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연예
'어비스' 박보영X안효섭 주연 확정, 영혼 부활 커플 '기대↑'
이애림  |  tvj@tvj.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2.11  08:29:2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제공=피데스스파티윰, 스타하우스엔터테인먼트

[연예투데이뉴스=이애림 기자] tvN ‘어비스’가 박보영, 안효섭의 주연 캐스팅을 확정지었다.

2019년 상반기 방송 예정인 tvN 새 월화드라마 ‘어비스’(연출 유제원/극본 문수연/제작 네오엔터테인먼트/기획 스튜디오드래곤)는 돌연 죽음을 맞이한 두 남녀가 ‘영혼 소생 구슬’ 어비스를 통해 이전과 180도 다른 반전 비주얼로 부활하면서 펼쳐지는 판타지 드라마. 그런 가운데 박보영-안효섭이 만나 모든 이의 상상을 초월하는 ‘영혼 부활 커플의 케미’를 선보일 것을 예고해 벌써부터 호기심을 자극한다.

박보영은 극 중 중앙지검 특수부 평검사에서 로펌 변호사로 부활한 ‘고세연’ 역을 맡았다. 고세연은 대한민국 상위 1% 화려한 비주얼과 함께 중앙지검의 여신, 특수부의 자랑, 법조계의 원더우먼으로 불리며 아우토반 위에 놓인 스포츠카 같은 인생을 살던 인물. 하지만 뜻하지 않은 사고로 목숨을 잃은 그녀가 ‘어비스’에 의해 이전과 전혀 다른 얼굴로 부활하게 된다.

박보영은 드라마 ‘힘쎈여자 도봉순’, ‘오 나의 귀신님’은 물론 영화 ‘너의 결혼식’, ‘열정 같은 소리하고 있네’, ‘늑대소년’, ‘과속스캔들’ 등 찍었다 하면 대박을 만들어내는 흥행 보증수표이자 자타공인 흥행퀸. 특히 2015년 안방극장에 ‘오나귀 신드롬’을 불러일으켰던 ‘오 나의 귀신님’ 박보영-유제원 감독의 재회가 성사돼 관심을 끈다. 4년만에 재회한 두 사람이 ‘어비스’에서 보여줄 시너지와 함께 박보영의 파격 연기 변신에 대한 기대가 증폭된다.

그런 가운데 극 중 고세연(박보영 분)의 죽은 영혼을 부활시키는 ‘차민’ 역에 안효섭이 캐스팅을 확정했다. 전작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로 ‘2018 SBS 연기대상’ 남자 신인연기상을 수상하며 단숨에 ‘슈퍼 루키’로 떠오른 안효섭이 ‘어비스’를 통해 연기 변신을 예고, 시청자들의 설렘지수를 무한 상승시키고 있다.

안효섭은 극 중 대한민국 화장품 업계 1위 후계자에서 꽃미남 로펌 사무장로 부활한 ‘차민’ 역을 맡았다. 초중고 내내 전교 1등을 놓친 적 없는 뇌섹남이자 노블리스 오블리제를 몸소 실천하지만, 하위 1% 비주얼이 인생의 유일한 오점이었던 겸손의 결정체. 그런 그가 우연치 않게 죽은 생명체를 영혼의 모습으로 부활시키는 구슬 ‘어비스’를 얻게 되면서 지금껏 경험하지 못한 상위 1% 비주얼의 삶을 살게 된다고 전해져 벌써부터 호기심을 자극한다.

이와 함께 박보영-안효섭의 첫 연기 호흡이 뜨거운 관심을 일으킨다. 매 작품마다 자신만의 독보적인 매력을 마음껏 뽐냈던 두 사람이 만나 어떤 시너지를 낼지, 이들이 영혼 소생 구슬 ‘어비스’와 얽히게 되면서 선사할 케미는 어떨지 시청자들의 관심을 한껏 고조시킨다.

tvN ‘어비스’ 제작진은 “박보영-안효섭을 주연으로 캐스팅 확정했다”며 “극 중 캐릭터와 두 사람의 캐릭터 싱크로율이 잘 맞아 내부에서도 기대가 높다. ‘믿고 보는 흥행퀸’ 박보영과 ‘슈퍼 루키’ 안효섭이 선사할 영혼 부활 커플의 케미를 보여줄 드라마 ‘어비스’에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인터뷰②] 윤소호, 20대에 만난 뮤지컬 '헤드윅'.."에너지 담고파"
2
원작자도 반했다..'헤드윅' 존카메론미첼이 찾는 이름 "윤소호"
3
[현장後] '스웨그에이지' 버스킹 성료.."모든 순간 행복했습니다"
4
[today초점] '같이펀딩', 김태호여서 가능한 재미와 가치 '두 토끼'
5
구혜선-안재현, 3년 만에 파경.."결혼 유지 어려워"
6
'일로 만난 사이' 유재석-이효리, 다시 만날 '대상 케미'..기대할 수밖에
7
송은이, 이번엔 영화 예능 만든다..'송은이 김숙의 영화보장' 출격
8
무더위를 시원하게 날려버릴 블록버스터! <분노의 질주: 홉스&쇼>
9
'같이펀딩'이 전한 선조들의 외침 "태극기 지켜라"..펀딩 마감에도 참여 줄이어
10
서울예술단 '다윈영의 악의기원', 최우혁-박은석 등 초연 멤버로 컴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