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드라마뉴스월화
'너도 인간이니?' 서강준, 정체 발각 위기..나홀로 상승 6.3%
김영기  |  tvj@tvj.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6.12  08:24:3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KBS '너도 인간이니?' 화면캡처

[연예투데이뉴스=김영기 기자] ‘너도 인간이니?’가 방송 2주차에 시청률이 크게 상승해 주목을 모은다.

지난 11일 방송된 KBS 2TV 월화드라마 ‘너도 인간이니?’(극본 조정주, 연출 차영훈, 제작 너도 인간이니 문전사, 몬스터유니온) 5,6회에서는 서종길(유오성) 이사와 손을 잡고 인공지능 로봇 남신Ⅲ(서강준)의 개인 경호원이 된 강소봉(공승연)이 손에 땀을 쥐는 엔딩을 장식했다. 

이날 방송은 닐슨코리아 전국기준 6.3%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지난주 방송된 4회 5.3% 대비 1.0%P 상승했다. 동시간대 방송된 MBC '검법남녀'는 7.7%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지난 주 8.2% 대비 0.5%P 하락했고, SBS '기름진 멜로'는 지난주와 동일한 6.4%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로써 '너도 인간이니?'는 월화극 증 유일하게 상승 곡선을 그렸고, 월화극 2위 '기름진 멜로'와 단 0.1%P 로 바짝 추격하면서 향후 전망에 청신호를 밝혔다.

화재 현장에 뛰어들어 소봉을 구한 후, 작동이 정지된 남신Ⅲ. 재빨리 윗옷을 벗어 남신Ⅲ의 등에 드러난 인공 뼈를 덮은 비서 지영훈(이준혁)은 “절대 몸에 손 못 대게 해요”라는 오로라(김성령) 박사의 말대로, 맥박을 재겠다는 구급대원을 가로막았다. “죽어도 내 책임이야. 당신들은 상관 마”라며 온몸으로 저지했고 이후 나타난 오로라와 함께 남신Ⅲ를 다른 구급차에 옮겨 실었다.

오로라가 남신Ⅲ를 재빨리 치료하고 있을 때, 병원 코앞에서 환자(남신Ⅲ)를 빼갔다는 구급대원의 말을 들은 종길. 재빨리 영훈에게 전화를 걸어 위치를 물었고 “지 팀장이 한 짓 회장님께 보고해도 상관없어?”라고 다그쳤다. 이에 종길보다 한발 먼저 병원에 도착한 영훈과 오로라는 남신Ⅲ를 수술대 위로 옮긴 뒤, 진짜 사람의 수술을 끝낸 듯 위장해 그의 눈을 속였다.

손에 땀을 쥐는 위기를 넘기고 무사히 퇴원하게 된 남신Ⅲ. 하지만 그의 앞에 종길에게 모종의 지시를 받은 소봉이 나타났다. 큰 절과 함께 “저랑 아빠 살려주셔서 감사드립니다”라고 인사를 한 소봉은 은혜를 갚고 싶다며 “절 경호원으로 받아주세요”라고 부탁했다. 소봉의 눈물을 보고 남신Ⅲ가 원칙대로 안아주자, 그 품에 안겨 종길에게 의미심장한 미소를 보내며 은근한 긴장감과 기대를 동시에 높였다.

남신Ⅲ의 정체를 모른 채 갑자기 달라진 그를 감시하기 위해 소봉을 제 편으로 끌어들인 종길. 그 속내를 모른 채 남신Ⅲ의 집에서 그를 감시하기 시작했고, 종길의 부탁에 영훈의 뒤를 밟은 소봉. 덕분에 의료용 침대에 실려 병원으로 들어가는 남신을 목격했고, 그 순간 자신의 어깨를 잡은 남신Ⅲ를 보고 놀라움에 말을 잇지 못했다. 종길의 지시에 남신Ⅲ의 경호원이 된 소봉은 과연 이 사실을 어떻게 받아들일까.

한편, KBS2 ‘너도 인간이니’는 오늘(12일) 밤 10시 제7-8회가 방송된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단독] '흉스프레소' 드디어 완전체.."팬텀싱어 당시로 돌아간 기분"
2
'백일의 낭군님' 도경수 앞 남지현 사라지고 조성하 등장.."궁으로 가셔야"
3
2018 APAN 스타어워즈, '미스터 션샤인' 이병헌 대상 포함 4관왕 쾌거
4
[today포토] 워너원 하성운-김재환, ‘비주얼 가득’
5
‘플레이제이’ , ‘배우 홍수현과 채널A 예능 쇼프리티 출연해 예능돌 어필!’
6
'청춘콘서트' 정우성이 청춘들에게.."성공은 당연하지 않아 값진 것"
7
'폼나게 먹자', "장어보다 좋아" 대갱이를 아시나요
8
'호러퀸' 서영희 X '호러돌' 손나은 영화 '여곡성' 11월 개봉 확정!
9
'진짜사나이 300' 유격 2일차, 전우들 응원으로 도전은 계속된다
10
'정글의 법칙 in 인도양' 돈스파이크, 집짓기부터 요리까지..'존재감 든든'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 : 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