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영화
B.A.P ‘뮤뱅’ 출근길 화제. “헤어핀 꽂은 상남자들”
권현아 기자  |  tvj@tvj.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3.03.01  11:08:1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상남자 대변인”으로 손꼽히는 B.A.P(비에이피)의 헤어핀 꽂은 ‘뮤직뱅크’ 출근길이 화제다.
   
▲ 사진=TS Entertainment
B.A.P의 공식팬카페(cafe.daum.net/TS-ASIAN)에는 지상파 3사 중 유일하게 팬들에게 노출된 이동경로를 가진 KBS ‘뮤직뱅크’로 출근하는 B.A.P를 팬들이 촬영한 이른바, “뮤뱅 출근길” 사진이 게재되었다.
   
▲ 사진=TS Entertainment
이는 ‘ONE SHOT(원샷)’을 발표하고 공식적인 첫 컴백 무대였던 ‘뮤직뱅크’를 위해 지난 15일 B.A.P가 이동하는 장면을 팬들이 촬영해 자신들의 홈페이지에 게재한 것으로 사진 속에서 방용국, 대현, 영재, 종업, 젤로는 무대에서 보여줬던 “상남자” 컨셉과는 대조적으로 머리를 갓 하고 온 듯 알록달록한 헤어핀을 꽂고 있어 귀여움을 자아냈다.
   
▲ 사진=TS Entertainment
특히 멤버들 중 유일하게 업스타일의 헤어를 한 종업은 약 10개 이상의 화려한 색감의 헤어핀을 꽂고 있어 댄스 신동이라 불리며 평소에 무대에서 보여주었던 카리스마와는 상반되는 앙증맞은 모습으로 팬들의 큰 환호를 받았다.
   
▲ 사진=TS Entertainment
   
▲ 사진=TS Entertainment
또한 영재는 매니저와 다정하게 손을 잡고 가는 모습이 포착, “길 잃어 버릴까 봐 아빠 손 꼭 잡는 애기 같네요”, “엄마 아빠, 저 꿈이 생겼어요. 매니저가 되어 영재 오빠 손을 꼭 잡을래요”, “저렇게 영재 오빠처럼 귀여우면 납치될 수 있으니 손 꼭꼭 잡고 납치되지 맙시다” 등의 폭발적 반응을 불러 일으키며 팬들의 마음을 설레게 했다.

지난 23일과 24일에 걸쳐 올림픽홀에서 첫 단독콘서트 ‘B.A.P LIVE ON EARTH SEOUL’을 성황리에 마친 B.A.P는 금주에도 ‘뮤직뱅크’와 ‘음악중심’, ‘인기가요’를 통해 ‘아이튠즈 힙합 앨범 차트(iTunes Store Top 10 Hip-Hop Albums)’와 빌보드 월드 앨범 차트 1위에 빛나는 두 번째 미니앨범 ‘ONE SHOT’의 방송활동을 이어간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권현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온택트 2020 강남페스티벌 영동대로 K-POP 콘서트 특급 라인업 공개
2
Red Velvet (레드벨벳),'tvN 토일드라마 "스타트업" OST PART. 1 ‘미래’ 발매
3
크러쉬, 타이틀곡 ‘놓아줘’ 뮤비 티저 공개..태연 피처링 참여
4
넷플릭스 '블랙핑크: 세상을 밝혀라' 관람 포인트 공개!
5
tvN 새 토일드라마 '스타트업' 레드벨벳·정승환·오마이걸 등 OST 1차 황금 라인업 공개
6
소지섭X김윤진X나나 주연! 영화 '자백' 강렬한 서스펜스 예고하는 스틸 공개!
7
'미스터트롯: 더 무비' 팬들이 응원한 온라인 제작보고회 성황리 개최!
8
시상식 2020 Asia Artist Awards, 1차 가수 라인업 공개! 대한민국 대표 그룹부터 신흥 대세 그룹 출격 예고
9
라이언 레놀즈의 신개념 히어로영화 '프리가이' 메인 예고편 공개!
10
최장수 e스포츠리그 ‘카트라이더 리그’ 다큐멘터리 'The Rider'온라인 공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