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연예
정준영 여파, '1박 2일'이 사라지나.."방송 및 제작 중단"
김영기  |  tvj@tvj.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3.15  17:35:2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연예투데이뉴스=김영기 기자] 정준영 파문이 결국 KBS 인기 장수 프로그램 '1박 2일'의 방송 제작 중단이라는 초유의 사태를 불러왔다.

KBS는 15일 오후,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당분간 <1박 2일> 프로그램의 방송 및 제작을 중단하기로 결정했다."고 깜짝 발표했다.

그에 따르면 "KBS는 최근 불법 촬영과 유포 혐의로 수사를 받고 있는 가수 정준영을 모든 프로그램에서 출연 정지시킨데 이어, 당분간 <1박 2일> 프로그램의 방송 및 제작을 중단하기로 결정했다. 이에 따라 이번 주부터 <1박 2일> 시간에는 당분간 대체 프로그램을 편성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KBS는 매주 일요일 저녁 <1박 2일>을 기다리시는 시청자를 고려하여 기존 2회 분량 촬영분에서 가수 정준영이 등장하는 부분을 완전 삭제해 편집한 후 방송하는 방안을 검토했지만, 사안의 엄중함을 인식하고 전면적인 프로그램 정비를 위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알렸다. 

앞서 '1박 2일' 측은 이미 촬영을 마친 분량에 대해 정준영 부분을 최대한 편집하여 방송할 계획이었으나 네티즌들은 비슷한 사례로 물의를 빚었던 정준영을 복귀시킨 프로그램이라는 점에서 프로그램 폐지를 요구하는 목소리가 높았다. 이른바 '승리 게이트'가 정준영의 성관계 불법 촬영 및 유포로 이어지고, 이후에도 하루가 멀다하고 새로운 사태로 확산되자 이를 버티지 못하고 금주 방송부터 전격 중단을 결정한 것으로 풀이된다.

KBS 측 역시 이같은 여론을 의식한 듯 "특히 가수 정준영이 3년 전 유사한 논란이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수사 당국의 무혐의 결정을 기계적으로 받아들이고 충분히 검증하지 못한 채 출연 재개를 결정한 점에 대해서도 무거운 책임감을 느끼고 있다."며 "출연자 관리를 철저하게 하지 못한 점에 대해 깊이 사과드리며 재발 방지 대책을 마련하겠다. KBS는 앞으로 유사한 사례가 재발하지 않도록 출연자 검증 시스템을 강화하는 등 근본적인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한 연예인의 사례가 결국 공영방송사의 최고 시청률을 자랑하는 인기 예능프로그램의 제작 중단으로까지 이어졌다. 연예인은 개인이 아닌 공인이라는 입지를 새삼 실감케 하는 대목이며 사생활 관리가 왜 필요한지를 극단적으로 보여주는 사례다. 2007년 8월 방송을 시작해 시즌3까지 이어오며 일요 안방극장의 웃음이 되어 준 '1박 2일'의 금자탑이 이대로 오명 속에 사라지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1박 2일'은 최근 수 년 간 김종민 예능 대상을 비롯해 시청자가 뽑은 올해의 예능프로그램상을 수상하는 등 건재함을 과시해왔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잔나비 유영현 탈퇴 이어 효린은 강경대응, 가요계 '학폭 비상'
2
[today초점] '슈퍼밴드' 2R 8인 탈락, 시청률 최고 vs 시청자 싸늘
3
'단 하나의 사랑' 수목극 왕좌 선점, 첫방 9.2%..'봄밤' 6.0% 출발
4
[today초점] '봄밤', 한지민X정해인에 쏠리는 기대와 부담
5
'아름다운 세상' 서동현 자진 경찰서行..결말은 과연?
6
[today초점] '단 하나의 사랑' 발레+메시지+판타지멜로, 세 토끼 잡을까
7
[today포토] 러블리즈(LOVELYZ),’풋풋한 사랑의 그리움을 그린 여덟 요정’
8
'악인전' 국내 흥행 이어가며 뜨겁게 달군 칸 국제영화제!
9
'그녀의 사생활' 김재욱, 이일화에 아들 고백..역대급 '맴찢'
10
현빈X손예진, 열애설→연인 호흡..박지은 작가 '사랑의 불시착' 출연 확정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