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드라마뉴스CATV
'아는 와이프' 지성X한지민, 확 바뀐 관계도..시청률 6.2% '자체최고'
이애림  |  tvj@tvj.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8.10  08:29:4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tvN '아는 와이프' 화면캡처

[연예투데이뉴스=이애림 기자] tvN ‘아는 와이프’가 방송 2주 만에 시청률 6%를 돌파하면서 초반 무서운 상승세를 타고 있어 주목을 모은다.

지난 9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아는 와이프’(연출 이상엽, 극본 양희승,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초록뱀미디어) 4회 시청률은 케이블, 위성, IPTV를 통합한 유료플랫폼 전국 가구 기준 평균 6.2%, 최고 8.3% (전국 가구 기준/ 유료플랫폼 / 닐슨코리아 제공)를 기록,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또한 tvN 타깃 시청층인 2049 시청률 역시 자체 최고 기록인 평균 4.1%, 최고 5.3%로, 지상파 포함 전 채널 1위를 차지하며 폭발적인 반응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이날 지성과 한지민의 세상 어색하고 아슬아슬한 오피스 라이프가 빅재미를 선사하며 ‘시간순삭’ 매직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우진은 첫 출근부터 막무가내 고객(전석호 분) 때문에 진땀을 뺐다. 무작정 업무처리를 요구하며 강짜를 부리는 고객에게 능숙한 미소로 응대했지만, 원하는 바를 들어주지 않자 본사와 금융감독원 게시판에 억지 클레임을 걸어 문제를 일으켰다. 여기에 더해 다시 만난 우진이 낯설고 불편한 주혁은 지점일이 힘들다며 달래고, 쓸데없는 트집을 잡아 다른 지점으로 보내려고 애를 썼지만 우진은 꿋꿋했다. 치매 걸린 엄마(이정은 분)를 가까이에서 돌보려 가현점 발령을 원했던 것. 자신의 잘못이 아님에도 고개 숙여 사과한 우진이었으나, 막무가내 고객의 진상력은 높아졌다. 술을 먹고 지점으로 찾아와 물을 떠오라고 시키고 용돈을 주겠다며 문제 발언을 일삼았다. 기어이 폭력까지 휘두르자 도저히 참을 수 없는 우진의 엎어치기 한판승은 시원한 사이다를 선사했다.

한편 실없는 농담까지 죽이 척척 맞는 우진과 종후(장승조 분). 두 사람을 은근히 부추기는 분위기를 보며 주혁은 복잡해졌다. 낯설게만 느껴졌던 ‘리셋’ 우진은 자신의 아내가 되기 전, 당차고 사랑스러운 모습 그대로였다. 회식의 끝자락에 오토바이에 치일 뻔한 우진을 구하며 저도 모르게 “우진아”라고 불렀던 주혁. 알 수 없는 묘한 기분에 기억을 더듬어 우진의 옛집으로 찾아갔다. 집 앞에서 우진과 마주친 주혁이 당황하는 것도 잠시, 주혁을 기억하기라도 하는 것처럼 반갑게 “차서방”이라고 부르는 우진의 엄마까지 등장하며 궁금증을 최고조로 이르렀다.

주혁과 우진의 달라진 현실에서 바뀐 관계도는 차별화된 재미와 스릴을 높였다. 우진과의 추억을 고스란히 품고 있는 주혁은 그의 사소한 취향까지 기억하고 있었다. 밝고 생기 넘치는 우진을 지켜보며 주혁은 애틋한 감정과 함께 자책감을 느꼈다. “우진이를 웃게 만들기 위해 기운 내 또 하루를 살아가던 시절”을 떠올리게 했고, “힘든 와중에도 씩씩함을 잃지 않는 아이였다. 내 와이프가 되기 전까진”이라는 주혁의 독백은 안타까움과 깊은 여운을 선사했다. 반면, 우진은 알 수 없는 듯한 꿈을 꾸고 있어 호기심을 더욱 자극했다. 여기에 주혁을 아는듯한 우진 엄마의 모습까지 더해지면서 두 사람의 관계가 어떻게 변하게 될지 궁금증을 높인다.

한편, tvN 수목드라마 ‘아는 와이프’는 매주 수, 목요일 밤 9시 30분 방송된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인터뷰ⓛ] 유준상, 논란의 화제작 뮤지컬 '바넘'을 대하는 자세
2
[today포토] 베리굿 조현, ‘숨막히는 라인’
3
[인터뷰②] 채시라, 두근거리는 작품 만나면 "1년에 두 편도 해야죠"
4
[today초점] 지창욱X강하늘X성규, 군벤져스 뭉친 '신흥무관학교' 어떨까
5
[today현장] 제작부터 전국투어까지..뮤지컬 '신흥무관학교' A to Z
6
[today영상] 추사랑, '장난기 가득 취재진 향해 찰칵'
7
[인터뷰①] 채시라, 36년차 베테랑 배우의 소신.."지금도 선택은 변신"
8
올 여름 무더위를 시원하게 집어삼키는 오락영화! <메가로돈>
9
김태희, 비에스컴퍼니와 전속 체결..'새로운 도약'
10
[today초점] '송 원' 스타들의 띵곡, 스토리+리메이크로 시청자 공감 통할까.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 : 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