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드라마뉴스CATV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손예진♡정해인 달달 폭발, 시청률 5% 돌파
윤희정  |  tvj@tvj.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4.14  08:16:2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JTBC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화면캡처

[연예투데이뉴스=윤희정 기자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가 손예진, 정해인의 달달 모드에 힘입어 시청률 5%대를 돌파했다.

지난 13일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이하 예쁜 누나)’(극본 김은, 연출 안판석, 제작 드라마하우스, 콘텐츠케이) 5회는 닐슨코리아 전국기준 5.134%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3회 연속 자체최고기록을 경신하면서 뜨거운 인기를 실감케 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윤진아(손예진 분)와 서준희(정해인 분)의 로맨틱한 순간들이 담겼다. 하지만 사랑이 깊어지는 만큼 가족들의 의심도 커져갔다. 서경선(장소연 분)은 진아의 출장지인 당진 톨게이트 영수증을 발견했고, 아빠 윤상기(오만석 분)는 새벽 운동을 다녀왔다는 진아의 거짓말을 눈치챘다. 심지어 이규민(오륭 분)의 집착은 더 심해졌다. 진아와 준희의 로맨스에 위기가 닥친 것.

경선이 점주 OT로 집을 비운 틈에 준희의 집에 간 진아. 두 사람은 달콤한 집 데이트를 즐겼고, “집에 안 가면 안 돼?”라는 준희의 말에 진아의 첩보 작전은 시작됐다. 잠든 가족들 몰래 나와 준희의 집에서 데이트를 즐기고 새벽에 다시 집으로 돌아온 진아. 아빠 상기와 마주치자 운동을 다녀왔다는 거짓말까지 하면서 말이다. 또한, 차 안에서 당진 가는 톨게이트 영수증을 발견한 경선은 “지방 갔다 왔어? 근데 진아도 거기로 출장 갔던 날이데?”라고 물었다. 잠시 당황했던 준희는 “내가 데려다줬어. 아이디어가 안 나와서 어디 스케치나 하러 갔다 올까 했는데 마침 출장 간다길래”라며 전면으로 부딪혀 위기를 모면했다.

심야 데이트를 즐기는 진아와 준희의 사랑이 점점 깊어지는 가운데, 진아의 사무실로 ‘진아야 사랑해 미안해 용서해줘“라고 적힌 꽃바구니가 배달됐다. 김승철(윤종석 분)에게 이를 전해 듣고 단박에 규민이 보냈음을 직감한 준희는 진아의 사무실로 향했다. 이예은(이주영)을 통해 규민의 꽃바구니를 알게 된 진아 또한 바로 사무실로 달려갔다. 하지만 이미 책상에서 꽃바구니는 사라진 상태였으며 CCTV를 확인해본 진아는 준희가 들고 나간 것을 알게 됐다.

열이 잔뜩 받은 준희는 윤승호(위하준 분)와 함께 규민의 집에 찾아갔다. 집안에는 진아와 찍은 사진이 가득했고, 심지어 노트북에는 몰래 찍은 사진까지 있었다. 이를 보고 더욱 분노한 준희와 승호는 규민에게 주먹을 날리고 노트북 하드를 부쉈다. 준희가 걱정되는 마음에 회식에서 빠져나온 진아는 준희의 집을 찾아갔다. 하지만 준희는 없었고, 마침 진아와 통화를 하던 경선이 준희의 집으로 찾아오자 진아는 허둥지둥 방안 옷장에 숨어야 했다.

진아의 문자메시지를 보자마자 집으로 달려온 준희. 경선을 돌려보내고 옷장에 쪼그리고 있던 진아를 “진짜 혼자 못 놔두겠다”라며 안아줬다. 서로 속상한 마음을 달래던 두 사람 사이에는 어쩔 수 없이 비밀이 하나 생겼다. 준희가 “오늘 왜 계속 전화 안 받았어? 잠수 탔잖아”라는 진아의 물음에 “회사에 바쁜 일이 좀 생겨서. 담부턴 연락부터 하고 잠수 탈게”라고 답하며 규민의 집에 찾아갔던 일을 숨긴 것.

한편, 새벽에 집으로 돌아간 진아는 방에서 자신을 기다리고 있던 상기와 마주쳤다.  운동을 다녀왔다고 거짓말하던 진아는 한숨을 쉬는 상기를 보자 결국 무릎을 꿇으며 “거짓말 했어요”라고 고백했다. 진아는 상기에게 어떤 말을 꺼낼까, 그리고 다른 가족들과 달리 매번 딸의 편이 되어줬던 상기는 어떤 반응을 보일까.

JTBC 금토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는 오늘(14일) 밤 11시에 6회가 방송된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today초점] '시간', 김정현-서현 표 미스터리 '돈꽃' 가능할까.
2
톰 크루즈이기에 가능한 액션 블록버스터 시리즈의 절정! <미션 임파서블: 폴아웃>
3
[today초점] 연극 '알앤제이', 문제작인가 화제작인가
4
'서른이지만 열일곱' 신혜선, "대본 너무 재밌어..연기하기 전부터 설레"
5
[today초점] '사생결단 로맨스', 뻔한 로코는 가라
6
[인터뷰] 김지철, 뮤지컬 '미인'.."한국인의 뜨거운 공감..참 신기해"
7
[today현장] 연극 '알앤제이' 초연의 주역들, "대본이 너무해"
8
[today현장] '김영철의 동네한바퀴', 도시와 사람..감성 다큐로 만난다
9
비주얼 최강! 현실적인 미래관을 탁월하게 살린 영화 <인랑>
10
옥주현, 20주년 콘서트 'To Fly HigHER' 색다른 힐링 음악회 성료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 : 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