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연예
[마녀보감] 윤시윤-김새론-이성재 등, 열정 가득한 대본리딩 공개
윤희정  |  tvj@tvj.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03.31  09:12:4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제공=아폴로픽쳐스,드라마하우스,미디어앤아트

[연예투데이뉴스=윤희정 인턴기자] 또 하나의 명품 판사지사극을 예고한 ‘마녀보감’이 완벽한 ㅗ흡을 자랑한 첫 대본 리딩 현장을 공개했다.

‘욱씨남정기’ 후속으로 방송되는 JTBC 새 금토드라마 ‘마녀보감’(魔女寶鑑, 연출 조현탁, 극본 양혁문, 제작 아폴로픽쳐스·드라마하우스·미디어앤아트)이 31일 첫 대본 리딩 현장을 공개했다.

지난 11일 서울 상암동 JTBC 빌딩에서 진행된 ‘마녀보감’ 첫 대본 리딩에는 조현탁 PD와 양혁문 작가를 비롯 최고의 황금 라인업을 완성해 기대를 높이고 있는 배우 윤시윤, 김새론, 이성재, 염정아, 곽시양, 김영애, 윤복인, 조달환, 장희진, 문가영, 최성원, 이이경 등이 참석해 뜨거운 열기를 쏟아냈다.

대본리딩에 앞서 조현탁 PD는 “훌륭한 배우들, 좋은 제작진과 작업할 수 있어 영광이다”고 말문을 연 뒤 “이렇게 한자리에 모인 모습을 모니 벌써부터 기대가 된다. 마녀보감은 독특한 소재에 스펙터클과 판타지를 넘나드는 드라마다. 새롭고 신선한 작품을 탄생시켜 시청자들한테 두고두고 회자될 수 있게 최선을 다 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이어 성숙한 모습으로 돌아온 윤시윤은 “2년 만에 돌아오니 떨리지만 새로운 캐릭터를 보여드릴 생각에 설렌다. 좋은 배우들과 함께 하게 돼 힘이 난다.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내가 더 열심히 하겠다”라고 첫 대본리딩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이날 첫 대본 리딩임에도 불구하고 완벽한 캐릭터 분석과 놀라운 몰입으로 리딩에 임한 배우들 덕분에 현장은 순식간에 뜨거운 열기로 가득 찼다. 대세 배우, 무게감 있는 명품 배우에 참신한 신예 대세배우까지 한 자리에 모인 만큼 이들이 열정으로 펼치는 연기 열전을 더할 나위 없는 명연기의 향연이었다.

2년 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하는 윤시윤은 진지함과 능청스러움을 오가는 연기로 지금까지 본 적 없었던 새로운 허준 캐릭터를 재탄생 시켰다. 공백기를 무색하게 하는 한층 업그레이드 된 탄탄한 연기는 윤시윤에 대한 신뢰도를 높였다. 명석한 두뇌에 무예 실력까지 갖춘 출중한 수재지만 서자라는 운명에 갇혀 모든 걸 포기하고 한량의 삶으로 철저히 자신을 감추고 살아가는 인물인 허준을 연기하는 그는 열혈 청년 허준 캐릭터의 매력을 200% 끌어올려 감탄을 자아냈다. 동래역의 최성원과 보여주는 맛깔스러운 코믹 연기 호흡덕분에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기도.

충무로와 브라운관에서 만만치 않은 연기 내공을 쌓아온 김새론은 한층 성숙해진 연기로 기대감을 높였다. 리딩이 진행되는 시간 내내 꼼꼼히 필기를 하는 등 진지한 자세로 임한 김새론은 끔찍한 저주를 받고 외롭게 살아가는 연희(서리)에 맞는 신비로운 매력을 과시했다. 대본리딩만으로도 김새론 표 ‘조선 마녀’ 탄생에 대한 기대감을 주며 신뢰도를 높였다. 윤시윤과의 완벽한 호흡은 최고의 케미 커플 탄생을 예고했다.

곽시양도 안정적인 연기로 드라마의 또 다른 축을 이끌어나갔다. 연희를 향한 순애보를 간직한 풍연으로 조선판 순정남의 매력을 보여주게 될 곽시양은 부드럽고 단단한 연기를 선보였다. 윤시윤, 김새론, 곽시양은 모두 첫 사극 도전임에도 불구하고 안정적이고 탄탄한 연기로 선배 배우들의 칭찬을 받기도.

