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드라마뉴스수목
'흑기사' 김래원X신세경의 매혹적인 판타지 멜로 '눈이 호강'
박현철  |  tvj@tvj.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2.07  08:49:3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KBS '흑기사' 화면캡처

[연예투데이뉴스=박현철 기자] ‘흑기사’가 흡사 영화를 보는 듯한 수려한 화면과 독특한 캐릭터들이 만난 신비로운 스토리로 첫 방송 만에 단숨에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

지난 6일 첫 방송된 KBS 2TV 새 수목드라마 ‘흑기사(BLACK KNIGHT)’(극본 김인영 연출 한상우 제작 n.CH 엔터테인먼트)가 신선하고 매혹적인 판타지 멜로로 호평 받으며 쾌조의 출발을 알렸다.

‘흑기사’는 사랑하는 여자를 위해 위험한 운명에 맞서는 한 남자의 순애보를 다룬 작품으로, 시선을 사로잡는 감각적인 영상과 몰입도 높게 진행되는 스토리, 흠 잡을 곳 없는 배우들의 명품연기 등 삼박자를 고루 갖추며 첫 회부터 시청자들을 매료시키는 동시에 ‘웰 메이드 드라마’가 탄생했다는 평을 받고 있다.

‘흑기사’ 첫회에서는 문수호(김래원 분)와 정해라(신세경 분)가 슬로베니아에서 만나기까지 과정이 속도감 있게 펼쳐졌다. 성공한 사업가인 수호는 예년과 같이 크리스마스마켓이 열리는 시기에 맞춰 슬로베니아를 방문했고, 그곳에서 해라와의 어린 시절 추억을 회상하며 그녀를 그리워했다.

수호가 찾던 해라는 가난한 여행사 직원으로 살고 있었으며, 우연한 기회에 슬로베니아로 출장을 떠나게 됐다. 갖은 고난을 겪으며 절망의 끝에 선 순간, 해라는 어린 시절 한 양장점에서 코트를 맞춘 후 집안이 망해 찾지 못했던 일을 떠올렸고, 신기하게도 아직 자신을 기억하는 양장점 주인 샤론(서지혜 분)과 성인이 된 자신의 몸에 딱 맞는 코트를 마주한 뒤부터 엄청난 행운이 이어져 그토록 원했던 해외여행까지 떠나게 된 것이다.

많은 시청자들의 기대 속에 시작한 ‘흑기사’ 첫 회는 어떤 이유에서인지 오랜 시간 떨어져 지냈던 수호와 해라의 이야기, 그리고 미스터리한 두 여인 샤론과 베키(장미희 분)의 이야기가 유기적으로 엮여 펼쳐지며 궁금증을 유발했고, 슬로베니아 로케이션 촬영과 섬세한 연출로 완성한 화려한 영상미가 감탄을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배우들의 열연도 돋보였는데, 김래원은 선 굵은 연기로 드라마의 서사를 탄탄하게 이끌었으며, 신세경 역시 캐릭터에 완전히 몰입한 자연스러운 연기를 보여주면서 해라의 상황을 공감할 수 있게 그려냈다. 또한 서지혜는 매혹적이고 화려한 샤론의 매력을 십분 살렸으며, 장미희는 짧은 등장에도 강렬한 인상을 남기며 독보적 존재감을 드러내 잠시도 화면에서 눈을 떼지 못하게 했다.

이처럼 ‘흑기사’는 아름다운 영상미와 배우들의 열연으로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하는 동시에 각 인물들이 가진 사연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하며 흥미로운 스토리를 펼쳐, 극에 빠져들 수밖에 없게 만드는 재미를 선사하는 한편 다음 화를 기다리게 만들었다.

첫 방송부터 ‘웰메이드 판타지 멜로’를 보여준 ‘흑기사’는 오늘(7일) 오후 10시 2회가 방송된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인터뷰②] 양세종, 세상 진지한 스물 여섯..'네 멋대로 해라'
2
[today포토] 배우 박한근, 느낌 부자 '인터뷰 컷'
3
[today포토] 배우 박한근, 반 고흐의 변신은 무죄 '인터뷰 컷'
4
[today포토] 정소민, 지호 왔어요~ '인터뷰 컷'
5
[today포토] 민우혁, '안나 카레니나'로 만나요~ '인터뷰 컷'
6
[today포토] 정소민, 꽃보다 소민~ '인터뷰 컷'
7
가슴이 끓어오르는 흥분과 뜨거운 감동! 영화 <1987>
8
[today포토] 민우혁, 듬직한 장교 '브론스키' 딱이네! '인터뷰 컷'
9
메시지, 진정성, 웃음, 액션, 연기 모두 살리는 무게감 있는 영화 탄생! 영화 <강철비>
10
신현수♥조우리, 드라마도 연애도 '황금빛'... 팬들 환호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 : 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