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드라마뉴스수목
반환전 돈 ‘병원선’, ‘당잠사’-‘매드독’ 역습 이겨낼까
홍미경  |  mkhong77@gmai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0.11  16:56:4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연예투데이뉴스=홍미경 기자] ‘병원선’이 새 드라마들의 공세를 이기고 수목극 정상을 지켜낼 수 있을까.

MBC ‘병원선’(극본 윤선주, 연출 박재범, 제작 팬엔터테인먼트)이 여러 가지 일들을 겪으며 인간미까지 지닌 의사로 성장 중인 송은재(하지원 분)의 진심 가득한 병원선 잔류 선언 이후 남은 4주의 항해가 더 기대되는 ‘병원선’의 향후 항로 세 가지를 짚어봤다.

◆ 하지원, 화려한 복귀 가능할까

잘나가는 외과의사 송은재가 병원선에 오게 된 건 배신자의 낙인이 찍혔던 그녀에게 주어진 유일한 선택지이자 ‘화려한 서울 복귀를 위한 포석‘이었기 때문이다. 

하지만 서울로 돌아갈 수 있었던 두 번의 기회에서 은재는 병원선 잔류를 선택했다. 처음에는 “다른 사람 약점을 폭로하지 않아도 내 힘으로 돌아갈 자신이 있다”는 자신의 자존감을 지키는 이유였다면, 

두 번째는 ”병원선이 좋다“고 고백한 은재의 진심이 담긴 선택이었다. 어쨌든 스승 김도훈(전노민)과의 화해 이후 언제든지 원래의 자리로 돌아갈 수 있게 된 은재. 이제 막 병원선에 애정을 갖고, 유일한 외과의사로 남기로 한 은재가 과연 ”왔던 곳으로 다시 돌아가겠다“던 첫 다짐을 지키게 될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 하지원X강민혁, 시나브로 로맨스의 향방

갈 수 있는 곳이 병원선뿐이었던 여자와 트라우마를 겪으며 병원선으로 도망친 남자로 만나 상처를 공유하며 차곡차곡 감정을 쌓아온 송은재과 곽현(강민혁 분). 망망대해 위에서 마주친 두 의사가 동료로서의 신뢰와 인간적인 소통으로 시작해 시나브로 싹튼 설렘은 시청자들에게 잔잔한 여운을 남겨왔다. 

트라우마와 상처를 극복하고, 가장 간절한 순간 생각나는 사람이 서로가 된 이들. 사랑 따윈 사치일 수밖에 없었던 팍팍한 인생 때문에 좋은 동료로 “오래오래 함께하고 싶다”는 은재와 묵묵히 그녀의 뒤를 든든하게 지켜주는 현은 사랑을 시작할 수 있을까.

◆ 병원선 패밀리, 어디까지 성장할 수 있을까?

좌충우돌 병원선 패밀리의 변화와 성장은 시청자들의 따뜻한 응원을 받아왔다. 각자의 사정만으로도 급급한 인생이었던 청년 의사들이 환자와의 진심어린 소통과 싹트는 동료애를 통해 성장하는 모습이 소박하지만 따스한 위로를 전해왔기 때문이다. 

방영 전 “진짜 의사, 진짜 어른, 그리고 진짜 행복한 사람으로 다시 태어나는 과정을 통해 진심을 처방하는 드라마가 되길 바란다”는 윤선주 작가의 기획의도처럼 남은 여정 속에서 병원선 패밀리는 어디까지 성장할 수 있을지 기대가 더해지고 있다. [사진제공= 팬엔터테인먼트]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인터뷰①] 양세종, 데뷔 1년 만에 찾아온 지독한 성장통
2
[인터뷰②] 양세종, 세상 진지한 스물 여섯..'네 멋대로 해라'
3
[today초점] 유승호-채수빈 출격 '로봇이 아니야', 김래원-박한별을 넘어라
4
[현장 인터뷰] 이준호의 자신감... "주연 부담감 없다"
5
[today초점] '그사이', 이준호♥원진아+정통멜로= 월화王座 정조준
6
'로봇이 아니야' 유승호X채수빈, 로코 케미 기대 이상! '그뤠잇'
7
'은혼' 오구리 슌 X 후쿠다 유이치 감독 내한 기자간담회 성황리 개최!
8
엄정화 컴백 D-7, 독보적인 섹시 카리스마 '눈길'
9
[today초점] 김래원 출격할 '흑기사', KBS에 '태양의 후예' 영광 재현할까.
10
신시컴퍼니 2018년 라인업, '빌리엘리어트'부터 신작 뮤지컬-연극까지 '풍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 : 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