극 초반부터 묵직한 연기로 극을 이끌어갈 염정아, 이성재, 김영애는 말이 필요 없는 연기력으로 ‘마녀보감’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강력한 흑기운의 무녀 홍주로 돌아온 염정아와 흑주술의 끔찍한 후폭풍을 예견하고 질서를 바로잡으려는 소격서 영 최현서를 맡은 이성재는 남다른 카리스마로 단번에 현장을 압도했다. 두 사람이 펼치는 숨 막히는 카리스마 연기 대결은 현장 분위기를 한층 달아오르게 만들었다.

존재감만으로도 믿고 보는 김영애 역시 말이 필요 없는 명품 연기로 후배들을 이끌었다. 사극 불패의 흥행 신화를 이끌고 있는 김영애가 ‘마녀보감’에서 보여줄 연기에 더욱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시종일관 넘치는 카리스마로 품격 있는 절대 악역을 매끄럽게 소화해 내 고개를 끄덕이게 했다. 여기에 차진 연기로 다양한 작품에서 인정받고 있는 배우 윤복인이 풍연의 모 옥씨 역으로 가세해 안정감을 더했다.

매 작품마다 유쾌한 감초 역으로 사랑받아 온 조달환은 이번 작품을 통해 연기변신을 꾀한다. 동생 허준에게 열등감을 느끼는 조선판 살리에리 허옥으로 분한 조달환은 웃음기를 거둔 연기로 긴장감을 유발했고, 장희진은 흑주술을 써서라도 세자를 갖으려하는 명종의 비(妃) 중전심씨로 등장해 섬세하고 믿음직한 연기력을 펼쳐냈다.

주목받는 대세 배우들 역시 개성 넘치는 연기력을 보이며 현장에 활력을 불어넣었다. 풍연의 벗이자 호위무사 솔개 역을 맡은 문가영은 부드러움과 카리스마를 오가는 캐릭터를 능수능란하게 표현했고, tvN '응답하라 1988'에서 혜리의 동생 노을 역으로 시청자의 관심을 한 몸에 받았던 최성원은 허준의 하나뿐인 벗이자 상단의 말단 상인 동래 역을 맡아 윤시윤과 티격태격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내며 또 하나의 브로맨스 케미 탄생을 기대케 했다. 연희의 든든한 조력자이자, 최현서를 도와 소격서를 이끄는 훈남 도사 요광 역의 이이경은 내내 진지한 태도로 연기에 몰입하는 모습으로 기대감을 한층 높였다.

‘마녀보감’은 감각적인 연출과 아름다운 영상미로 주목받은 ‘하녀들’의 조현탁 PD가 연출을 맡아 또 한 편의 명품사극 탄생에 대한 기대감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JTBC는 '인수대비', '궁중잔혹사- 꽃들의 전쟁', '하녀들'까지 내놓은 사극 모두 탄탄한 스토리와 빼어난 영상미를 갖춘 뛰어난 작품성으로 내리 호평을 받아왔다. '마녀보감'이 전편들과 달리 판타지라는 색다른 장르를 앞세워 명품 사극 계보의 또 다른 역사를 써내려갈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조선 청춘 설화 ‘마녀보감’은 저주로 얼어붙은 심장을 가진 마녀가 된 비운의 공주 서리와 마음 속 성난 불꽃을 감춘 열혈 청춘 허준의 사랑과 성장을 그린 판타지 사극. ‘조선의 마녀’라는 독특한 소재에 지금까지의 드라마에서 선보인 적 없는 피 끓는 ‘청춘’ 허준 캐릭터를 재탄생 시키며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조선의 마녀 서리와 피 끓는 청준 허준의 불꽃같은 이야기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마녀보감’은 ‘욱씨남정기’ 후속으로 오는 5월 방송된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임영웅, K 아이웨어 브랜드 모델 발탁...'돋보이는 잘생김'
2
각본의 힘과 배우들의 강렬한 연기! 영화 <콜>
3
‘MMA 2020’ 2차 라인업 공개!...'잔나비 최정훈∙사이먼 도미닉∙아이즈원 등 초호화 출연진 참석'
4
박세영, SBS fil '나만 아는 거기' 메인 MC 발탁
5
방탄소년단, 그래미 어워즈 입성.."수상 꿈" 이룰까
6
'펜트하우스' 박은석, 압도적 존재감..누구냐 넌?!
7
'나의 위험한 아내' 김정은X최원영 표 부부 잔혹극..웰메이드 종영
8
'원더 우먼 1984' 마침내 12월 23일 국내 개봉 확정!
9
아이즈원(IZONE), 미니 4집 ‘One-reeler’ Scene #2 콘셉트 포토 공개 ...'눈을 뗄 수 없는 세련미'
10
웹드라마 '나의 별에게', 손우현-김강민 캐스팅.."역대급 BL물" 예고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