보좌관' 정치+휴머니즘 결합..재밌는 정치드라마 통할까
10
'겨울왕국 2' ‘새로운 진실 예고편’ 드디어 공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