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드라마뉴스수목
'로봇이 아니야' 유승호X채수빈, 로코 케미 기대 이상! '그뤠잇'
한연수  |  tvj@tvj.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2.07  08:14:1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MBC '로봇이 아니야' 화면캡처

[연예투데이뉴스=한연수 기자] '로봇이 아니야' 유승호, 채수빈의 로코 케미가 기대 이상의 선전으로 시청자들의 호평 속에 첫 신고식을 마쳤다.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로봇이 아니야’(극본 김소로(김선미)·이석준│연출 정대윤│제작 메이퀸픽쳐스)를 향한 시청자들의 관심이 심상치 않다. 최고의 스타감독 정대윤 PD의 연출과 대한민국 대표 연기파 배우 유승호, 채수빈, 엄기준의 출연 소식으로 방영 전부터 뜨거운 관심을 모으며 연일 기대를 상승시켰던 ‘로봇이 아니야’의 첫 방송 반응이 제대로 터졌다.

‘로봇이 아니야’는 ‘인간 알러지’로 연애를 해 본 적 없는 남자와 피치 못할 사정으로 로봇 행세를 하는 여자가 만나 펼치는 사랑 이야기를 담은 로맨틱코미디다. ‘로봇이 아니야’는 지금까지 드라마에서 쉽게 접할 수 없었던 ‘로봇’이라는 소재가 로코 장르를 만나 호기심을 불러일으키는 꿀조합을 탄생시키며 시청자들을 단번에 사로잡았다.

지난 6일 방송된 ‘로봇이 아니야’에선 생애 첫 로맨틱코미디 장르에 도전한 유승호와 사람과 로봇을 넘나드는 파격적인1인2역 연기를 펼친 채수빈의 첫 만남이 그려져 눈길을 끌었다. ‘인간 알러지’라는 치명적인 단점을 가진 ‘김민규’(유승호)와 못 말리는 비글미로 무장한 ‘조지아’(채수빈)가 만나 코믹한 육탄전(?)을 벌인 것. 

사람과 접촉하면 알러지 반응을 일으키는 민규는 일명 ‘조사장’이라 불리는 지아를 통해 한정판 피규어를 구매대행을 하게 됐다. 상자에 흠집 없이 전달해야하는 조건과 달리 지아가 건넨 박스에 이물질이 묻어 티격태격하던 두 사람은 서로를 잡아먹을 듯 노려보며 몸싸움을 벌이는 등 시청자들의 빵빵 터지는 폭소를 자아냈다. 여기에 민규의 조각 같은 외모를 보게 된 지아는 살벌한 싸움 중이었다는 것도 잊은 채 “너무 잘생겼다!”라며 반전의 속마음을 드러내 여성 시청자들의 마음을 대변한 것에 이어 또 한번 안방극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

또한 엄기준은 그 동안 익숙했던 강렬한 악역 이미지를 탈피하고 천재 로봇 공학박사 ‘홍백균’으로 분해 부드러운 카리스마와 스마트한 모습을 여실히 뽐냈다. 백균은 매각 위기에 빠진 ‘산타마리아’ 로봇 연구팀의 수장으로서 팀을 구하기 위해 민규에게 인공지능AI 로봇 ‘아지3’를 선보이며 그와의 만남을 갖게 됐다. 극 중 천재적인 두뇌를 가진 백균은 어려운 공학 용어도 능수능란하게 사용하며 뇌섹미를 한껏 발산하다가도 옛 여자친구인 지아를 만나기만 하면 어딘지 모를 허당 분위기를 풍기며 반전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냈다.

배우들의 파격적인 연기 변신은 물론, 새로운 소재와 통통 튀는 로맨틱코미디가 만난 이번 작품은 안방극장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며 신선한 웰메이드 드라마로 떠올랐다. ‘로봇이 아니야’는 감각적이고 세련된 연출과 각 캐릭터의 개성을 제대로 살린 배우들의 열연 그리고 한시도 눈을 뗄 수 없는 흥미진진한 전개로 완벽한3박자 하모니를 탄생시켰다. 여기에 ‘로봇’과 관련된 다양하고 독특한 볼거리들과 화려한 CG 그리고 디테일한 부분도 놓치지 않은 소품까지 더해져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

지난4일 진행된 제작발표회에서 “‘로봇이 아니야’는 인간과 로봇의 딥러닝에 대해 담아낸 신개념 로맨틱코미미다. 사랑의 본질이 무엇인지 한 걸음 더 다가갈 수 있는 신기한 드라마가 될 것이다”라고 밝힌 정대윤 감독의 말처럼 ‘로봇이 아니야’는 단1회만에 로코계의 새바람을 불어일으켰다.

한편, MBC ‘로봇이 아니야’는 오늘 밤 10시 3, 4회가 방송 된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단독] '흉스프레소' 드디어 완전체.."팬텀싱어 당시로 돌아간 기분"
2
'백일의 낭군님' 도경수 앞 남지현 사라지고 조성하 등장.."궁으로 가셔야"
3
'청춘콘서트' 정우성이 청춘들에게.."성공은 당연하지 않아 값진 것"
4
'백일의 낭군님' 10% 공약 이행! 으르렁 댄스 "보고가실게요~"
5
'최고의 이혼' 차태현X이엘, 10년 전 서로 달랐던 첫사랑의 기억
6
데뷔 20주년 박기영, 8년 만에 정규 8집 '리플레이' 발매
7
'언더독' 중국 실크로드 국제영화제 ‘베스트 애니메이션상’ 수상!
8
'음원강자' 자이언티, 새 EP앨범 ‘ZZZ’ 발매..쇼케이스 기대↑
9
'남자친구' 송혜교 첫 촬영..도도한 자태+똑단발 변신
10
'최연소밴드' 더 이스트라이트 폭행 논란, 프로듀서 퇴사면 끝인가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 : 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