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투데이뉴스
영화
거장의 날카로운 시선이 살아있는 영화 <파괴자들>올리버 스톤 감독의 살아있는 풍자
남궁선정 기자  |  shinnysun@korea.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2.10.28  18:46:1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현대사회에 대한 날카로운 시선으로 매 작품마다 강렬한 사회적 메세지로 주목을 받는 거장 올리버 스톤 감독의 새 영화 <파괴자들>(원제: SAVAGES)이 한국관객들을 찾는다. 영화 <파괴자들>은 돈 윈슬로의 2010년 출판된 소설 [세비지스]로 뉴욕 타임즈와 LA 타임즈 등이 2010년 최고의 소설 10권에 선정되어 범죄 소설로 가장 주목을 받고 있다. 
   
▲ 야만스러운 현대사회에 살아가기 위한 '파괴자들'
   영화 <파괴자들>의 내용은 위험하다. 제목만큼이나 위험한 내용을 가득 담고 있다. 잔인하고 극악무도한 살육이 벌어지고, 조직을 거스르거나 배신하는 행위는 그 보다 더한 처벌로 무자비한 폭력을 서슴치 않는다. 또한 정사 장면과 노출씬은 물론 감금과 고문 장면, 마약제조 및 흡입장면 등 기존 영화에서 등장했던 자극적인 소재들이 여과없이 스크린에 투영된다.
   
▲ 극단적인 선택을 하는 촌과 벤
  벤(애론 존슨)과 촌(테일러 키취)의 마리화나 사업은 부패한 관리의 비호와 끊임없는 수요 덕에 승승장구하고, 이를 못마땅해 하는 남미의 거대 카르텔은 벤과 촌을 자신의 영역 안에 가두려고 한다. 하지만 영리한 벤과 저돌적인 촌은 그들의 요구를 거절하고 오히려 마리화나 사업에서 손을 떼기로 결정한다. 이에 화가 난 카르텔은 그들의 여자 오필리아(블레이크 라이블리)를 납치하고 벤과 촌에게 그들의 요구를 들어줄 것을 강요한다.
  영화는 가감없이 잔인한 장면을 보여주면서도 살육이 벌어지는 한 가운데에 브람스의 교향곡이 흐르고, 아리아가 울려 퍼지는 등 모순적인 영화의 미학을 보여준다. 클래식한 곡들이 배경음악으로 나오면서 극의 무거움을 덜어내는 듯 하지만 실상은 극악무도함에 평화로운 클래식 음악을 선택함으로써 역설적인 면을 부각한다. 
   
▲ 카르텔의 악랄한 보스이지만 아이의 어머니로서 면모도 잃지 않는 셀마 헤이엑
  거대 카르텔의 보스 엘레나역을 맡은 셀마 헤이엑은 악랄한 보스이기도 하지만 아이를 가진 엄마로 모성을 발휘하고, 자식을 구하기 위해 어쩔 줄 모르는 냉정한 보스를 연기한다. 미국 드라마 '가쉽 걸'에서 매력적인 'S'를 맡아 스타덤에 오른 블레이크 라이블리의 섹시하면서도 강인한 '오필리아'는 극에 무난하게 소화된다. 카르텔의 킬러 라도를 맡은 베네치오 델 토로의 무자비함은 보스인 엘레나보다 더 악랄한 연기를 선보인다. 또한 부패한 마약단속반 요원 데니스를 연기한 존 트라볼타는 배역에 알맞게 능글맞으면서도 살길을 도모하는 정부 요원역을 맡았다.
  멕시코와 미국의 끊을 수 없는 마약 비지니스에 냉정한 시선을 보내는 거장 올리버 스톤 감독의 <파괴자들>은 10월 31일 무삭제로 한국에 개봉한다.
   
▲ 올리버 스톤 감독의 영화 <파괴자들>

< 저작권자 © 연예투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남궁선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크러쉬, 타이틀곡 ‘놓아줘’ 뮤비 티저 공개..태연 피처링 참여
2
'미스터트롯: 더 무비' 팬들이 응원한 온라인 제작보고회 성황리 개최!
3
마마무, '딩가딩가' 12개 지역 아이튠즈 톱 송 차트 1위..전 세계 점령
4
[종영] '브람스', 박은빈-김민재 빛난 웰메이드 청춘 성장 로맨스
5
'브람스', 박은빈X김민재 청춘 로맨스 향방은?
6
'18 어게인' 2막 포인트..#제자리 #설렘 #성장
7
공유X박보검의 환상적인 조합! '서복' 12월 개봉 확정!
8
Y2K 고재근, 영탁이 선물한 신곡 ‘사랑의 카우보이’ 오늘 21일 발매
9
제25회 부산국제영화제(BIFF) 코로나 상황 속에서 조용히 개막
10
디즈니ㆍ픽사 '소울' 제25회 부산국제영화제 아시아 최초 상영 예매 오픈!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9-4  |  전화 : 010-5321-1116  |  팩스 : 02-3662-7313  |  기사제보문의 : tvjnews@tvj.co.kr
등록일 : 2011년 10월 2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1809
대표 : 남완주  |  발행 : 정혜순  |  편집인 : 정혜순,이은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완주
Copyright 2011 연예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vj@tvj.co.kr