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영화·공연·음반공연
안성기, 54년지기 조용필 데뷔 50주년 축하.."진짜 거인"
박재준  |  tvjnews@tvj.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3.13  10:38:3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안성기, 조용필 데뷔 50주년 축하 영상 캡처

[연예투데이뉴스=박재준 기자] '국민 배우' 안성기가 '가황' 조용필의 데뷔 50주년을 축하했다.

서울 경동중학교 동창인 안성기와 조용필은 54년 지기 죽마고우로, 안성기가 오는 5월 열릴 조용필의 데뷔 50주년 기념 콘서트에 앞서 축하 메시지를 전한 것.

안성기는 '조용필 50주년 추진위원회'가 진행하는 50인 축하 영상 '50& 50인'을 통해 '땡큐 조용필'이라고 쓰여진 피켓을 들고 응원했다.

13일 조용필 공식 채널을 통해 공개된 '50& 50인' 영상에서 안성기는 "집에 놀러다니고 했던 아주 친한 친구였다"며 중학교 시절 무척 조용했던 조용필을 떠올렸다. 그는 "예전에 사진 보면은 모범생의 모습을 갖고 있었다"며 "그리고 그때 키가 지금 키와 같다. 작은 거인이 되기 위해서 그랬는지 몰라도 키는 더 이상 커지질 않았다"고 특유의 웃음을 지었다. 또 조용필의 잠재된 '끼'를 그 누구도 눈치채지 못했다고 기억했다.

안성기는 "신만이 알 수 있지 않았을까 생각할 정도로 누구도 그런 기미를 채지 못했고 자기 몸으로 표현하는 예술을 하게 될 지는 꿈에도 몰랐다"고 말했다. 그는 '절친' 답게 "친구 조용필은 자연인 그대로의 평범한 사람이라면, 가수 조용필은 어마어마하다. 진짜 거인"이라며 "가창력은 물론이고 새로운 것을 만들어내려는 창작의지, 이런 것들은 정말 귀감이 된다고 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안성기는 조용필의 많은 곡을 즐겨부른다면서 애창곡 중 하나인 '돌아와요 부산항에'의 한 소절을 직접 불러주기도 했다. 그는 "'돌아와요 부산항에'는 그렇게 많이 들었는데도 몸과 마음이 푸근하게 젖어든다고 그럴까? 너무 많이 알려졌지만 너무 좋아하는 노래"라고 꼽았다. 또 조용필의 음악이 50년간 사랑받은 비결로는 "노래를 들었을 때 동화가 되고 공감이 되고 아직까지도 어떤 음악을 내놓을지 모른다는 어떤 기대감이 있는 가수이기도 하고. 그런 모든 여러가지 요소가 조용필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안성기가 첫 주자로 나선 '50& 50인' 영상은 50주년 프로젝트의 공식 홈페이지와 SNS 등을 통해 만날 수 있다. 앞으로 가수, 배우, 방송인, 스포츠 스타 등 유명인들의 축하 영상이 릴레이로 이어질 예정이다.

한편, 조용필은 5월 12일 서울 잠실 올림픽주경기장을 시작으로 5월 19일 대구 월드컵경기장, 6월 2일 광주 월드컵경기장 등지에서 50주년 기념 투어 'Thanks to you'를 개최하며, 서울공연 티켓은 3월 20일 인터파크를 통해 티켓을 오픈한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today초점] 방탄소년단, 영어는 안 하고 일본어는 한다?
2
'희곡아, 문학이랑 놀자' 공연·참여·강연까지, 한 번에 만나자
3
큐브 엔터테인먼트, 현아X이던 퇴출.."신뢰회복 불가능 판단"
4
치열하고 생생한 역사 속 전투, 장엄하게 되살아나다! 영화 <안시성>
5
큐브엔터테인먼트, 자충수 된 현아X이던 퇴출-번복
6
'미스터 션샤인' 유연석, 구동매 결말 암시? "나쁜 놈은 빨리 죽어"
7
시나리오와 드라마의 힘으로 탄탄하게 완성된 영화! <암수살인>
8
[today포토] '천사에관하여:타락천사편', 재연의 주인공들 "파이팅"
9
'열두밤' 제작진 측, "채널A 드라마 방향성 담은 작품 될 것"
10
유해진·조진웅·이서진·염정아·김지수의 조합, 영화 '완벽한 타인' 런칭 포스터 전격 공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 : 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